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뉴스 사용료 지급' 주문에 캘리포니아 매체 제공 중단

Google has announced a temporary test to remove links to California news websites for a small percentage of users in response to the pending California Journalism Preservation Act (CJPA). The CJPA would require platforms like Google to pay fees for linking to news articles, which Google argues could significantly alter the services it offers to Californians and the traffic it directs to California publishers. Jaffer Zaidi, Google VP of global news partnerships, stated that the test involves removing links to California news sites to evaluate the potential impact of the legislation on Google's product experience. Google also plans to pause further investments in the California news ecosystem, which could affect initiatives like Google News Showcase and other product and licensing programs for news organizations. The situation highlights the ongoing debate over the financial dynamics between tech giants and news publishers, where legislation like CJPA aims to balance profit sharing more equitably among stakeholders.

구글은 캘리포니아 저널리즘 보존법(California Journalism Preservation Act. CJPA)에 대한 대응으로 캘리포니아 뉴스 웹사이트 링크를 일시적으로 중단하는 테스트를 발표했다. 또한 구글은 캘리포니아 뉴스 생태계에 대한 추가 투자도 중단할 계획이다. 이 법안은 구글이 캘리포니아 사용자들을 뉴스 기사로 연결하는 대가로 수수료를 지불하도록 요구한다. 지지자들은 이 법안이 언론사들에게 이익 분배를 더 공평하게 만들 수 있는 지렛대를 제공한다고 주장한다. 구글은 이미 언론사들에게 트래픽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러한 입법은 지역 신문사를 더욱 공동화시킬 위험이 있다고 주장한다. 과거에도 구글은 유사한 조치에 반대하며 스페인에서 철수했다가 8년 만에 복귀했고, 호주에서도 완전히 철수하겠다고 위협했지만 결국 호주 언론사들과 협상을 타결했다.

Google threatens to cut off news after California proposes paying media outlets

앨리스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포티파이, 카 씽 사용 중단… 사용자들 환불 요구 봇물

Spotify has notified customers that it will discontinue all features of the Car Thing, the in-car music control it launched in February 2022, after December 9, 2024.

제미나이, 유튜브 뮤직 확장 프로그램 출시로 음악 재생 지원

Google today announced the launch of the YouTube Music extension to its Gemini app for Android and iOS.

GM, 테슬라 공동 설립자 회사와 손잡고 전기차 배터리 스크랩 재활용

General Motors (GM) announced that it will partner with electric vehicle (EV) battery recycling company Redwood Materials to recycle battery scrap from two of its manufacturing facilities.

구글, 케냐·호주 광섬유 케이블 프로젝트 추진… 아프리카 디지털 혁신 가속화

Google said it plans to build a fiber optic cable from Kenya to Australia to strengthen digital connectivity between Africa and Australia and spur economic grow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