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기술 vs. 인권침해 ‘실시간 안면인식’의 두 얼굴

[AI요약] 일부 국가에서 범죄자 식별과 지역사회 보호를 위해 활용되고 있는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이 개인의 권리에 실질적인 영향을 미치는 강력한 침해 기술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현재 규제 당국의 감독 구조로는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로 인한 인권침해로부터 개인의 권리를 보호하기가 미흡하다는 지적이다.

경찰의 실시간 안면인식 활용에 대한 의견이 엇갈리고 있다. (이미지=핀터레스트)

공무 수행을 위해 활용되고 있는 실시간 안면인식 활용을 두고 의견이 첨예하게 엇갈리고 있다.

27일(현지시간) 더가디언 등 외신은 실시간 안면인식 사용이 불법적이고 비윤리적이라는 내용을 담은 캠브리지대학교의 연구 보고서에 대해 보도했다.

보고서의 골자는 영국 경찰이 안면인식을 사용하는 것은 윤리 기준과 인권법을 위반하고 있으며, 따라서 모든 공공장소에서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 사용을 금지해야 된다는 결론이다.

현재 실시간 안면인식 카메라는 개인의 사진이 포함된 데이터베이스에 연결 가능한 기능이 포함돼 있다. 이후 카메라의 이미지를 해당 사진과 비교해 일치하는지 확인하는 것이다.

이에 경찰은 해당 기술이 범죄와 테러리즘을 퇴치할 것으로 내다보고 실험을 진행했다. 그러나 법원은 경찰이 종종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을 사용하기 위해 거리를 걷고 있는 사람들의 사생활을 침해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한 인종차별에 대한 우려도 있었다.

영국의 법 집행 기관은 안면인식 기술이 잠재적으로 지문인식 도입과 마찬가지로 차세대 범죄 퇴치의 혁신으로 간주하고 있다. 잠재적으로 개인을 추적하는 능력을 향상시킨다는 관측이다.

그러나 해당 기술 활용을 문제삼는 비평가들은 시위와 집회의 자유 등 시민들의 권리 침해를 포함한 엄청난 규모의 인권침해로 이어질 수 있다고 경고한다. 실제로 중국 등 일부 권위적인 정권은 안면인식 기술을 이미 억압을 위한 수단으로 사용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영국 경찰은 안면인식에 사용된 알고리즘이 국립물리연구소 및 국방과학기술연구소의 연구로 정확도가 크게 향상됐으며, 오경보율이 0.08% 미만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해당 기술 활용을 통한 성공률이 70%라고 주장했다.

범죄자 식별을 위한 안면인식 활용이 인종차별적이라는 우려가 제기됐다. (이미지=마이크로소프트)

그러나 앞서 경찰에 고용돼 안면인식 실험을 감사하고 보고서를 작성한 바 있는 피트 푸시 에식스대학교 교수는 해당 기술의 성공률이 2020년 기준 17%에 불과하다고 지적했다. 그는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은 개인의 권리에 실질적인 영향을 미치는 강력한 침해 기술”이라며 “현재의 규제 및 감독 구조로는 이 기술의 오용으로부터 개인들의 권리를 보호하기 매우 미흡하다”고 설명했다.

이번 연구를 위해 메트로폴리탄 경찰 1팀, 사우즈웨일즈 경찰 2팀 등 총 3팀의 실시간 안면인식 사용에 대해 조사한 캠프리지대학 연구팀은 “경찰의 안면인식 기술 사용을 위한 대규모 데이터 시스템 활용 관행이 안전하고 윤리적이라는 인식이 잘못됐음이 나타났다”며 “이 문제는 안면인식 알고리즘의 편향 문제를 훨씬 뛰어넘고 있다”고 지적했다.

연구 결과에 대해 영국 경찰측은 “공무 중 실시간 안면인식 기술의 장점에 주목했고, 문제가 되는 부분은 개선했다”고 해명했다. 이어 “안면인식 기술을 사용하는 목표는 시민을 안전하게 보호하며, 심각한 위험을 초래하는 개인으로부터 지역사회를 보호하고 범죄자를 식별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류정민 기자

znryu@daum.net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타트업과 ESG] -2편- 스타트업이 실천할 수 있는 ESG 경영은 무엇인가?

지난달 30일 드림플러스 강남 메인홀에서 개최된 ‘슬기로운 법률 세미나’에서는 초기 스타트업들에게 먼나라 이야기처럼 여겨졌던 ESG 준수 필요성을 일깨우는 주제가 다뤄졌다. 지난 ‘-1편- ESG, 스타트업도 예외가 아닌 이유는?’에 이어 조선희 법무법인 디라이트 변호사와 이현표 ESG파트너스 대표파트너의 이야기를 통해 스타트업이 고려해야 할 ESG 관련 법적인 측면과 경영적인 고려사항에 대해 알아봤다.

중국 대륙간 공격 드론 ‘윙룽3’ 개발···서방·동맹국에 어떤 영향이?

중국 대륙간 군사용 드론 윙룽-3(翼龍3)가 공대공 미사일을 탑재하고 6200마일(1만km) 항속거리를 갖춘 치명적 드론을 개발해 공개했다. 이 내용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가 지난달 6일 중국정부가 광둥성에서 열린 제14회 중국국제항공우주전시회에서 대륙간 무인항공기(UAV)인 윙룽-3 공개사실을 보도하면서 알려지기 시작했다. 윙룽3의 등장은 대륙간 탄도 미사일에 이어 대륙간 드론 공격 시대를 가져오게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머스크 '뉴럴링크'의 미래..."사람 뇌에 칩 이식"

일론 머스크가 '뉴럴링크’(Neuralink)의 채용 이벤트 ‘show and tell’에서 기업이 추구하는 미래 인재상을 공개했다. 뇌와 인공지능 융합을 목적으로 하는 이 스타트업은 현재 두뇌 칩 임상시험을 위한 FDA 승인을 기다리고 있다.

[스타트업과 ESG] -1편- ESG, 스타트업도 예외가 아닌 이유는?

지난달 30일 드림플러스 강남 메인홀에서 개최된 ‘슬기로운 법률 세미나’에서는 초기 스타트업들에게 먼나라 이야기처럼 여겨졌던 ESG 준수 필요성을 일깨우는 주제가 다뤄졌다. 스타트업에게 꼭 필요한 경영, 투자, 준법 관점에서 각 전문가들이 언급한 ESG 필요조건을 들어봤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