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7월 기준 국내 유니콘 기업 '15개사'

2021년 7월 기준 직방, 두나무, 컬리 등 15개 사의 새로운 유니콘기업이 탄생했다

창업·벤처 생태계의 스케일업을 보여주는 국내 유니콘 기업은 2021년 7월 19일 기준 역대 최대인 15개 사로 나타나 제2벤처 붐을 증명시켰다.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는 22일 국내 유니콘 기업 수는 역대 최대인 15개 사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작년 말 기준으로 13개의 유니콘 기업이 있었으며 올해는 직방 등 3개사가 추가되고 쿠팡이 뉴욕 증시 상장으로 제외되면서 7월 19일 기준으로 15개가 됐다. 국내 유니콘 기업 15개사는 국제 비교 시 주로 인용되는 ‘씨비인사이트(CB Insights)’ 등재 11개사와 중기부가 투자업계와 국내·외 언론 등을 통해 추가 파악한 4개사를 모두 포함한 것이다.

국내 기업가치 1조원 돌파 이력기업 및 현재 유니콘기업 현황 (사진=중소벤처기업부)

올해 새롭게 탄생한 유니콘 기업은 직방, 두나무, 컬리 등으로 각각 프롭테크, 블록체인 기반 핀테크, 온라인 신선식품 배송 분야 등에서 빠르게 성장해 각 분야의 선도 기업으로 자리 잡은 기업들이다.

주요 글로벌 매체별 유니콘기업 등재 현황 (‘21.7.19 확인 기준, 단위: 개, %)

이번에 추가 파악된 유니콘 기업들을 포함하면 2021년도 확인 시점 기준(7월 19일) 비상장 기업가치 1조 원 돌파한 이력이 있는 기업은 23개 사로 늘었다.

유니콘 기업은 글로벌 기준으로 1조 원 이상의 기업가치가 있는 비상장 기업을 의미하기 때문에 인수합병(M&A)이나 상장한 경우에는 유니콘 기업에서 제외된다. 이러한 기준에 따라, 올해 3월까지 ‘씨비인사이트(CB Insights)’ 등재가 유지됐던 ‘쿠팡’의 경우 미국 뉴욕 증시에 상장하면서 유니콘 기업 현황에서 제외됐다.

중기부 전세희 투자회수관리과장은 “올 상반기 국내 유니콘 기업의 탄생은 작년부터 이어지고 있는 제2벤처 붐을 증명함과 동시에 대기업 중심의 경제구조 패러다임이 벤처‧스타트업 중심으로 바뀌고 있음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라며, “중기부는 앞으로도 더 많은 기술 기반 스타트업들이 새로운 유니콘 기업으로 탄생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하기 위해 스톡옵션 등 기존 벤처·스타트업 관련 제도를 보완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당근마켓 ‘불법거래 STOP’,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당근마켓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된 불법 거래를 근절하고 중고거래 이용자 보호와 안전을 강화하는 새로운 운영 정책(가이드 라인)을 발표했다. 17일 당근마켓에...

토스, 37개 포지션 100여명 ‘기술인력 대거 채용’

오는 10월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가 17일 사업 확장에 따른 대규모 인력 채용을 밝혔다. 채용 대상은...

LG전자 창원 사업장,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전환

LG전자가 글로벌 생활가전 사업의 핵심 생산기지인 창원사업장을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본격 전환한다. LG전자는 경남 창원시에 있는 LG스마트파크(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성산패총로...

네이버클라우드 "연매출의 80% 투자, 아태지역 톱3 목표"

네이버클라우드가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클라우드 시장에서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톱3 업체로 발돋움하겠다는 목표를 내걸었다. 이를 위해 2023년까지 연 매출 80%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