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인공지능 혁신으로 광고 영업 부문 3만 명 정리?

Internet search giant Google is planning a major reorganization of its 30,000-person ad sales division in response to recent advances in artificial intelligence technology. According to a report by IT publication The Information, the company is likely to embark on the second largest layoff in its history after laying off about 12,000 employees earlier this year. According to the report, many positions in ad sales have become unnecessary as Google introduces AI-powered tools that can automatically suggest and create new, high-performing ads for clients. Google launched Performance Max, an AI-powered campaign planner, in 2021, but at its Google I/O event earlier this year, it added generative AI capabilities to its ad tools, making it easier to "create custom assets and scale them with just a few clicks."
"As more and more advertisers adopted Performance Max, it eliminated the need for employees who specialized in selling ads on specific Google services, including YouTube, Search, Display, Discover, Gmail, and Maps," The Information's report noted. The reorganization of ad sales was announced to employees at a meeting last week by Sean Downey, president of Google Americas and Global Partners. However, Downey didn't say whether the reorganization would result in other job cuts.

인터넷 검색 대기업 구글은 최근 인공지능 기술 발전에 따라 3만 명 규모의 광고 판매 부문을 대규모 개편할 계획이다. IT 전문매체 '더 인포메이션(The Information)의 보도에 따르면, 구글은 올해 초 약 1만 2천 명의 직원을 해고한 이후 역사상 두 번째로 큰 인원 감축에 돌입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에 따르면, 구글은 고객을 위한 성능이 뛰어난 새로운 광고를 자동으로 제안하고 생성할 수 있는 AI 기반 도구를 도입함에 따라 광고 판매 부문의 많은 직책이 필요 없게 되었다. 구글은 2021년 AI 기반 캠페인 플래너인 Performance Max를 출시했지만, 올해 초 구글 I/O 행사에서 광고 도구에 생성형 AI 기능을 추가하여 "사용자 지정 애셋을 만들고 몇 번의 클릭만으로 확장"하는 것을 더욱 쉽게 만들었다. 더 인포메이션의 보고서는 "점점 더 많은 광고주들이 Performance Max를 채택하면서 YouTube, 검색, 디스플레이, Discover, Gmail, 지도 등 특정 구글 서비스의 광고 판매를 전문으로 하는 직원의 필요성이 사라졌다"고 지적했다. 광고 판매 부문의 개편 소식은 지난 주 회의에서 구글 미주 및 글로벌 파트너 부문 사장 션 다우니가 직원들에게 직접 발표했다. 하지만 다우니 사장은 이번 개편으로 또 다른 인원 감축이 있을지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Google to let go of 30,000 employees due to new AI innovation? Report suggests..

앨리스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머스크, "X(구 트위터) 새 사용자에게 연간 수수료 부과"

Elon Musk has announced that new users of X, formerly known as Twitter, will now have to pay a small annual fee to tweet.

인공지능 투자, 두 가지 양상으로 나타나

According to a recent report from Stanford's Human Centered Artificial Intelligence Institute (HAI), AI investments have declined for the second year in a row.

홍콩, 비트코인 및 이더리움 현물 ETF 승인

After falling by almost 10% over the weekend amid Israel-Iran tension, market chaos, and persistent inflation, Bitcoin reb

유튜브, 광고 차단 앱 통한 모바일 동영상 시청 제한

YouTube announced today, that it has introduced a new ad blocking enforcement policy that affects users who use third-party ad blocking app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