딥엘 번역기, 기업에 345% ROI, 41억 경제 효과 창출한다

글로벌 언어 AI 기업 딥엘(DeepL)은 자사 AI 번역기의 경제적 효과를 다룬 연구 보고서 '딥엘의 총 경제적 효과(The Total Economic Impact™ of DeepL, 이하 ‘TEI 연구’)’를 발표했다고 14일 밝혔다.

이는 글로벌 시장조사기관 포레스터(Forrester Consulting)에 의뢰해 진행된 것으로 AI 번역 솔루션이 산업 전반에 미치는 영향력을 조명하고, 매출 증진과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하는 기업에 번역이 가장 전략적인 AI 구현 영역 중 하나임을 제시했다는 것이 딥엘의 설명이다.

 TEI 연구에 따르면 딥엘 번역기는 기업에 345% 투자수익률과 280만 유로 (약 41억 원) 규모의 효율성 제고 효과를 가져다주는 것으로 조사됐다. 

딥엘 측은 “이번 연구는 현재 딥엘 번역기를 사용하고 있는 기업을 대상으로 딥엘 번역기의 이점, 리스크, 비용, 활용성 등을 평가해 진행됐다”며 ‘포레스터는 현재 딥엘을 사용하고 있는 에너지, 금융 서비스, 법률 서비스, 제약 분야 글로벌 기업 네 곳을 대상으로 연구를 진행했으며, 결과 분석을 위해 네 개 기업으로 하나의 종합 조직을 구성했다”고 설명했다.

연구 결과 해당 조직이 딥엘을 통해 상당한 비용 절감과 향상된 효율성을 경험한 것으로 나타났다. 구체적으로 딥엘 번역기는 조직에 ▲ 문서 번역 소요 시간 90% 단축 ▲ 3년간 345%의 투자 수익률(ROI) 달성 ▲ 번역 업무량 50% 감소 ▲ 3년간 22만7430유로 (약 3억원) 규모 워크플로우 비용 절감 ▲ 3년간 약 41억원 규모의 효율성 제고가 가능하다고 밝혀졌다. 딥엘은 이 결과를 두고 “AI 번역이 글로벌 비즈니스 성공에 중요한 영향을 준다는 점을 의미한다”고 강조했다.

딥엘 측은 “직원들은 딥엘을 사용함으로써 사내 문서 번역 퀄리티를 어렵지 않게 유지하면서 다른 업무에 집중할 시간을 확보할 수 있었다”며 “또한 외주를 통해 처리하는 번역 작업 수도 감소하여 효율성과 비용 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인터뷰에 참여한 기업 직원들은 효율성 향상과 워크플로우에 미치는 긍정적인 영향을 딥엘 번역기의 장점으로 특히 강조했다.

한 소프트웨어 앱 개발 책임자는 "딥엘을 통해 조직 내 언어 차이로 발생하는 소통 문제가 상당히 줄었다”면서 “앱 관련 민원을 이해하는 데 드는 시간이 줄어들어 그 시간에 더 가치 있는 업무에 집중하며 생산성을 높일 수 있었다"고 전했다.

AI 번역이 비즈니스에 미치는 영향을 다룬 딥엘의 TEI 연구 보고서 전문 등 딥엘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웹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키뮤스튜디오,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 개최

콘텐츠로 세상의 경계를 허무는 소셜 스타트업 키뮤스튜디오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키뮤스튜디오가 지난해...

윌로그, 과기정통부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 사업’ 선정

물류 상태 모니터링 솔루션 기업 윌로그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하는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육성(ICT GROWTH)’ 사업에 선정됐다고 24일 밝혔다. 과학기술정통부에서 주관하는...

모두싸인, ‘CSAP SaaS 표준등급’ 획득… 공공시장 진출 본격화

전자계약 전문기업 모두싸인은 클라우드 보안인증 'CSAP SaaS 표준등급'을 성공적으로 획득했다고 24일 밝혔다. 모두싸인은 이메일, 카카오톡, 전용 링크를 통해 법적 효력...

카카오모빌리티, 스마트한 운전자 위한 ‘커넥티드카’ 서비스 첫 선

카카오모빌리티는 테슬라 오너를 대상으로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차량 제어 및 운전자 지원이 가능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의 첫...