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튜브, 카톡 넘어 모바일 1위 넘본다

국내 모바일 플랫폼 시장의 판도가 바뀔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 카카오톡이 유튜브에 1위 자리를 내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3일 모바일 빅데이터 기업 아이지에이웍스의 모바일인덱스 통계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카카오톡의 월간 활성이용자 수(MAU)는 4102만1737명으로, 유튜브(4102만1401명)에 불과 336명 차이로 근소하게 앞서 상태다.

카카오톡과 유튜브의 MAU 차이는 2022년 12월에는 144만3천 명에서 시작해, 작년 11월 21만5천650명까지 지속해서 좁혀지며 20만 명대까지 줄었다. 이어서 지난달에는 차이가 300명대까지 급격하게 줄어든 상황으로, 이는 2020년 5월부터 스마트폰 안드로이드(구글)와 iOS(애플)를 통합한 모바일인덱스 통계가 집계된 이래로 월간 역대 최소 격차를 보였다.

이러한 추세가 계속된다면, 올해 유튜브가 카카오톡의 MAU를 추월할 가능성이 상당히 높다. 이러한 변화의 가장 큰 요인은 30대 사용자의 모바일 이용패턴 변화에 있다.

과거에는 연령대별로 10대 이하와 20대에서 유튜브가 1위, 30대 이상에서는 카카오톡이 1위였으나, 2023년 하반기에 30대에서 유튜브가 MAU 1위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유튜브는 국내 음원시장에서도 카카오의 멜론을 처음으로 앞섰다. 지난달 국내 모바일 음원시장에서 MAU 1위는 유튜브 뮤직(649만6천35명)으로, 멜론(623만8천334명)을 앞섰다. 이러한 결과가 카카오톡과 유튜브 간의 경쟁을 더욱 격화시키고 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서울테크노파크, 'AI융합을 통한 도심제조의 디지털 전환' 온라인 교육생 모집

선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 주관기관인 서울테크노파크는 약 200여개 중소, 중견 제조기업에 스마트공장을 보급한 경험을 바탕으로 제조기업이 AI를 적용할 때 도움이...

한국평가정보, 개인사업자 ‘신용등급 즉시조회’ 서비스 오픈

전업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사(CB, Credit Bureau) 한국평가정보(KCS, Korea Credit Service)는 개인사업자의 신용등급 확인서 발급 전 신용등급을 미리 확인할 수 있는 ‘신용등급...

리멤버, 프리미엄 채용공고 서비스 출시

프로페셔널 네트워크 서비스 '리멤버' 운영사 드라마앤컴퍼니는 상위 30% 경력직 핵심인재를 위한 프리미엄 채용공고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드라마앤컴퍼니에 따르면 버의...

인스타그램, 세대별 SNS 선호도 1위... 밀레니얼과 Z세대 주도

최근 3년간 SNS 이용률이 1~2%p 증가한 가운데, 밀레니얼 세대와 Z세대는 인스타그램 사용을 크게 늘리고 있으며, X세대도 인스타그램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