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다, 2024년 1분기 실적 발표… 객실 유통·솔루션 모두 성장

온다는 내부 결산 기준 2024년 1분기 거래액 484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 356억원 대비 36% 증가했다.

호스피탈리티 테크 기업 온다(ONDA)가 1분기 뚜렷한 실적 개선세를 보였다.

17일 온다는 내부 결산 기준 2024년 1분기 거래액 484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 356억원 대비 36% 증가했다고 발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35% 늘었으며, 영업손실 규모는 33% 감소했다.

온다 측은 “지난 2022년부터 호텔·리조트 객실 유통 및 솔루션 개발에 과감히 투자해 왔다”며 “지난해 하반기부터 투자에 대한 성과가 나타나고 있으며 향후 더 빠른 성장을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온다에 따르면 1분기 호실적은 하루 평균 4000곳의 객실이 유통되는 판매 대행 사업인 ‘펜션 플러스’와 ‘호텔 플러스’의 성장이 가장 큰 기여를 했다. 특히 ‘호텔 플러스’가 전년 대비 약 200% 성장하며 호텔 시장에 성공적으로 자리 잡았다.

두 사업은 숙박업체가 한 번의 계약으로 중복 예약 문제없이 국내외 온라인 여행사(OTA), 이커머스, 포털 등 50개 이상의 채널에 온라인 판매가 가능한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온다는 매출은 늘리고 영업손실은 줄이며 1분기 뚜렷한 실적 개선세를 보였다.

온라인 객실 유통 사업 외에도 대형 호텔 PMS(객실 관리 시스템)인 ‘다이브’, 중소호텔 PMS인 ‘오아PMS’ 등 솔루션 사업도 유의미한 성과를 거두고 있다.

오현석 온다 대표는 “여행업계 비수기인 1분기에 수익성 개선이 증명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며 “올여름 BEP(손익분기점)를 돌파해 수익성 개선과 성장을 동시에 증명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온다는 국내 온라인 객실거래 시장의 약 60 ~ 70%를 커버하고 있는 호스피탈리티 테크 & 데이터 기업이다. 국내 최초 에어비앤비 우수 파트너, 구글호텔 국내 첫 파트너 선정 등 글로벌 빅테크 기업과 탄탄한 제휴 관계를 구축해 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키뮤스튜디오,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 개최

콘텐츠로 세상의 경계를 허무는 소셜 스타트업 키뮤스튜디오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함께 ‘원더풀한 원더랜드’ 전시를 개최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전시는 티머니복지재단과 키뮤스튜디오가 지난해...

카카오모빌리티, 스마트한 운전자 위한 ‘커넥티드카’ 서비스 첫 선

카카오모빌리티는 테슬라 오너를 대상으로 무선 네트워크를 통해 차량 제어 및 운전자 지원이 가능한 ‘커넥티드카’ 서비스를 선보인다고 24일 밝혔다. 카카오모빌리티의 첫...

토스, 현명한 금융생활을 위한 안내서 ‘머니북’ 출간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이하 토스)는 금융생활에 꼭 필요한 콘텐츠를 담은 ‘더 머니북(THE MONEY BOOK): 잘 살아갈 우리를 위한...

제13회 '매트랩 엑스포 2024 코리아' 개최…인공지능 등 최신 기술 트렌드 다뤄

테크니컬 컴퓨팅 소프트웨어 분야 개발업체 매스웍스는 ‘매트랩 엑스포 2024 코리아(MATLAB EXPO 2024 Korea, 이하 매트랩 엑스포)’를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다음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