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픈AI, 'GPT-4o' 발표...영화 'HER' 현실판

On Monday, OpenAI announced its latest artificial intelligence large language model, GPT-4o, which it says will make ChatGPT smarter and easier to use. The model, an update from the GPT-4 launched just over a year ago, will be available to unpaid customers, giving them access to OpenAI's most advanced technology. GPT-4o will effectively turn ChatGPT into a digital personal assistant capable of real-time, spoken conversations and interacting through text and "vision." It will also have memory capabilities to learn from previous conversations and offer real-time translation. OpenAI plans to launch a ChatGPT desktop app and allow developers to build their own custom chatbots from the GPT store. The update is set to roll out to ChatGPT in the coming months, with free users having a limited number of GPT-4o interactions.

오픈AI는 챗GPT를 더 스마트하고 사용하기 쉽게 만들 최신 인공지능 대규모 언어 모델인 GPT-4o를 발표했다. 이 모델은 1년 전 출시된 GPT-4의 업데이트 버전으로, 무료 사용자도 오픈AI의 가장 진보된 기술에 접근할 수 있게 된다. GPT-4o는 챗GPT를 실시간 음성 대화가 가능한 디지털 개인비서로 변모시키고, 텍스트와 '비전'을 통해 상호작용할 수 있게 해준다. 또한 이전 대화에서 학습하는 메모리 기능과 실시간 번역 기능도 갖추게 된다. 오픈AI는 챗GPT 데스크톱 앱을 출시하고, 개발자들이 GPT 스토어에서 자체 챗봇을 구축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 업데이트는 향후 몇 달 내에 챗GPT에 적용될 예정이며, 무료 사용자는 제한된 수의 GPT-4o 상호작용을 할 수 있게 된다.

OpenAI unveils newest AI model, GPT-4o | CNN Business

버트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포티파이, 카 씽 사용 중단… 사용자들 환불 요구 봇물

Spotify has notified customers that it will discontinue all features of the Car Thing, the in-car music control it launched in February 2022, after December 9, 2024.

제미나이, 유튜브 뮤직 확장 프로그램 출시로 음악 재생 지원

Google today announced the launch of the YouTube Music extension to its Gemini app for Android and iOS.

GM, 테슬라 공동 설립자 회사와 손잡고 전기차 배터리 스크랩 재활용

General Motors (GM) announced that it will partner with electric vehicle (EV) battery recycling company Redwood Materials to recycle battery scrap from two of its manufacturing facilities.

구글, 케냐·호주 광섬유 케이블 프로젝트 추진… 아프리카 디지털 혁신 가속화

Google said it plans to build a fiber optic cable from Kenya to Australia to strengthen digital connectivity between Africa and Australia and spur economic grow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