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메프, 바이셀스탠다드와 MOU 체결…중소상공인 상생활동 강화

위메프는 27일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를 운영하는 바이셀스탠다드와 ‘중소상공인 지원 및 상생금융 토큰증권(STO) 상품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위메프)

위메프는 조각투자 플랫폼 ‘피스’(PIECE)를 운영하는 바이셀스탠다드와 ‘중소상공인 지원 및 상생금융 토큰증권(STO) 상품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중소상공인 상생 활동을 강화한다고 28일 밝혔다.

27일 서울 강남구 위메프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는 위메프 류화현 대표와 바이셀스탠다드 신범준 대표를 비롯한 양사 주요 임직원들이 자리했다. 양사는 사업 자금 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영세업자들에게 안정적인 사업 운영과 판매 활동 기회를 전하는 데 뜻을 모았다.

바이셀스탠다드는 투자자들이 중소상공인 상품에 투자하고, 판매에 따른 수익을 공유할 수 있는 ‘상생금융 STO 상품’을 개발한다. 위메프는 중소상공인의 우수한 상품을 발굴하고 맞춤형 마케팅을 펼치며 상품에 대한 고객 인지도를 높이고, 나아가 실질 구매로 이어지는 순환구조를 만드는데 플랫폼 역량을 집중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위메프는 높은 상품성을 지녔어도 온라인 진출에 부담을 가졌던 많은 중소상공인들에게 원활한 디지털 전환과 수익 창출을 돕고, 나아가 고객들에게도 더욱 다양한 고품질 상품을 선보이겠다는 목표다.

신범준 바이셀스탠다드 대표이사는 “STO는 미술품 등 단편적인 기초자산에 국한된 것이 아닌, 다양한 자산과 경제주체에 누구나 쉽게 투자할 수 있는 새로운 금융상품”이라며 “위메프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자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자영업자들에게 기회를 제공하는 상생금융 STO 상품을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류화현 위메프 대표 역시 “이번 MOU는 우수 중소상공인 파트너사의 판로확대를 지원하고, 동반성장을 위한 초석을 마련한 데에 의미가 크다”며 “바이셀스탠다드와 협력을 계속하며, 중소상공인 판로 지원과 매출상승을 이끄는 상생플랫폼으로서 역할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바이셀스탠다드는 한국 현물 조각투자 기업으로 한국핀테크산업협회 산하 토큰증권협의회 초대 회장사이자 금융위원회 사업재편 승인을 받은 7개 STO 기업 가운데 하나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삼쩜삼, 가수 윤종신과 함께한 ‘5월엔 삼쩜삼’ 브랜드 필름 공개

삼쩜삼을 운영하는 자비스앤빌런즈(Jobis&Villains)가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신고를 앞두고 가수 윤종신과 함께한 ‘5월엔 삼쩜삼’ 브랜드 필름을 공개했다. 자비스앤빌런즈는 5월 종합소득세 정기...

서울로보틱스, 이노비즈 AA등급 획득… 산업용 자율주행 분야 기술력 인정받아

산업용 자율주행 기업 서울로보틱스는 24일 이노비즈(기술혁신형중소기업 인증) AA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이노비즈 인증은 기술혁신에 앞장서고 글로벌 성장 잠재력이 뛰어난 중소기업을 선정해...

딥서치, AI 기반 온라인 M&A 마켓플레이스 ‘리스팅’ 론칭…’소규모 M&A 시장 혁신 예고’

기업 데이터 기반 AI 플랫폼 딥서치는 AI 기술을 기반으로 소규모 M&A(인수합병) 딜을 중개하는 온라인 마켓플레이스 ‘리스팅’을 론칭했다고 24일 밝혔다. 딥서치에...

업박스, ‘2024 국제물류산업대전’ 참가… 물류센터 전용 폐기물 서비스 선보여

사업장 폐기물 수거 서비스 ‘업박스’의 운영사 리코(Reco)는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2024 국제물류산업대전(KOREA MAT 2024)’에 참가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날부터 4일간 진행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