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시장 '화색'… 비트코인 5% 이상 급등

(자료=코인360)

연일 침체를 보이던 가상자산(암호화폐) 시장이 8일부터 큰 폭으로 뛰었다. 2주가량 제자리걸음을 보이던 가상자산 대장주 비트코인(BTC)는 다시 2만1000달러 위로 치솟는 등 빠른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8일 오전 9시 코인360을 기준으로 비트코인(BTC)은 하루 전보다 5.26% 급등한 2만1652달러를 기록했다. 비트코인이 2만1000달러 위로 올라선 것은 지난 6월 27일 이후 열흘 만이다. 국내 암호화폐 거래소 업비트에서도 비트코인은 전일 대비 4.3% 이상 상승한 2810만원대에 거래되고 있다.

주요 알트코인도 회복세를 보였다. 이더리움(ETH)은 전일 대비 4.29% 올라 1240달러를 기록했다. 바이낸스코인(BNB) 역시 1.1% 상승한 241달러, 솔라나(SOL)는 3.65% 오른 38.51달러, 리플(XRP)은 2.82% 상승한 0.34달러, 에이다(ADA) 역시 3.3% 이상 올라 0.47달러에 거래됐다.

오늘 반등은 미국 증시 호조에 힘입은 것으로 해석된다. 유가 100달러 안정, 러시아-우크라이나 휴전 가능성이 점쳐지며 7일(현지시간) 뉴욕증시가 안정세를 보인 것.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46.87포인트(1.12%) 오른 31,384.55에 거래를 마쳤고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도 57.54포인트(1.50%) 상승한 3,902.62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59.49포인트(2.28%) 급등한 11,621.35에 장을 마쳤다.

뉴욕증시 회복에 따라 암호화폐 시장 역시 연이은 침체 흐름이 바닥을 쳤다는 분석도 나온다. 뱅크먼 프리드 FTX 최고경영자(CEO)는 "여전히 암호화폐 시장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지만, 최악의 위기 상황은 지나간 것으로 보인다"면서 "장기 투자를 위한 사전 포석을 준비하고 있는 기업들이 하나둘씩 늘고 있다"고 최근 분위기를 전했다.

추현우 기자

goodgl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타트업과 ESG] -2편- 스타트업이 실천할 수 있는 ESG 경영은 무엇인가?

지난달 30일 드림플러스 강남 메인홀에서 개최된 ‘슬기로운 법률 세미나’에서는 초기 스타트업들에게 먼나라 이야기처럼 여겨졌던 ESG 준수 필요성을 일깨우는 주제가 다뤄졌다. 지난 ‘-1편- ESG, 스타트업도 예외가 아닌 이유는?’에 이어 조선희 법무법인 디라이트 변호사와 이현표 ESG파트너스 대표파트너의 이야기를 통해 스타트업이 고려해야 할 ESG 관련 법적인 측면과 경영적인 고려사항에 대해 알아봤다.

중국 대륙간 공격 드론 ‘윙룽3’ 개발···서방·동맹국에 어떤 영향이?

중국 대륙간 군사용 드론 윙룽-3(翼龍3)가 공대공 미사일을 탑재하고 6200마일(1만km) 항속거리를 갖춘 치명적 드론을 개발해 공개했다. 이 내용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지난달 6일 중국정부가 광둥성에서 열린 제14회 중국국제항공우주전시회에서 대륙간 무인항공기(UAV)인 윙룽-3 공개사실을 보도하면서 알려지기 시작했다. 윙룽3의 등장은 대륙간 탄도 미사일에 이어 대륙간 드론 공격 시대를 가져오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머스크 '뉴럴링크'의 미래..."사람 뇌에 칩 이식"

일론 머스크가 '뉴럴링크’(Neuralink)의 채용 이벤트 ‘show and tell’에서 기업이 추구하는 미래 인재상을 공개했다. 뇌와 인공지능 융합을 목적으로 하는 이 스타트업은 현재 두뇌 칩 임상시험을 위한 FDA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스타트업과 ESG] -1편- ESG, 스타트업도 예외가 아닌 이유는?

지난달 30일 드림플러스 강남 메인홀에서 개최된 ‘슬기로운 법률 세미나’에서는 초기 스타트업들에게 먼나라 이야기처럼 여겨졌던 ESG 준수 필요성을 일깨우는 주제가 다뤄졌다. 스타트업에게 꼭 필요한 경영, 투자, 준법 관점에서 각 전문가들이 언급한 ESG 필요조건을 들어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