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플레이스, ‘비상결제 모드’ 도입으로 안정성 강화했다

비바리퍼블리카(토스)의 결제 단말기 제조 및 결제 솔루션 공급 자회사 토스플레이스는 매장 관리 소프트웨어 ‘토스 포스(POS)’에 ‘비상결제 모드’를 도입해 결제 안정성을 강화했다고 13일 밝혔다. 클라우드 기반 차세대 포스에 비상결제 모드가 도입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토스플레이스 측은 “토스 포스 출시 후 발생한 사고나 장애는 단 한 건도 없었지만, 토스플레이스는 만에 하나 발생할 수 있는 결제 중단 상황을 원천 차단하기 위한 선제적 조치로 이 서비스를 자체 개발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르면 비상결제 모드는 원인을 알 수 없는 포스 장애가 발생하더라도 가맹점이 결제와 매장 운영을 지속할 수 있는 서비스다. 만약 장애가 발생할 경우 포스 화면에 오류 메시지와 함께 비상결제 모드로 전환할 수 있는 팝업 창이 노출된다. 이 때 버튼을 클릭하면 비상결제 모드로 전환된다. 장애가 복구되면 정상 모드로 돌아갈 수 있다.

비상결제 모드 이용 대상은 토스 포스를 사용하는 토스플레이스 가맹점 전체다. 서비스 범위는 정상 모드와 동일하게 카드 결제와 간편결제, 현금 결제 등 모든 결제 방식을 포함하지만 결제를 제외한 다른 부가 기능은 지원하지 않는다. 단, 통신 장애가 발생할 경우는 결제망을 이용할 수 없기 때문에 결제가 불가하다.

토스플레이스 관계자는 "예측 불가한 비상 상황이 발생해도 가맹점이 안심할 수 있도록 비상결제 모드를 개발했다"며 "토스플레이스는 앞으로도 고객친화적이고 혁신적인 서비스와 제품들로 가맹점들의 운영과 성공을 돕겠다"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엘리스그룹, 디지털새싹 사업 주관기관 선정

AI 교육 솔루션 기업 엘리스그룹은 올해 서울∙인천권역 디지털새싹 사업 주관기관에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디지털새싹은 전국 초∙중∙고등학생의 디지털 교육 격차 완화...

토스페이먼츠, 이커머스 사업자 대상 무료 웨비나 개최

토스의 전자지급결제대행(PG) 계열사 토스페이먼츠는 ‘토스 대표가 말하는 새로운 이커머스 성장 공식’을 주제로 이커머스 사업자 대상 무료 웨비나를 연다고 29일 밝혔다....

2022년 광고비 전년 대비 6.5% 증가...온라인광고 가장 큰 비중

2022년 국내 방송통신 광고 시장이 16조 5,203억 원을 기록하며 전년 대비 6.5% 성장했다. 이 같은 증가 추세는 디지털 광고의 지속적...

온다, UAE 시드 그룹과 파트너십… 중동 진출 본격화

호스피탈리티 테크 기업 온다(ONDA)가 중동 및 북아프리카 시장 진출을 본격화한다. 온다는 아랍에미리트 시드 그룹(Seed Group)과 중동 및 북아프리카 지역의 호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