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다, UAE 시드 그룹과 파트너십… 중동 진출 본격화

호스피탈리티 테크 기업 온다(ONDA)가 중동 및 북아프리카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온다는 아랍에미리트 시드 그룹(Seed Group)과 중동 및 북아프리카 지역의 호텔 디지털 전환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하고 현지 합작투자(Joint Venture)에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시드 그룹은 UAE 두바이 왕실 일원인 세이크 세이드 빈 아메드 알 막툼의 개인 회사(The Private Office of Sheikh Saeed bin Ahmed Al Maktoum)로, 세계 각국의 기업들과 파트너십을 맺어 중동 지역 내 비즈니스 확대와 지속 가능한 성장을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년 동안 다수의 글로벌 기업과 성공적인 협력 관계를 구축한 시드 그룹은 IT기술·호스피탈리티·헬스케어·통신 산업 등에서 중동 내 방대한 인프라를 갖추고 있다.

온다는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MENA(중동 및 북아프리카) 및 GCC(걸프 협력 회의) 지역 호텔 디지털 전환 사업에 박차를 가한다. 시드 그룹이 보유한 현지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기존 호텔의 고객 경험과 운영 효율성을 개선하고, 신축 호텔에도 SaaS(Software as a Service) 기반 PMS(객실관리시스템), CRS(중앙예약관리시스템) 등 운영 솔루션 공급을 확대할 계획이다.

ONDA는 현재 전 세계 70만개 숙소를 50개 이상의 온라인 채널에 유통하고 있으며, 약 4500개의 숙박시설에 운영 솔루션을 공급하며 글로벌 숙박산업의 디지털 전환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파트너십 체결과 관련해 시드 그룹 히샴 알 구르 CEO는 “뛰어난 전문성과 성과를 보유한 온다와 중동 및 북아프리카 관광 산업 발전을 위해 협력할 수 있어 기쁘다”며 “온다의 기술이 중동 호스피탈리티 산업에 혁신적인 변화를 가져올 것이라 확신한다”고 말했다.

오현석 온다 대표는 “MENA 지역에서 방대한 네트워크를 가진 시드 그룹과 긴밀한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되어 기대가 크다”며 “UAE를 시작으로 중동 호텔의 디지털 전환을 이끄는 선도 기업으로 공고히 자리매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온다는 국내 온라인 객실거래 시장의 약 60 ~ 70%를 커버하고 있는 호스피탈리티 테크 & 데이터 기업이다. 국내 최초 에어비앤비 우수 파트너, 구글호텔 국내 첫 파트너 선정 등 글로벌 빅테크 기업과 탄탄한 제휴 관계를 구축해 왔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삼쩜삼, 가수 윤종신과 함께한 ‘5월엔 삼쩜삼’ 브랜드 필름 공개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Jobis&Villains)가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신고를 앞두고 가수 윤종신과 함께한 ‘5월엔 삼쩜삼’ 브랜드 필름을 공개했다. 자비스앤빌런즈는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서울로보틱스, 이노비즈 AA등급 획득… 산업용 자율주행 분야 기술력 인정받아

산업용 자율주행 기업 서울로보틱스는 24일 이노비즈(기술혁신형중소기업 인증) AA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노비즈 인증은 기술혁신에 앞장서고 글로벌 성장 잠재력이 뛰어난 중소기업을 선정해...

딥서치, AI 기반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 ‘리스팅’ 론칭…’소규모 M&A 시장 혁신 예고’

기업 데이터 기반 AI 플랫폼 딥서치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소규모 M&A(인수합병) 딜을 중개하는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리스팅’을 론칭했다고 24일 밝혔다. 딥서치에...

업박스, ‘2024 국제물류산업대전’ 참가… 물류센터 전용 폐기물 서비스 선보여

사업장 폐기물 수거 서비스 ‘업박스’의 운영사 리코(Reco)는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4 국제물류산업대전(KOREA MAT 2024)’에 참가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날부터 4일간 진행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