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영준 카카오 대표 내정자, 주식 ‘먹튀’로 결국 자진사퇴

카카오 공동대표로 내정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최근 주식 먹튀 논란 끝에 카카오 공동대표직 자진사퇴 의사를 밝혔다. (사진=카카오)

카카오 차기 대표로 내정됐던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가 최근 불거진 카카오페이 지분 대량 매각논란 끝에 결국 자진 사퇴 의사를 밝혔다.  

10일 카카오는 공시를 통해 “지난 2021년 11월 25일 당사의 신임 공동대표로 내정된 류영준 후보자가 2022년 1월 10일 자진 사퇴 의사를 표명하였다”며 “이에 따라, 당사는 새로운 리더십에 대한 내부 논의와 절차를 거쳐 확정되는 대로 추후 재공시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해 11월 이사회에서 새로운 카카오 공동대표로 내정된 류영준 카카오페이 대표는 주주총회와 이사회 의결을 거쳐 오는 3월 공식 대표 선임을 앞두고 있었다.

문제는 이후 발생했다. 지난해 12월 10일 카카오페이가 코스피200 지수 편입될 당시 류 대표와 카카오페이 경영진이 스톡옵션을 행사해 얻은 주식 44만 993주를 시간외대량매매방식(블록딜)으로 매도한 사실이 알려진 것이다. 이를 통해 이들이 얻은 차익 규모는 900억원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중 류 대표가 거둔 차익은 469억원에 달한다.

해당 사실이 알려진 이후에도 카카오 사측은 아무런 입장 발표 없이 류 대표의 카카오 공동 대표 선임을 밀고 나가는 분위기였다. 하지만 이에 제동을 건 것은 카카오 노조였다.

카카오 노조는 지난 5일 “류 대표 내정을 철회하지 않을 시 사상 첫 쟁의에 돌입하겠다”고 밝히며 “이 문제가 조기에 해결되지 않을 시 창업자 김범수 의장의 책임 소재로 이어질 것”이라는 경고를 하기도 했다.

확대 조짐을 보이던 상황은 10일 류 대표가 내정된 카카오 공동대표직에서 자진 사퇴의사를 밝히며 일단 파국으로 치닫지는 않았다.

이번 주식 먹튀 논란에는 류영준 대표 외에 경영진이었던 신원근 카카오페이 대표 내정자도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카카오페이)

하지만 류 대표가 오는 3월 주총에서 새로운 대표가 선임되기까지 카카오페이 대표직을 유지한다는 점, 남은 스톡옵션 48만주에 대한 처리 방식을 밝히지 않은 점 등으로 인해 문제가 재점화될 여지는 남아 있다.

더구나 류 대표와 함께 카카오페이 스톡옵션 행사를 통해 막대한 수익을 거둔 경영진 중에는 차기 카카오페이 대표로 내정된 신원근 내정자도 포함돼 있다는 점도 문제다.

신 내정자는 지난 4일 사내 간담회를 통해 취임 후 2년 임기 동안 보유 주식을 매각하지 않을 것이며 피치못할 사정으로 주식을 매각하더라도 관련 정보를 투명하게 공개하고 주가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카카오는 지난해 갑질, 골목상권 침해 등으로 한차례 큰 홍역을 치르며 ‘상생안’을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이번 논란으로 지난해부터 거론된 빅테크·플랫폼 규제 불씨에 다시 기름을 붓는 상황이 초래되고 있다. 해당 사실이 알려진 이후 국회에서는 이미 ‘카카오페이 먹튀 방지법’까지 논의되는 상황이다.

이에 대해 카카오측은 “앞으로 주주가치 제고와 임직원 신뢰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지만, 여파는 한 동안 이어질 전망이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JP모건 "비트코인 과소평가돼… 적정가치는 3만8000달러"

최근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투자 여력은 상당 부분 존재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JP모건은 암호화폐가 부동산의 대체 자산 중 하나이며, 적정가치가 현재가보다 약 28% 높은 3만8000달러 수준으로 평가했다.

몰로코 “애드테크는 데이터를 정제해 부가가치를 만들어 내는 비즈니스”

애드테크 기업들은 그간 점점 더 수집이 어려워지는 개인정보 데이터 대신 AI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해 각 기업이 확보한 데이터로 최대의 성과를 내는 솔루션을 선보이는가 하면 분산돼 있는 불특정 데이터 정보에서 맥락을 찾아 타깃팅하는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스타트업으로 시작해 자체 AI 솔루션을 기반으로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몰로코의 행보는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디지털 헬스케어] 앱으로 진단하고 치료까지…대세는 디지털 치료제

최근 디지털 치료제가 주목받고 있다. 3세대 치료제라고도 불리는 디지털 치료제에는 모바일 앱이나 게임,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IT 기술이 활용된다. 미국에서는 리셋, 엔데버 등이 FDA 승인을 받고 사용되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이다. 현재 뉴냅스, 라이프시맨틱스, 웰트, 에임메드, 하이 등 5곳이 확증임상 단계를 밟고 있다.

중국 오미크론 봉쇄에 애플 아이폰14 출시 연기설 '솔솔'

중국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도시 봉쇄로 아이폰14를 생산하는 중국 내 공장까지 타격을 입고 있다. 전체적인 생산일정은 유지하고 있지만, 일부 기종(아이폰14 맥스 등)은 실제로 생산일정 연기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