페이스북 광고 목표는 어떻게 정해야할까?

페이스북 광고를 잘 집행하려면 우리가 이 광고를 통해 어떤 결과를 얻고 싶은지를 꼭 목표를 통해 설정 해주는 것이 중요하죠.

최종 목표 설정에 앞서, '광고'의 목표 설정하기


근데, 여기서 중요한 포인트가 있습니다.

바로 캠페인의 최종 목표가 아닌 이 ‘광고’의 목표를 설정해 주는 것이에요.

광고 목표를 세팅할때, 우리 비즈니스의 최종 목표를 설정하거나 혹은 아무 목표나 선택하는 경우가 많은데, 페이스북 광고는 그러면 효과적인 광고 집행이 안됩니다.

페이스북 광고는 머신이 학습하는 형태로 광고 효율을 최적화 하죠. 쉽게 말하면 공부를 하는거에요.

페이스북을 시험을 앞둔 학생이라고 생각해 봅시다.

내가 원하는 목표, 타겟을 어떻게 설정하는 지에 따라 이 학생이 시험에서 백점을 맞을수도, 낙제를 받을 수도 있어요. 그리고 페이스북 광고는 이 목표가 이 캠페인의 정답이라고 생각하고 공부를 시작하기 때문에 이번 광고를 통해 얻길 원하는 결과는 웹사이트 방문(트래픽)증대인데, 목표를 브랜드 인지도로 하게 되면 페이스북은 우리가 설정한 타겟 중에서 광고를 보고 사이트에 방문할 것 같은 사람한테 광고를 보여주는 게 아니라, 우리 브랜드 인지도가 낮은 사람들에게 내 광고를 더 보여주는 방향으로 최적화 될 수밖에 없어요.

쉽게 설명하자면 국어 100점 맞아야 하는 친구한데, 수학 문제집을 주고 공부하라고 한 셈이죠.

그래서 내가 원하는 목표가 ‘트래픽’이라면 정확히 ‘트래픽’ 목표를 설정해야 합니다.

페이스북 광고 시스템은 그때 부터 ‘트래픽’을 많이 발생시키는 목표로 광고를 최적화 하게 됩니다.

이제, 목표 설정이 왜 중요한지 이야기 해봤으니 목표에 대해 더 자세히 알아 보겠습니다.

페이스북 광고 목표 3가지


페이스북 광고 목표는 총 3가지 카테고리로 나눌 수 있는데 ‘인지도’, ‘관심 유도’, ‘전환’ 입니다.

마케팅 퍼널 혹시 들어보셨나요?

그 퍼널이랑 굉장히 유사한 형태로 분리 되어있죠.

① 인지도

‘인지도’ 그룹에 있는 목표는 제품이나 서비스에 대한 관심을 끌기위한 목표로, 서비스에 대한 인지도 자체를 높이거나 혹은 내가 설정한 타겟안에서 최대한 많은 사람에게 광고를 노출하는 형태로 진행이 됩니다.

② 관심 유도

‘관심 유도’는 고객이 비즈니스를 떠올리고 자세한 정보를 찾아보도록 유도할 수 있는 목표로, 예를 들면 누군가 노트북을 사려고 할 때 우리 브랜드 사이트를 한번 들어오게끔 하는 목표라고 생각하면 이해가 쉽게 가실겁니다.

이 단계의 목표에서는 타겟 유저가 우리 브랜드에 방문하게 한다거나(트래픽), 내 게시물에 참여를 하게 한다거나(참여), 내 앱을 다운로드 받게 한다거나(앱설치) 등을 선택할 수 있어요.

③ 전환

마지막 단계는 바로 ‘전환’인데, 우리 비즈니스에 관심을 가진 고객들이 제품이나 서비스를 구매하거나 사용하도록 만드는 목표입니다. 아마 모든 비즈니스의 목표겠죠.

이 목표 단계는 직접적으로 판매랑 관련된 목표들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회원가입, 장바구니, 구매 등 내 웹사이트에서 중요하다고 생각하는 사람들의 행동을 ‘픽셀’을 통해서 설정할 수도 있고, 내가 페이스북에 샵이나 카탈로그를 세팅해두었다면 해당 카탈로그 판매를 목표로 선택할 수도 있습니다.

이 3가지 종류의 목표 중 내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얻으려는 결과를 선택하는 것이 매우 중요합니다.

동일한 타겟에 똑 같은 맥북 광고를 보여주더라도, 내가 선택한 목표에 따라 결과가 매우 다르게 나타나기 때문이죠.

더 자세한 영상은 아래에서 확인해주세요

본 글의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오분디마

roma@glinkmedia.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데이터 시각화의 함정에 빠지지 않는 법

이번 콘텐츠에서는 막대, 라인, 지도 등 여러 언론 매체에 등장한 잘못된 데이터 시각화 사례를 바탕으로 어떤 오류가 있는지, 이를 어떻게 하면 데이터의 의미를 왜곡하지 않고 전달할 수 있는지 등을 확인해 보겠습니다.

3D 바이오 프린팅의 미래

만약 환자 본인의 세포와 생체재료로 새 심장을 바로바로 제작할 수 있는 기술이 있다면 어떨까? 본인 것으로 만들었으니 거부 반응에 대한 위험이 적고 원할 때 제작할 수 있어 신속하게 심장이식이 가능하다.

시장의 흐름에 맞추어 변화하는 새로운 형식의 NFT

지난 고블린타운을 소개하며 시장 참여자들의 갈증을 해소주며 부상하고 있다고 소개했습니다. 고블린타운과 유사한 형식의 NFT가 등장했습니다. 신선함을 가진 NFT를 공유합니다 :)

쏘카는 상장보다 그 이후가 중요합니다

상장 자체는 어떻게든 성공하더라도 이후 준비에 따라 운명이 달라질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