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래티어, 하반기 상장 모멘텀 낸다... 솔루션 영업 강화, 기술벤처 투자 나서

지난 8월 코스닥 시장에 입성한 디지털 플랫폼 솔루션 전문기업 플래티어가 공모 자금을 기반으로 하반기 적극적인 비즈니스 공략에 나선다.

플래티어는 자체 개발한 마케팅 솔루션 ‘엑스투비’ 기반한 쇼핑몰 ‘더한섬’에 적용하는 프로젝트와 함께 연내 최대 3개 중견 기업의 프로젝트를 유치할 것이라 전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공동으로 구축 중인 '더한섬' 프로젝트는 50억 규모로 , AI 마테크 솔루션 '그루비'가 기본 탑재된 엑스투비 솔루션이 탑재된다. 한섬은 이를 통해 자사몰을 통한 제품판매(D2C) 외에, 다양한 데이터 기반 마케팅 전략 수립이 가능하다.

현재 그루비는 130개 이상의 중대형 브랜드 기업들이 적용 중이며, 10월 중으로 대형 패션브랜드 기업과 골프브랜드 기업 등 4-5개사에서 그루비를 새롭게 도입할 예정이다. ‘그루비’는 최초의 국산 AI 마테크 솔루션으로, 60억 건이 넘는 고객행동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상품추천, AI 고객분류, 온/오프사이트 메시징이 가능하다.

아울러 플래티어는 하반기에 공격적인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투자 규모는 약 100억원으로, 성장 잠재력을 가진 기술기업에 투자함으로써 AI 기술과 기술 역량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자사의 레퍼런스 확보와 함께, 기술 벤처 투자를 통해 미래 기술을 선도적으로 확보해 솔루션 수준을 높인다는 의도다.

플래티어 측은 안정적인 매출을 기반으로, 300억원 수준의 현금성 자산을 비축한 상황이라며, 중장기 기관투자자 역시 회사의 성장전략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진성 플래티어 최고전략책임자(CSO) 상무는 “하반기부터는 D2C의 ‘엑스투비’와 AI마테크 솔루션인 ‘그루비’ 중심의 신사업 분야에 당사의 역량을 보다 집중하려고 한다”며, “갈수록 높아지는 중대형 기업의 기대 수준을 충족 수 있도록 연구개발과 다양한 기술 벤처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글로벌 사이버 공격 40% 이상 급증, "해커에게 팬데믹은 기회"

글로벌 사이버 공격이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전년 대비 무려 40% 증가했다. 26일 체크포인트 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9월 전 세계 기업...

SK하이닉스, 3Q 영업익 4조 1718억…220%↑

SK하이닉스가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며 역대 분기 최고 매출 기록을 세웠다. 영업이익 또한 역대 두번째의 기록을 달성하며 시장 전망치를 상회했다. 26일...

포스트 코로나 시대, 클라우드 컴퓨팅의 비전은?

테크42 무료 웨비나 '클라우드 인사이트'…AWS가 전하는 클라우드 기술 동향 기업들 역시 업무 및 전산 효율화를 위해 전사적인 클라우드 시스템을 속속...

방통위, 모르쇠 애플·구글에 '인앱결제 강제 금지법' 이행계획 재요구

정부가 애플과 구글에 인앱 결제 강제 금지 방안이 담긴 '전기통신사업법 개정안' 준수를 위한 이행계획을 다시 제출하라고 요구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25일 애플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