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MAP카드’ 출시… 대리·주차·EV 충전 등 반값, OTT·식음료는 ‘덤’

티맵모빌리티(이하 티맵)는 대리운전·주차·전기차 충전 등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를 최대 반 값에 이용할 수 있는 ‘TMAP KB국민카드(약칭 TMAP카드)’를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티맵에 따르면 TMAP카드는 고객의 이동 속 일상에 스며든 라이프 스타일 곳곳에서 기쁨을 누릴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의미를 담아 기획됐다. 예컨대 드라이브스루 커피를 받아 주유소에서 주유를 하고, 용무를 본 후에는 주차장 출차 후 대리운전으로 귀가할 때까지 TMAP과 함께하는 전 여정에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다.

티맵 측은 “TMAP카드의 가장 큰 장점은 티맵모빌리티의 다양한 모빌리티 서비스들을 보다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다는 점”이라며 “TMAP 내 결제수단을 TMAP 카드로 등록해 놓으면 대리운전, 주차, 전기차 충전 ·킥보드 서비스들을 월 한도 1만5000원 내에서 30% 할인(청구할인)을 받을 수 있다. KB페이로 최대 50%까지 할인이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그 외에도 넷플릭스·티빙·웨이브 OTT 서비스는 10%, 주유 및 LPG 충전, 모든 식음료 매장 등에서는 5% 할인이 월 5000원 한도 내에서 적용된다.

카드 출시를 기념해 최대 16만원을 캐시백으로 돌려받을 수 있는 이벤트도 마련됐다. 다음 달 30일까지 이벤트 직전 6개월 동안 KB국민 개인 신용카드 이용 실적이 없는 고객 대상으로 ▲TMAP 카드로 10만원 이상 결제 시 10만원 (TMAP 이용금액 제외) ▲TMAP 대리, 주차, EV충전, 킥보드 이용금액 100% 캐시백 (최대5만원) ▲ 15만원 (TMAP 서비스 이용금액 5만원 포함) 이상 결제 고객이 KB페이 신규 등록 후 1만원 이상 결제 시 1만원을 카드 결제계좌로 돌려받을 수 있다. 카드 발급은 TMAP 애플리케이션 내에서 신청 가능하며 발급 직후 실물카드 없이도 결제수단으로 등록 가능하다.

이재환 티맵모빌리티 최고전략책임자(CSO)는 "지난해 9월 티맵모빌리티와 KB국민은행 간 전략적 투자 이후 모빌리티와 금융의 시너지가 본격화되고 있다”며 “지난 20여년간 축적된 티맵모빌리티의 이동 데이터와 KB국민카드의 구매 데이터를 결합해 고객들의 소비패턴을 세밀히 분석하고 모빌리티 라이프가 더욱 풍성해질 수 있도록 다양한 혜택들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인하대·포티투마루, ‘생성인공지능 선도인재양성 지원사업’ 선정

인하대학교는 박인규 전기컴퓨터공학과 교수가 이끄는 인공지능융합연구센터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기획평가원이 추진하는 ‘생성인공지능 선도인재양성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티맵으로 뭘 검색하나 했더니 1위는 ‘맛집’…’모텔도 주유소·편의점보다 빈도 높아’

지난 한 해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 티맵(TMAP)에서 1인당 검색 빈도가 가장 높았던 키워드는 '맛집'이었다. '로또 판매점'과 '모텔' 등도 상위권에 올랐다....

삼성전자, 세계 최초 AI폰 ‘갤럭시S24’ 공개…실시간 통번역 제공

삼성전자가 미국 새너제이 SAP센터에서 개최한 '갤럭시 언팩 2024(Galaxy Unpacked 2024)' 행사에서 새로운 '갤럭시 S24 시리즈'를 공개했다. '갤럭시 S24 시리즈'의 가장...

[CES 2024] '투명TV'부터 '기분감지 거울'까지…화제의 기술 총정리

세계 최대 가전전시회 CES에서 기분을 감지하는 거울과 AI 동반자, 그리고 투명TV 까지, 기발한 아이디어와 혁신이 탑재된 기술들의 향연이 이어지고 있다. 특히 폭스바겐은 올해 말 자사 자동차 라인업에 챗GPT를 추가할 것이라고 밝히면서 큰 주목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