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맵 ‘저탄소·친환경’ 길안내 개시… 전기차를 시작으로 내연 기관 확대 예정

경사를 예측해 배터리 소모량을 덜어주는 친환경 길안내 서비스가 등장했다.

티맵모빌리티(이하 티맵)는 전기차 이용자를 위한 ‘배터리 효율 경로 안내’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4일 밝혔다.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에서 저탄소 경로를 제공하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배터리 효율 경로는 티맵이 자체 구축한 첨단운전자보조시스템(ADAS) 맵을 기반으로 기존에 제공하던 교통정보나 주행거리에 도로의 경사를 고려해 배터리를 적게 소모하는 길을 추천한다. 티맵추천, 무료도로 우선, 최소시간, 최단거리, 고속도로 우선, 이륜차 통행, 어린이 보호 길안내 옵션에 더해 배터리 효율 경로를 추가로 선택할 수 있게 된 것이다.

티맵 홈 화면 전체탭 내 연구소 메뉴에서 배터리 효율 경로 길안내 기능을 온(on)으로 설정한 후 이용할 수 있다. 차량 프로필 설정에서 대표 차량의 연료와 차종을 ‘전기’, ‘경차/승용차’로 설정한 경우에만 이용 가능하다. 현재 서비스 대상은 일반 전기 승용차지만, 향후 내연 기관 차량까지 확대될 예정이다.

티맵은 해당 서비스 제공을 위해 배터리 소모량 예측 모델을 개발했다. 오르막·내리막 등 도로의 경사도에 따라 전국 도로를 패턴화 하고 인공지능 기술을 적용해 도로별 배터리 소모량을 예측하는 식이다. 기존 TMAP길안내 알고리즘에 배터리 효율이 높은 도로를 감안하되, 거리·시간·요금 등 다양한 변수도 고려해 사용자가 납득 가능한 최적 경로를 제공한다.

최인준 티맵 맵콘텐츠 팀 리더는 “배터리 효율 경로 길안내는 배터리 연료 소모량을 최우선으로 고려하는 이용자들의 니즈에 맞춰 개발한 신기능”이라며 “탄소 중립시대에 발 맞춰 친환경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라이프시맨틱스 ‘혈압 예측 AI', 확증 임상 성공…혈압 예측 정확도 입증

AI기술 기반 디지털헬스 전문기업 라이프시맨틱스는 ‘혈압 예측 AI’의 확증 임상시험을 성공적으로 완료했다고 4일 밝혔다. '혈압 예측 AI'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에서 주관하는...

‘오픈AI·엔비디아·아마존’ 합류한 휴머노이드 로봇 스타트업 ‘피규어AI’를 알아보자

마이크로소프트, 엔비디아, 아마존 등 인공지능 분야의 빅테크들이 휴머노이드 로봇 스타트업 ‘피규어AI’에 엄청난 자금을 투입했다. 피규어AI는 차세대 AI 모델을 개발하기 위해 오픈AI와 파트너십을 맺을 계획으로 알려져 더욱 주목받고 있다.

MWC2024 관객 홀리다···‘자동차 닮은’ 첫 플라잉카가 궁금하다

‘하늘을 나는 차’(플라잉카) 등장 약속은 전혀 새롭지 않다. 많은 스타트업들이 하늘을 나는 자동차라는 공상과학 소설(SF) 속 꿈을 실현하려 노력하고 있지만 그들의 플라잉카는 ‘자동차’(카)처럼 보이지는 않는다. 하지만 미국 캘리포니아의 한 스타트업이 만든 플라잉카는 집밖 도로 위를 달리는 승용차들처럼 생긴 플라잉카로는 세계 유일의 모델이다. 최근 주변 자동차(세단형 승용차)를 그대로 닮은 형태의 플라잉카 개발 회사가 대중앞에 시제품까지 선보이며 내년 말부터 양산에 들어간다고 밝혔다.

AI로 다크웹 계정 유출 탐지...S2W, 해외 11개국 대상 기술 공개

데이터 인텔리전스 기업 S2W(에스투더블유)는 미국, 독일, 싱가포르 등 한국을 포함한 11개국의 기업과 기관 대상으로 29일 글로벌 웨비나를 개최, 다크웹 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