굴착기 로봇, 뚫을 수 없는 바위는 녹인다···美 스타트업 개가

미국 샌프란시스코의 스타트업인 페트라(Petra)가 너무 단단해 뚫리지 않는 암석까지도 녹여내는 놀라운 열 굴착기 로봇을 개발해 상용화했다고 뉴아틀라스가 최근 보도했다.

이 반자율 굴착 로봇 ‘스위프티’ 로봇은 지구상에서 가장 단단한 암석조차도 접촉하지 않고 가열해 분쇄한다. 열과 고압의 조합을 통해 기존 기술로는 굴착할 수 없는 바위에 터널을 뚫는 것도 가능하다. (사진=페트라)

이 회사는 자사의 새로운 비접촉식 고열·고압 굴착 로봇이 기존 굴착기를 망가뜨리는 지구상의 가장 단단한 암석까지도 매우 빠르고 저렴하게 녹여내면서 수많은 지하 인프라 프로젝트를 경제적으로 실현시킬 수 있다고 소개했다.

이 반자율적인 ‘스위프티(Swifty)’ 로봇 시스템은 어떤 지질에서도 46~152cm 직경의 터널을 만들 수 있다. 이 시스템은 극도로 뜨거운 고압의 파쇄 헤드로 암석을 붉꽃없이 태워 날려 버린다.

연쇄 사업가 김 에이브럼스가 설립한 페트라는 지구상에서 가장 강한 바위로 알려진 ‘수족의 규암(Sioux Quartzite)’에 지름 60cm(최고 150cm까지 가능) 터널을 6m 가량 뚫음으로써 이 로봇의 능력을 입증했다. 스위프티는 분당 2.5cm의 암석 파내는 속도를 보였다.

에이브럼스는 지난해 말 CNBC 인터뷰에서 ‘수족의 규암’이 지구에서 가장 단단한 바위라고 말했다.

그는 이 바위가 “블루스톤 화강암보다 단단한···일반적으로 다이나마이트로 파괴해야 하는 암석의 유형이다”라고 설명했다.

페트라 팀은 ‘지구에서 가장 단단한 바위’라는 수족의 규암을 굴착함으로써 기술력을 과시했다. (사진=페트라)
기존 방식의 거대한 접촉식 바위 굴착기. (사진=CRL)

페트라는 자사의 이 새로운 로봇이 원격 조종과 기계 시각을 함께 사용해 작업을 완수하며, 자체 굴착 터널을 역주행할 수 있는 최초의 마이크로 터널링 로봇이라고 말한다.

이 회사는 이 신기술이 “기존의 참호 없는 굴착 방식보다 30~90% 저렴하고 이전에는 뚫을 수 없었던 지역에 대한 접근성을 개방함으로써 정부와 전력·통신·수도 회사가 공공 시설 파괴, 산불, 강풍 및 기타 위협으로부터 안전한 지하에서 전력 및 통신 케이블을 사용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JP모건 "비트코인 과소평가돼… 적정가치는 3만8000달러"

최근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투자 여력은 상당 부분 존재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JP모건은 암호화폐가 부동산의 대체 자산 중 하나이며, 적정가치가 현재가보다 약 28% 높은 3만8000달러 수준으로 평가했다.

몰로코 “애드테크는 데이터를 정제해 부가가치를 만들어 내는 비즈니스”

애드테크 기업들은 그간 점점 더 수집이 어려워지는 개인정보 데이터 대신 AI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해 각 기업이 확보한 데이터로 최대의 성과를 내는 솔루션을 선보이는가 하면 분산돼 있는 불특정 데이터 정보에서 맥락을 찾아 타깃팅하는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스타트업으로 시작해 자체 AI 솔루션을 기반으로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몰로코의 행보는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디지털 헬스케어] 앱으로 진단하고 치료까지…대세는 디지털 치료제

최근 디지털 치료제가 주목받고 있다. 3세대 치료제라고도 불리는 디지털 치료제에는 모바일 앱이나 게임,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IT 기술이 활용된다. 미국에서는 리셋, 엔데버 등이 FDA 승인을 받고 사용되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이다. 현재 뉴냅스, 라이프시맨틱스, 웰트, 에임메드, 하이 등 5곳이 확증임상 단계를 밟고 있다.

중국 오미크론 봉쇄에 애플 아이폰14 출시 연기설 '솔솔'

중국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도시 봉쇄로 아이폰14를 생산하는 중국 내 공장까지 타격을 입고 있다. 전체적인 생산일정은 유지하고 있지만, 일부 기종(아이폰14 맥스 등)은 실제로 생산일정 연기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