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스핀글로벌-유라클, 모바일·블록체인 및 클라우드 사업 확대 MOU 체결

베스핀글로벌과 유라클이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왼쪽부터) 권태일 유라클 대표, 장인수 베스핀글로벌 한국 총괄 대표. (사진=베스핀글로벌)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 베스핀글로벌이 유라클과 모바일, 블록체인 및 클라우드 분야 사업 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양사는 기술력과 솔루션 등 각 사가 보유한 역량을 바탕으로 모바일, 블록체인 및 클라우드 사업 확대와 제반 수주 활동을 전개해 나갈 계획이다. 이를 위해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인프라와 관련 소프트웨어를, 유라클은 모바일 서비스 플랫폼인 ‘모피어스’(Morpheus)’와 블록체인 미들웨어 ‘헤카테’(Hecate)를 제공하면서 사업에 필요한 개발 및 제반 기술을 상호 지원하기로 협의했다.

유라클은 2001년 설립된 모바일 소프트웨어 기업이다. 대표 제품인 모피어스는 모바일 플랫폼 분야에서 국내 시장 1위 제품으로 대기업 모바일 표준 플랫폼으로 선정되었고, 헤카테는 서울시 전자행정서비스 등 다양한 기관의 블록체인 플랫폼으로 적용되고 있다. 설립 이후 1000여 개의 프로젝트를 수행하며 시장으로부터 안정성과 기술력을 입증 받았다.

베스핀글로벌은 클라우드 환경으로의 이전과 구축, 운영 및 관리, 데브옵스, 빅데이터, 보안 등 종합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는 클라우드 딜리버리 플랫폼 기업이다. 2015년 설립 이후, 4000여 개 고객사의 클라우드 기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비스를 수행하고 있다. 현재 미국, 중동, 동남아, 중국과 일본 등 8개국 12개 오피스에 거점을 두고 유기적 협업 체계를 통해 글로벌 비즈니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권태일 유라클 대표는 “이번 업무 협약 체결을 통해, 유라클이 자랑하는 국내 최고의 모바일 플랫폼과 블록체인 기술을 국내외 더 많은 기업들에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편리한 IT 환경과 경쟁력 강화를 바탕으로, 고객들이 디지털 혁신을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뒷받침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장인수 베스핀글로벌 한국 총괄 대표는 “유라클과의 협력을 통해 고객들이 모바일 플랫폼과 블록체인 서비스를 클라우드 기반으로 편리하게 구축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며 “베스핀글로벌은 앞으로도 각 분야에서 뛰어난 역량을 갖춘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발판 삼아, 보다 많은 기업과 기관들이 손쉽게 클라우드를 도입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CRM 마케팅 솔루션 ‘플레어레인’, FCM 지원 중단에 따른 마이그레이션 패키지 출시

고객 여정 기반 크로스채널 CRM 마케팅 솔루션 ‘플레어레인’은 구글의 FCM 지원 중단에 따라 앱푸시 마이그레이션 패키지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구글은...

온다, Homes & Villas by Marriott Bonvoy와 제휴 1주년... 공동 사업 강화 나서

호스피탈리티 테크 기업 온다(ONDA)가 메리어트 본보이의 프리미엄 홈 렌탈 플랫폼과 협업을 한층 더 강화한다. 온다는 Homes & Villas by Marriott...

인덴트코퍼레이션, 브이리뷰 신기능 업데이트 ‘AI로 고객 경험 혁신’

커머스 AX(AI Transformation) 기업 인덴트코퍼레이션은 AI VoC(Voice of Customers) 관리 솔루션 '브이리뷰'의 기능 업데이트를 통해 B2B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고...

플렉스, ‘플렉스 인사이트 세션’ 개최… HR 트렌드와 테크, 전략 및 실행 방안 모색

HR 플랫폼 기업 ‘플렉스(flex)’는 국내 주요 기업 및 글로벌 기업의 한국 지사에서 근무하는 HR 리더 50인을 한자리에 모아 최신 트렌드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