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Z 폴드4'가 궁금해… 지금까지 알려진 모든 것

삼성 갤럭시 Z 폴드4의 애니메이션 렌더링. 열려져서 위를 향한 상태의 단말기 모습. (사진=스마트프릭스, 온리크스)

삼성전자는 올 여름 갤럭시Z 폴드3의 후속 모델인 ‘갤럭시Z 폴드4’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 폴더블폰은 기본적으로 자매 폴더블폰 제품인 ‘갤럭시Z 플립4’와 함께 출시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제품 발표 시점이 8월 11일이었던 점을 고려할 때, 올해 갤럭시Z 폴드4도 그 언저리에서 발표될 것으로 예상하기 어렵지 않다. 그렇다면 신제품 발표를 80여일 정도 남겨놓은 셈이다.

지금까지 이 기기에 관한 꽤 많은 정보가 나왔다. 종합하면 갤럭시Z 폴드4는 얼핏 전작 갤럭시Z 폴드3에 비해 큰 변화가 없을 것으로 보일 수 있다. 그럼에도 삼성은 소비자들에게 많은 성능을 개선한 업그레이드 버전을 내놓게 될 것이다. 특히 외양디자인, 무게, 카메라, 칩셋 부분이 개선될 것으로 주목받고 있다.

올 하반기 최대 기대작인 삼성 갤럭시Z 폴드4의 출시일, 사양, 가격 등의 변화를 지금까지 나온 공식 티저, 신뢰할 만한 제품 정보, 루머 등을 바탕으로 사전 점검해 봤다.

출시일

갤럭시 Z 폴드4 (사진=온리크스,스마트 프릭스)

지금까지의 유출과 예년의 출시 경험을 바탕으로 한 추측 모두 새로운 갤럭시Z 폴드4의 출시 가능성과 일치한다.

삼성 갤럭시 Z 폴드의 마지막 두 세대는 늦여름 초가을에 발표됐다. 갤럭시Z 폴드3는 8월11일 발표됐고, 갤럭시Z 폴드2는 그 전 해 9월에 발표됐다. 따라서 갤럭시Z 폴드4도 비슷한 시기인 8월 말이나 9월 초에 발표될 것으로 예상된다.

삼성은 애플의 차기 주력폰 아이폰14의 발표 날짜와 겹치는 것을 피하고 싶어할 것이다.

또한 갤럭시Z 폴드 차기작은 다른 이름으로 데뷔할 수도 있다. 일부 유럽 국가에서 삼성은 현재 ‘갤럭시Z 폴드3’ 모델을 ‘갤럭시 폴드 3’로 판매하고 있다.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침공을 지지하는 상징으로 ‘Z’라는 문자를 채택한 것에 대한 대응이다. 이는 삼성이 ‘갤럭시 Z 폴드 4’라는 이름에서 ‘Z’를 뺄 수 있다는 추측을 낳게 하고 있다.

가격

갤럭시Z 폴드4 펼친 모습 전후면. (사진=온리크스,스마트 프릭스)

정확한 가격은 적어도 믿을 만한 출처를 통해서는 아직까지 표면화되지 않았다. 다만 갤럭시Z 폴드4 가격은 전작보다 더 저렴해질 것으로 보인다. 절대 가격이 결코 싸다는 것은 아니지만, 갤럭시Z 폴드3보다는 상대적으로 싸질 것이다.

갤럭시Z 폴드3의 가격은 출시 당시 1799달러였기 때문에 갤럭시Z 폴드4의 가격은 1700달러~1800달러 사이가 될 수도 있다.

유명 IT 소식통인 로스 영이 내놓은 갤럭시Z 폴드4 관련 소문 중 하나는 이 단말기가 점점 더 저렴해진다는 것이다. 2020년 출시된 갤럭시Z 폴드2 출시가는 1999달러였고 1년 만에 200달러 하락했다. 이는 적어도 이론적으로는 그로부터 2년 만에 나오는 갤럭시Z 폴드4가 400달러 내린 1599달러에 나올 수 있음을 시사한다.

삼성의 새 폴더블폰은 여전히 가장 완전한 사양의 패블릿 스타일 플래그십 스마트폰보다 훨씬 더 비싸겠지만 가격차를 줄이면서 점점 더 많은 스마트폰 구매자를 유혹하게 될 것이다.

디자인

갤럭시Z 폴드4 후면 카메라가 갤럭시 Z 폴드3와 달리 갤럭시 S22 울트라의 디자인 스타일을 따른다는 점이다. (사진=온리크스, 스마트프릭스)

갤럭시Z 폴드4와 관련된 가장 큰 유출은 온리크스와 스마트프릭스의 새로운 갤럭시 Z 폴드 4 렌더링에서 나왔다. 이들은 이 단말기를 거의 모든 각도에서 보여주었다. 그것들이 정확하다고 가정할 때 삼성의 새 폴더블폰에 대한 꽤 많은 세부사항을 드러낸다.

여기서 한 가지 바로 분명한 것은 후면 카메라가 갤럭시 Z 폴드3와 달리 갤럭시 S22 울트라의 디자인 스타일을 따른다는 점이다.

온리크스와 스마트프릭스는 또한 힌지 디자인이 변경됐다고 주장하지만, 렌더링을 통해서는 명확히 드러나지 않는다. 갤럭시Z 폴드3와 마찬가지로 디스플레이는 6.2인치(접었을 때 외부)와 7.6인치(펼쳤을 때 내부)가 될 것이라는 게 이 두 소식통의 설명이다. 둘 다 120Hz의 화면 주사율을 그대로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마지막으로, 갤럭시Z 폴드4 크기는 155⨯130⨯7.1mm라고 추정된다. (갤럭시Z 폴드3는 158.2⨯128.1⨯6.4mm다) 또한 펼쳤을 때 갤럭시Z 폴드4의 전체 크기가 6.1⨯5.1⨯0.27인치(155⨯130⨯7.1mm)가 될 것이라고 추측한다. 이는 이전 모델보다 조금 더 짧지만 더 넓고 더 두꺼워지는 것이다.

이로써 단말기를 접었을 때조차도 타이핑하기가 훨씬 더 쉬워질 것이다. 흥미로운 것은 갤럭시Z 폴드4가 두께가 조금 더 두꺼워진다(6.4→7.1mm)는 점이다. 이는 다른 힌지 사용과 같은 여러 가지 이유 때문일 수 있다.

또한 기기 자체도 전작(271g)보다 가벼워진다고 한다. 일각에서는 무게가 250g 이하로 줄어든다는 얘기까지 나온다. 초기 제품 갤럭시Z폴드2(281g)보다는 무려 31g 가량 가벼워진다. 이는 화웨이의 메이트 Xs2(255g)보다 5g 이상, 삼성전자의 올해 최대 경쟁작으로 꼽히는 오포의 파인드N(275g)와 비교할 때엔 25g 이상 가벼워지는 것이다.

더 얇고 가벼운 힌지(경첩)이 들어간다

유출된 소문들 가운데 힌지 부분도 이전의 다른 몇 가지 소문들과 일치한다.

예를 들면 삼성이 힌지를 다시 만들어 방수 및 방진 기능을 개선함으로써 휴대폰 무게를 줄이는 방법을 고려하고 있다는 것이다.

갤럭시Z 폴드4는 경첩(힌지)이 더 얇고 가벼워졌다고 한다. 이는 갤럭시Z 폴드3에서처럼 기기에서 경첩이 돌출되지 않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는 여전히 좀 더 넓어질 가능성도 있고, 그래서 단말기를 조금 더 두껍게 만들 수도 있다. 이 경첩은 또한 더 비싸고, 동시에 더 내구성이 있다고 한다. 이는 ‘싱글 힌지(single hinge)’로 불린다.

더갤록스(@The Galox)로 알려진 앤써니라는 정보유출 트위터러는 갤럭시Z 폴드4가 갤럭시Z 폴드3에서 사용하는 두 개의 힌지 대신 단말기 중앙에 하나의 힌지를 사용할 것이라고 주장한다. 이렇게 하면 더 얇고 가벼운 디자인을 가능하게 하는 동시에 갤럭시 Z 폴드4의 내구성을 높일 수 있다.

S펜 슬롯은 포함되지 않는다

갤럭시Z폴드4에서도 전작(사진)처럼안에 S펜 사일로가 포함되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9사진=삼성)

현재 많은 사람들이 이 휴대폰 안에 S펜 수납용 슬롯이 포함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그렇지만 그건 그렇게 되지 않을 것 같다. 유명 IT 소식통인 @ice universe 등에 따르면 갤럭시Z 폴드4에는 S펜이 있지만 수납 공간은 없다. 다만 갤럭시Z 폴드4 무게가 전작보다 가벼워질 뿐이다.

현재 삼성은 이 휴대폰 내부에 수납용 슬롯을 넣기 위해 필요한 공간이 없으며, 별도의 공간을 마련해 이 단말기를 더 무겁게 만드는 것을 원치 않는 것으로 보인다는 예상이 지배적이다.

퀄컴 스냅드래곤 8세대 1플러스(+) 칩셋

삼성 갤럭시Z 폴드4는 꽤 강력한 기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ice universe에 따르면 삼성 갤럭시Z폴드4에는 스마트폰용으로는 가장 강력한 퀄컴의 최신 주력 칩셋인 ‘스냅드래곤 8세대 1플러스(+)’가 들어간다. (전작 갤럭시Z 폴드3에는 퀄컴의 주력 칩셋인 ‘스냅드래곤 8세대 1’대신 ‘스냅드래곤 888’ 칩셋이 들어갔다.)

퀄컴의 최신 주력칩셋인 스냅드래곤 8세대 1+는 직전 주력칩셋인 스냅드래곤 8세대 1보다 성능과 열 방산 기능 등에서 우월하다.

삼성은 이 스마트폰 안에 LPDDR5 램과 UFS(Universal Flash Storage) 3.1을 사용할 것이 거의 확실시 된다. 12기가바이트(GB) 램과 여러 가지 스토리지 옵션이 사용될 것이다. 그런 옵션들은 시장에 따라 다를 수도 있다.

달라진 종횡비에 메인디스플레이 7.7인치, 외부 디스플레이 6.2인치

삼성 폴더블폰 차기작 갤럭시Z 폴드4에서는 디스플레이 크기도 전작과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ice universe)

삼성 폴더블폰 차기작 갤럭시Z 폴드4에서는 디스플레이 크기도 전작과 달라질 것으로 보인다.

@ice universe에 따르면 갤럭시Z 폴드4의 내부 디스플레이는 새로운 6:5 종횡비를 갖게 된다. 기존 갤럭시Z 폴드3의 종횡비는 5:4다.

이는 분명히 단말기를 약간 정사각형으로 만든다. 그 결과 겉모습은 분명히 매우 좁고 키가 커지겠지만 예전만큼 크지는 않을 것이다. 그는 무게도 9.1온스(260g)보다 덜 나가면서 이전 모델보다 더 가벼워질 것이라고 한다.

그러나 여전히 삼성이 화면에 전작과 동일한 크기의 디스플레이(6.6인치, 6.2인치)를 유지할 것이란 얘기도 있다.

두 디스플레이는 모두 120Hz의 리프레시 속도(주사율)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되며, 두 디스플레이 모두 평탄하다. 또한 두 디스플레이 모두 풀HD(1920⨯1080화소)를 넘어서는 해상도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된다. (갤럭시Z 폴드3는 메인 디스플레이의 경우 1768⨯2208화소, 외부 보조하면의 경우 832⨯2268화소의 디스플레이를 사용했다.)

동일한 배터리 용량과 충전속도

배터리 용량은 어떻게 될까. 갤럭시Z 폴드4는 변함없이 전작과 같은 배터리 용량을 가질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즉, 휴대폰에 4400mAh 용량의 배터리가 탑재된다. 이 스마트폰 배터리 공급 가능성이 높은 회사로 CATL이 거론되고 있다. 비용을 낮추기 위해서라는 게 이유다.

갤럭시Z 폴드는 작은 태블릿 크기의 디스플레이를 포함해 2개의 디스플레이에 전원을 공급해야 한다. 톰스가이드는 전작 갤럭시Z 폴드3 테스트 결과 8시간 미만의 배터리 수명을 확인했으며, 삼성이 갤럭시Z 폴드4에서는 더 큰 배터리와 기타 효율성 향상의 조합을 통해 10시간 가까이 유지하려 할 것으로 기대했다.

유감스럽게도 단말기 충전 속도는 향상되지 않는다. 유출된 중국 규제 당국 인증 문서에 따르면 갤럭시Z폴드4가 전작과 동일한 25W 충전 속도를 보인다.

향상된 새로운 카메라가 탑재된다

유출자에 따르면 삼성 갤럭시 Z 폴드 4가 대규모 카메라 업그레이드를 한다. (온리크스, 스마트프릭스)

갤럭시Z 폴드3에서는 내장 셀피 카메라를 언더 디스플레이 카메라로 교체하는 큰 변화를 보였지만 나머지 카메라는 전작과 같다. 따라서 갤럭시Z 폴드4에서 카메라에 대한 기대감은 더욱 커지고 있다.

갤럭시Z 폴드4는 후면에는 3개의 카메라를 탑재할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드러난 정보에 따르면, 이 카메라들은 갤럭시Z 폴드3의 카메라들보다 더 강력하다.

삼성은 여기에 5000만화소의 메인 카메라와 1200만화소의 초광각 카메라를 포함시킬 것으로 알려졌다. 여기에 1200만화소 망원 카메라(3배 광학 줌)가 추가될 것으로도 기대된다. (갤럭시Z폴드3에는 3개의 1200만화소 카메라(망원광학, 초광각)가 사용됐다. 셀피카메라로는 싱글 400만화소 카메라가, 커버에는 1000만화소 카메라가 들어갔다)

3개의 카메라는 모두 휴대폰 뒷면에서 바로 튀어나올 것이고, 뒷면에 전용 카메라 아일랜드는 없을 것이다.

이 단말기 외부에 두 번째 언더디스플레이 카메라가 탑재될 것이라는 소문도 있다. 하지만 언더 디스플레이 카메라는 갤럭시 Z 폴드 3의 약점 중 하나였기 때문에 삼성이 이를 개선하지 않는 한 다른 카메라를 갖는 것은 이상적이지 않다는 지적이 나온다. 이 때문에 삼성이 언더디스플레이 화면을 개선해 이를 실현할 것이라는 예상도 나온다.

유출된 예상 성능이 실현된다면 갤럭시 Z 폴드 4의 카메라 성능이 눈에 띄게 향상되며, 이는 갤럭시 S22 울트라와 거의 동일한 카메라 설정이 될 것이다.

갤럭시Z 폴드4는 4가지 색상 옵션으로 출시된다

갤럭시Z 폴드4는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빙우주)

갤럭시Z 폴드4는 네 가지 색상으로 출시될 것으로 알려졌다. 지금까지의 정보에 따르면, 갤럭시Z 폴드4는 골드, 그레이, 라이트 블루, 라이트 바이올렛 색상 옵션으로 나온다.

갤럭시Z 폴드4 부품 양산이 시작된 것은 지난 이달 중순으로 알려졌다. 늦어도 삼성은 늦어도 다음달인 6월이나 7월에는 갤럭시Z폴드4 양산을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이 모든 것은 예상대로 삼성이 이 휴대폰을 8월에 발표하리란 것을 의미한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페이스오디티, ‘블립’이 고래싸움에서 살아남는 법

스페이스오디티의 ‘블립’과 ‘케이팝 레이더’는 이전까지 감성과 직관의 영역이 었던 엔터테인먼트 업계에서 데이터에 기반한 분석과 브랜딩, 기획 접목하기 위한 시도였다. 이후 엄청난 자본과 물량으로 등장한 대형 팬덤 플랫폼이 등장하며 스페이스오디티는 또 한 번의 피보팅(Pivoting, 사업 방향 전환)을 감행했다. 이른바 ‘고래싸움에서 생존하기 위한’ 고민이자 승부수인 셈이다.

애플 아이폰14, 9월 출시 일정 변함없다

애플이 신형 아이폰14 시리즈 출시를 예정대로 오는 9월 진행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글로벌 공급망 이슈 등 일부 문제로 인해 출시 일정이 다소 지연될 것이라는 일각의 예측에도 불구하고 출시 일정은 변함없다는 설명이다.

메타버스 시대 마술의 눈, 증강현실 콘택트렌즈 상용화 눈앞

과학자들이 증강현실(AR) 디스플레이를 시각 피질에 직접 연결하기 전까지 우리가 상상할 수 있는 가장 작고 가장 휴대하기 쉬운 폼팩터는 콘택트 렌즈일 것이다. 미국에서 세계 최초로 AR 콘택트렌즈가 등장했다. 온전한 기능을 갖춘 시제품이 눈에 착용돼 테스트까지 이뤄졌다. 화제의 주인공은 모조 비전(Mojo Vision), 즉 ‘마술의 눈’이란 뜻을 가진 회사와 이 회사 대표다.

기지개 켜는 테슬라 전기차 보험… 보험 시장 '태풍의 눈'

테슬라 전기차 보험이 미국 전역으로 확대되고 있다. 테슬라 보험은 운행하는 차량 정보, 운전 습관, 등 방대한 데이터를 이용하는 자동차 보험이다. 그간 제자리걸음만 해온 자동차 보험 시장에 적지 않은 혁신을 불러일으킨 자극제가 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