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운송 플랫폼 기업 센디, 70억원 규모 시리즈B 완료

화물운송 플랫폼 기업 센디가 10억원 추가 투자를 유치하며, 최종 70억원 규모로 시리즈B 라운드를 마무리한다. (이미지=센디)

화물운송 플랫폼 스타트업 센디는 기존 투자사로부터 10억원의 추가 투자에 성공하면서, 최종 70억원 규모로 시리즈B 라운드를 마무리한다고 24일 밝혔다.

센디에 따르면 이번 투자는 지난 7월 KDB산업은행, BNK벤처투자, 신한자산운용, 쿨리지코너인베스트먼트으로부터 유치한 시리즈B 60억원에 이은 후속 추가 투자 유치로 기존 투자사 위벤처스가 참여했다. 이로써 센디는 시리즈B 라운드를 70억원 규모로 클로징하며, 현재까지 총 185억원의 누적투자를 유치하게 됐다.

센디는 AI기반 화물운송 관리 플랫폼 ‘센디(sendy)’를 운영 중인 스타트업이다. 화물 운송이 필요한 개인이나 기업이 앱 또는 웹을 통해 차량 배정부터 운송, 정산까지 간편하고 빠르게 화물운송을 이용할 수 있도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센디 측은 “플랫폼을 통해 비효율적인 배차 및 운송업무를 자동화해 물류 업무환경을 개선하고 있다”며 “자체 개발 배차 시스템과 자체 보유한 전국단위의 차량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운송업무 전반을 시스템화해 운송 프로세스의 자동화를 이뤄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투자에는 센디가 운송시장에서 증명한 물류 혁신성과 AI기반의 자체 개발 배차 시스템 등의 기술력이 높게 평가되었다. 설립 이후 배차 및 운송업무의 디지털화를 통해 물류 업무환경의 개선을 이어왔고, 시장혁신성 및 향후 성장 가능성 그리고 전략적 협업을 통한 농산물 운송 시장 진출 등의 괄목할 만한 성과가 투자 유치에 주요하게 작용한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센디는 이번 투자금으로 연구개발(R&D) 관련 인력 채용과 투자에 활용해 운송 수요와 공급 데이터 라벨링 및 분석을 고도화하고, 농산물 운송 시장 진출 경험을 바탕으로 운송 디지털화가 필요한 산업이나 신규 시장으로 서비스 범위를 확대할 방침이다.

염상준 센디 대표는 “이번 시리즈B 투자로 센디의 시장 경쟁력과 성장 가능성을 인정받았다”며 “센디는 운송시장의 디지털화를 업계의 해결 과제로 생각하며 시장혁신을 위해 노력했고, 앞으로도 화주와 차주가 모두 만족할 수 있는 서비스를 만드는데 집중할 것”이라고 각오를 밝혔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소풍벤처스, 친환경 배터리 원자재 가공 기술 미국 스타트업 ‘배니클’에 투자

임팩트 투자 전문 벤처캐피탈(VC) 소풍벤처스는 미국 스타트업 기업 배니클(BANIQL)에 투자했다고 23일 밝혔다. 베니클은 전기차 배터리와 에너지 저장 분야에서 에너지 밀도를...

[인터뷰] 리뉴어스랩 이재용 대표, 박태근 CPO, 김상용 COO “공급망 탄소 중립을 위한 데이터 공유 솔루션을 만들고 있습니다”

글로벌 기업이 직접 관리할 수 있는 스콥1, 2에 비해 공급망 내 존재하는 관계사의 탄소 배출 데이터까지 완벽하게 수집하기는 쉬운 일이 아니다. 리뉴어스랩은 바로 이 과정에서 글로벌 기업의 협력사에게 탄소배출 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데이터를 수집하는 비즈니스 모델과 다시 이 데이터를 가공해 글로벌 기업에 제공하고 수수료를 얻는 비즈니스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중국, 태양광 휴머노이드 우주정거장으로···미국을 긴장시킬 성능

중국은 태양광 동력만으로 작동하는 경량 휴머노이드 로봇인 ‘타이코봇’을 자사의 우주정거장인 ‘톈궁’으로 보낼 준비를 마쳤다. 25kg에 불과한 타이코봇은 지상 우주선 목업 실험에서 다양한 우주선내 활동 효율성을 과시하면서 무거운로보넛2(220kg)를 ISS에 보내 우주 수술을 시험했고 여전히 테스트 중인 미국을 긴장시키기에 충분해 보인다.

엔젤라운드, 제31회 투자 IR 참가자 모집

1004파트너스는 자사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초기 투자 유치 플랫폼 엔젤라운드(Angelround)가 다음달 투자 유치 IR에 참여할 개인이나 기업을 모집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