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서치, AI 기반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 ‘리스팅’ 론칭…’소규모 M&A 시장 혁신 예고’

기업 데이터 기반 AI 플랫폼 딥서치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소규모 M&A(인수합병) 딜을 중개하는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리스팅’을 론칭했다.

기업 데이터 기반 AI 플랫폼 딥서치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소규모 M&A(인수합병) 딜을 중개하는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리스팅’을 론칭했다고 24일 밝혔다.

딥서치에 따르면 ‘리스팅’은 거래액 300억원 이하의 소규모 M&A에 특화된 온라인 플랫폼이다. 사용자가 기업 매물 검색부터 실제 매도·매수까지 모든 절차를 온라인에서 완료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를 통해 매도자와 매수자 모두 더 신속하고 안전한 거래 경험을 할 수 있다.

딥서치 측은 “리스팅 플랫폼을 론칭하면서 한국 M&A 시장에서 주목하지 않았던 ‘온라인, 소규모 거래’ 영역에 집중했다”며 “대형 증권사와 회계법인이 주도하는 ‘오프라인, 대규모 거래’가 지배하던 기존의 M&A 시장에서 벗어나, 소규모 딜에 대한 접근성을 높이는 데 주력했다”고 설명했다.

리스팅의 주요 타겟 고객층은 자본이 부족한 스타트업, 회사 매각을 고려하는 중소기업, 사업화 역량이 미흡한 초기 기업, 핵심 사업에 집중하고자 하는 중견 기업 등이다.

리스팅은 AI를 활용해 기존에 전문 인력이 수행하던 기업 매칭, 평가, 분석 등의 M&A 관련 업무를 전면 자동화했다. 또 이를 통해 딜 등록비나 관리 수수료 없이 서비스를 제공하며, 거래 성사 시에만 약 2%의 성공 보수를 부과하는 파격적인 가격 체계를 도입했다.

이 외에도 첨단 IT 기술을 적용해 매도자의 승인을 받은 잠재 매수자에게만 딜 정보를 공개하고, NDA(비밀유지협약) 체결을 통해 정보 유출의 위험을 최소화했다. 철저한 보안 시스템 강화로 M&A 시장에서 가장 중요한 기밀 유지에 집중함으로써 보다 안전한 거래 환경 또한 구축했다.

김재윤 딥서치 대표는 “딥서치의 전문 영역인 AI 기술로 중소형 M&A 시장을 투명하게 온라인화하겠다는 자신감의 결과물이 리스팅 플랫폼"이라며, "앞으로 리스팅 플랫폼을 통해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 시장을 선도하고, 한국의 M&A 시장을 혁신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키뮤스튜디오,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 개최

콘텐츠로 세상의 경계를 허무는 소셜 스타트업 키뮤스튜디오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키뮤스튜디오가 지난해...

카카오모빌리티, 스마트한 운전자 위한 ‘커넥티드카’ 서비스 첫 선

카카오모빌리티는 테슬라 오너를 대상으로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차량 제어 및 운전자 지원이 가능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의 첫...

토스, 현명한 금융생활을 위한 안내서 ‘머니북’ 출간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이하 토스)는 금융생활에 꼭 필요한 콘텐츠를 담은 ‘더 머니북(THE MONEY BOOK): 잘 살아갈 우리를 위한...

제13회 '매트랩 엑스포 2024 코리아' 개최…인공지능 등 최신 기술 트렌드 다뤄

테크니컬 컴퓨팅 소프트웨어 분야 개발업체 매스웍스는 ‘매트랩 엑스포 2024 코리아(MATLAB EXPO 2024 Korea, 이하 매트랩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다음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