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밀농업 벤처 '긴트', 투자용 기술신용평가 TI-2 등급 획득

농기계 자율주행 솔루션 플루바 오토 (사진=긴트)

농기계 자율주행 키트를 개발·판매하는 정밀농업 스타트업 긴트가 한국평가데이터의 투자용 기술신용평가(TI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인 ‘TI-2’를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기술신용평가는 기술력, 시장성, 사업성, 경영 역량 등 기업 기술력의 가치를 종합적으로 분석·평가해 판단하는 지표다. TI-1부터 TI-10까지 10등급으로 나뉘어 있으며, 숫자가 낮을수록 기술력과 성장 잠재력이 높다고 평가된다.

긴트가 획득한 TI-2 등급은 상위 2단계에 해당하는 등급이다. TI-2 등급은 우수한 기술력 및 높은 성장 잠재력을 보유한 시장을 바탕으로 미래 성장 가능성 높고 코스닥 기술특례상장조건에 해당할 만큼 우수한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에 부여된다.

긴트는 2015년에 설립된 정밀농업 스타트업이다.
2019년 기계식 트랙터를 전자식 트랙터로 전환해 엔진·트랜스미션 및 부속 Attachment를 수동 방식이 아닌 전자적으로 가능하게 해주는 ‘긴트 컨트롤(GINT Control)’을 시작으로, 커넥티비티 솔루션 ‘플루바 케어(PLUVA care)’를 출시했다. 올 상반기에는 농기계 자율주행 솔루션 플루바 오토를 출시, 시장에 판매하고 있다.

김용현 긴트 대표이사는 "현재 시장에서 인기리에 판매되고 있는 자율주행 솔루션 플루바 오토를 넘어 농기계의 완전 무인화 제품 출시를 위해 준비하고 있다"며 "긴트의 정밀농업 기술력과 사업성을 인정받은 것 같아 기쁘며, 더 혁신적인 솔루션으로 정밀농업의 선두 주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추현우 기자

goodgl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블록체인 기부플랫폼 체리, 누적 기부액 50억 넘었다

이포넷이 개발∙운영하는 블록체인 기반 기부플랫폼 ‘체리’가 2년 10개월 만에 누적 후원 금액 50억원을 달성했다. 총 296개 단체가 체리를 통해 1421개의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고 누적 기부 횟수는 7만6314회를 넘겼다.

에프엑스기어, LOTT 헬스버스 ‘디지털 닥터’ 기술 개발 위한 125억 계약 체결

XR, 디지털 휴먼 전문기업 에프엑스기어(FXGear)가 메타버스 플랫폼에서 모바일 서비스가 가능한 실존 유명 의사의 ‘디지털 닥터’ 구현에 성공했다고 26일 밝혔다. 이와...

버추얼휴먼 이솔, 나스(NARS) 신제품 론칭쇼 호스트 맡았다

자이언트스텝이 버추얼휴먼 '이솔'을 나스(NARS) 신제품 ‘파워 매트 립스틱’ 론칭쇼의 호스트로 발탁했다고 26일 밝혔다. ‘파워 매트 립스틱’ 론칭쇼는 26일 오후 7시 네이버 쇼핑라이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전기차 충전소 이용자 61% "충전소 자리 잡기 어려워"

한국전기차인프라기술이 전기차 충전에 대한 회원 인식 및 KEVIT 충전서비스 만족도 조사를 위해 지난 8일부터 21일까지 14일 간 설문조사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설문은 KEVIT 충전서비스 이용자 10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