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래티어, 하반기 상장 모멘텀 낸다... 솔루션 영업 강화, 기술벤처 투자 나서

지난 8월 코스닥 시장에 입성한 디지털 플랫폼 솔루션 전문기업 플래티어가 공모 자금을 기반으로 하반기 적극적인 비즈니스 공략에 나선다.

플래티어는 자체 개발한 마케팅 솔루션 ‘엑스투비’ 기반한 쇼핑몰 ‘더한섬’에 적용하는 프로젝트와 함께 연내 최대 3개 중견 기업의 프로젝트를 유치할 것이라 전했다. 카카오엔터프라이즈와 공동으로 구축 중인 '더한섬' 프로젝트는 50억 규모로 , AI 마테크 솔루션 '그루비'가 기본 탑재된 엑스투비 솔루션이 탑재된다. 한섬은 이를 통해 자사몰을 통한 제품판매(D2C) 외에, 다양한 데이터 기반 마케팅 전략 수립이 가능하다.

현재 그루비는 130개 이상의 중대형 브랜드 기업들이 적용 중이며, 10월 중으로 대형 패션브랜드 기업과 골프브랜드 기업 등 4-5개사에서 그루비를 새롭게 도입할 예정이다. ‘그루비’는 최초의 국산 AI 마테크 솔루션으로, 60억 건이 넘는 고객행동데이터를 기반으로 AI 상품추천, AI 고객분류, 온/오프사이트 메시징이 가능하다.

아울러 플래티어는 하반기에 공격적인 투자에 나설 계획이다. 투자 규모는 약 100억원으로, 성장 잠재력을 가진 기술기업에 투자함으로써 AI 기술과 기술 역량을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자사의 레퍼런스 확보와 함께, 기술 벤처 투자를 통해 미래 기술을 선도적으로 확보해 솔루션 수준을 높인다는 의도다.

플래티어 측은 안정적인 매출을 기반으로, 300억원 수준의 현금성 자산을 비축한 상황이라며, 중장기 기관투자자 역시 회사의 성장전략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진성 플래티어 최고전략책임자(CSO) 상무는 “하반기부터는 D2C의 ‘엑스투비’와 AI마테크 솔루션인 ‘그루비’ 중심의 신사업 분야에 당사의 역량을 보다 집중하려고 한다”며, “갈수록 높아지는 중대형 기업의 기대 수준을 충족 수 있도록 연구개발과 다양한 기술 벤처에 적극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NHN클라우드, ‘2022년 AI 바우처 지원사업’ 공급사됐다

NHN Cloud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정보통신산업진흥원이 추진하는 ‘2022년 AI바우처 지원사업’의 공급기업으로 선정되었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 ‘써비레이’ 인도네시아 공급한다

아이도트는 자사 인공지능 기반 자궁경부암 판독 시스템인 ‘써비레이(Cerviray A.I.)’가 인도네시아 조달청에 정식 등록됐다고 12일 밝혔다. 아이도트는 올 4월 인도네시아 MOH...

컴투스 그룹, 태국 P2E엑스포에서 웹3 게임 비전 제시

컴투스 그룹이 태국 방콕에서 열린 ‘플레이투언 엑스포 아시아(Play-2-Earn Expo Asia, 이하 P2E 엑스포)’에 참여해 웹(Web)3 게임 산업에 대한 비전을 공유했다고 12일 밝혔다.

엔씨 올 2분기 영업익 전년비 9.04% 증가한 1230억 달성

엔씨소프트(이하 엔씨)가 올해 2분기 실적 결산(이하 연결기준) 결과 매출 6293억원, 영업이익 1230억 원, 당기순이익 1187억 원을 기록했다. 주목할 점은 지난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