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웍스, 5년 연속 日 비즈니스 채팅 시장 1위

네이버클라우드는 자사 업무용 협업 도구 ‘네이버웍스’가 일본 비즈니스 채팅 시장점유율 1위를 차지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장조사업체 후지키메라 종합연구소가 최근 시행한 조사에 따르면 '라인웍스(일본 시장 명칭)'는 일본 비즈니스 채팅 시장에서 매출 및 수량(계정) 기준 모두 5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매출 점유율은 전년 대비 3%p 증가한 33.6%로, 2위 업체와의 매출 격차는 4% 수준으로 더 벌어졌다. 계정 수 기준 점유율은 전년 대비 4%p 증가한 43.1%를 기록했다.

회사는 네이버웍스에 대해, 일본을 포함해 최근 글로벌 고객사 수가 25만을 돌파하는 등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고 강조했다.

네이버웍스 글로벌 고객사 수가 25만을 돌파했다.

네이버클라우드에 따르면 네이버웍스는 일본의 국민 메신저인 ‘라인'과 유사해 사용이 쉽고 라인과 호환된다는 점을 무기로 일본 비즈니스 채팅 시장 내에서 1위 자리를 수성해왔다. 특히 작년부터는 코로나19 영향으로 비대면 근무 방식에 대응하기 위한 신규 기업의 이용 확대와 기존 고객 기업의 전사적 도입 확장 등으로 이용 계정 수가 확대되며 매출이 증가했다. 이런 추세를 반영해 영상통화, 설문조사 기능 등을 강화하고, 업종에 특화된 툴과의 연계를 강화하고 있다. 지난 6월 기준으로 연계 가능한 툴은 110개 이상이다.

연구소는 네이버웍스 가입 유료 계정 수가 연내 약 50%까지 증가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기존 고객 기업의 이용 계정 수 확대와 더불어 건설업, 의료, 복지 등 분야의 신규 도입 증가가 이뤄질 것이라는 분석이다.

회사는 일본 IT 전문 매거진 닛케이컴퓨터가 지난달 발표한 '고객 만족도 조사 2021-202’에서도 일본 그룹웨어·비즈니스 채팅 부문 1위에 선정되기도 했다. 해당 조사는 25개 부문의 고객만족도 조사로, 주로 기업이나 자체단체 정보시스템 담당이 응답자로 포함돼 일본 내 기업의 IT 투자 판단의 근거로 쓰이기도 한다. 네이버웍스는 성능·기능, 운용성, 비용 등 부문에서 전체 평균보다 높은 평가로 1위를 차지했다.

일본의 경우 영업 직군이 많은 금융 업종에서 라인을 사용하는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그리고 내근·외근직 간의 빠른 정보 공유와 소통을 위해 네이버웍스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다.

일본 최대 규모의 손해보험회사인 도쿄해상일동화재보험은 외근 업무 시간의 증가로 인한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을 위해 네이버웍스를 선택했다. 외근 중인 사원이 자신의 상황을 메일이나 전화로 남기지 않고, 메시지 창에 상태를 빠르게 공유하고 상대방이 메시지를 읽었는지도 바로 알 수 있어 연락을 위해 낭비되던 시간을 줄였다. 네이버웍스 기반으로 재해 발생 시에도 사내 중요 업무가 중단되지 않도록 하는 업무 연속성 계획(BCP) 대응 방안을 구축하고, 고객 커뮤니케이션의 접점 강화에도 활용을 검토할 예정이다.

일본 치바현의 치바대학 의학부 부속병원은 업무의 연속성을 유지하고, 응급 상황을 현장에서 담당 관계자들에게 빠르게 공유하고 대처하기 위해 네이버웍스를 도입했다. 코로나19 이후 약 2천500여명의 직원의 코로나 백신 접종 후 경과를 빠르고 안전하게 확인하기 위해 메일이나 지면조사가 아닌, 네이버웍스를 활용했다. 봇을 통해 하루 2번, 직원들에게 건강상태에 대한 설문조사를 진행해 직원들의 건강 상태를 실시간으로 수집하고 백신 이상반응의 경우 신속하게 검사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했다. 그룹 메시지방으로 백신 재고량을 관계자 전원에게 공유하며 직원들간 정보를 공유하는 속도를 비약적으로 높여 대면 미팅과 이동 시간을 최소화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인텔 CEO "반도체 부족 현상, 2023년까지 지속"

반도체 부족 현상이 내년을 넘어 2023년까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이는 팻 겔싱어 인텔 최고경영자(CEO)가 내놓은 전망이다. 그는 미국 경제매체...

"韓기업의 中 진출 도울 것" 알리바바 클라우드, 한국 데이터센터 세운다

알리바바 클라우드가 한국에 데이터센터를 세운다. 21일 알리바바 클라우드는 미디어 간담회를 열고, 오는 2022년 상반기 내 한국 리전 구축을 데이터센터를 설립할...

카카오엔터, 작가 갑질 의혹에 개선 "구조적 문제 해결해야"

[AI요약] 카카오엔터테인먼트가 작가 생태계 개선을 위한 첫번째 개선안을 발표했다. 이는 앞서 지난 9월부터 카카오엔터가 웹툰·웹소설 작가들을 대상으로 수익의 최대 45%를...

네이버, 3Q 영업익 3498억원 19.9%↑...사상 최대치

네이버의 연결 기준 3분기 매출이 1조 727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6.9% 증가했다. 영업이익은 3498억원으로 전년 동기 보다 19.9% 증가 것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