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차 배터리가 태양광발전소로 대체 가능

In the small Southern California town of New Cuyama, a solar farm spanning 20 acres is utilizing 1.5 megawatts of solar power to charge nearly 600 batteries. These batteries, previously used in electric vehicles, are now repurposed to supply clean energy to the power grid during peak demand hours at night. Developed by B2U Storage Solutions, this innovative facility demonstrates the potential of reusing EV batteries as stationary storage, thereby enhancing the sustainability of the technology's supply chain and reducing reliance on critical mineral mining.

미국 캘리포니아 남부의 한 태양광 농장에서는, 1.5메가와트의 태양광을 활용하여 약 600개의 배터리를 충전하고 있다. 이 배터리들은 밤 시간대 에너지 수요가 증가할 때 전력망에 에너지를 공급하는 역할을 한다. 특히, 이 시설에서 사용되는 배터리들은 과거 전기차에 사용되었던 것들로, B2U 스토리지 솔루션에 의해 개발된 이 시설은 전기차 배터리를 정지된 저장소로 재활용하는 새로운 가능성을 보여주고 있다. 이러한 재활용 방식은 기술공급망의 지속가능성을 높이고, 중요 광물 채굴에 대한 의존도를 줄이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Millions of EV Batteries Could Retire to Solar Farms

앨리스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 제치고 시총 1위 기업 등극

Nvidia's stock price rose about 3.5% on Tuesday, surpassing $135 per share and giving the chipmaker a market capitalization over $3.33 trillion, overtaking Microsoft as the most valuable company in the world.

구글, 안드로이드폰 메시지 앱에 제미나이 AI 도입

Google has launched the Gemini AI in Google Messages, making it available on all Android phones.

IMF, AI 시대 불평등 심화 우려... 소득세 인상과 탄소세 부과 등 제안

The International Monetary Fund (IMF) has stated that governments facing economic upheaval caused by artificial intelligence (AI) should consider fiscal policies, including taxes on excess profits and a green levy to atone for AI-related carbon emissions.

메타, 플랫폼 기능 강화를 위한 스레드 API 도입

Meta has announced the launch of the Threads API, which aims to provide developers with tools to integrate with the Threads platfor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