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xios CEO, "AI 시대, 준비안된 미디어에 위협적"

Jim VandeHei, CEO of Axios, believes that artificial intelligence will push out the weak, ordinary, and unprepared in the media industry. VandeHei argues that the only way for media companies to survive is to focus on delivering journalistic expertise, trusted content, and direct human connection. Axios is investing in more live events, a membership program centered around its star journalists, and an expansion of its high-end subscription newsletters. Axios is pouring investment into holding more events around the world and in the United States, and has introduced a $1,000-a-year membership program around some of its journalists. Axios will expand Axios Pro, its collection of eight high-end subscription newsletters focused on specific niches in the deals and policy world. VandeHei said that one of the big mistakes many media companies made over the last 15 years was worrying too much about how to get paid by competitors eating their lunch.

악시오스(Axios)의 CEO인 짐 밴더하이(Jim VandeHei)는 인공지능이 미디어 산업에서 약하고, 평범하며, 준비되지 않은 이들을 몰아낼 것이라고 뉴욕타임즈와의 인터뷰에서 말했다. 밴더하이는 미디어 기업이 생존하기 위한 유일한 방법은 전문 저널리즘, 신뢰할 수 있는 콘텐츠, 그리고 직접적인 인간적 연결에 집중하는 것이라고 주장한다. 악시오스는 더 많은 라이브 이벤트, 스타 저널리스트 중심의 멤버십 프로그램, 고급 구독 뉴스레터 확장 등에 주력하고 있다. 악시오스는 전 세계 및 미국에서 더 많은 이벤트를 개최하는 데 투자하고 있으며, 일부 저널리스트를 중심으로 한 연간 1,000달러 멤버십 프로그램을 도입했다. Axios는 거래 및 정책 분야의 특정 분야에 초점을 맞춘 8개의 고급 구독 뉴스레터 모음인 악시오스 Pro를 확장할 예정이다. 밴더하이는 많은 미디어 기업들이 지난 15년 동안 저지른 큰 실수 중 하나는 경쟁사에 의해 자사의 점심을 먹히는 것에 대해 너무 걱정하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Axios CEO Believes AI Will 'Eviscerate the Unprepared' Among Media Companies - Slashdot

버트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포티파이, 카 씽 사용 중단… 사용자들 환불 요구 봇물

Spotify has notified customers that it will discontinue all features of the Car Thing, the in-car music control it launched in February 2022, after December 9, 2024.

제미나이, 유튜브 뮤직 확장 프로그램 출시로 음악 재생 지원

Google today announced the launch of the YouTube Music extension to its Gemini app for Android and iOS.

GM, 테슬라 공동 설립자 회사와 손잡고 전기차 배터리 스크랩 재활용

General Motors (GM) announced that it will partner with electric vehicle (EV) battery recycling company Redwood Materials to recycle battery scrap from two of its manufacturing facilities.

구글, 케냐·호주 광섬유 케이블 프로젝트 추진… 아프리카 디지털 혁신 가속화

Google said it plans to build a fiber optic cable from Kenya to Australia to strengthen digital connectivity between Africa and Australia and spur economic growt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