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TSMC에 아이폰14용 4800만화소 카메라 대규모 아웃소싱

소니가 TSMC에 차기 아이폰14 프로용 카메라 센서를 대규모로 아웃소싱한다.

올가을 애플 아이폰14 발표 및 출시까지 아직 반년 이상 남았지만 애플과 반도체위탁생산업체(파운드리)들이 이미 강도 높은 준비에 돌입했다. 대량 공급 제품들의 경우 출시 수개월 전에 생산 능력 증강을 마쳐야 적절한 공급을 할 수 있다.

일본 소니가 세계 최대 파운드리인 대만 TSMC에 아이폰14용 카메라 센서 칩 생산을 맡긴다고 중국 콰이크어지(快科技)가 24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소니는 아이폰14 프로 카메라 업그레이드용 물량에 대응, TSMC의 성숙된 특수 공정에 카메라용 CIS(Contact Image Sensor) 부품을 아웃소싱한다.

소니가 TSMC에 카메라칩 생산을 아웃소싱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TSMC가 이를 제조하는 것도 처음이다.

보도에 따르면 TSMC는 난케 팹(Nanke Fab) 14B 공장(40나노 공정)에서 소니가 주문한 4800만 화소(48메가픽셀) 레이어 칩 카메라 센서를 양산한다. 또한 향후에는 28나노미터의 성숙한 특수 공정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아웃소싱을 확대하게 된다.

소니는 또 이미지신호프로세서(ISP)의 핵심인 로직 레이어 칩도 TSMC의 중커 팹(Zhongke Fab)15A 공장(22나노공정)으로 넘겨 양산할 예정이다.

그러나 카메라 센서 제조 후반 컬러 필터 필름과 마이크로렌즈 공정은 여전히 소니 일본 공장에서 출하된다.

보도는 또 소니가 지난해 11월 알려진 일본 구마모토 현에 있는 TSMC-소니 합작 팹인 JASM을 포기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업계에서는 소니의 이번 결정에 대해 이는 주로 아이폰14용 카메라 수요 충족을 위한 것으로보고 있다. 아이폰 14는 처음으로 4800만 화소의 CIS를 사용하게 된다. 애플이 아이폰 카메라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한 것은 7년 만이다.

주목할 부분은 애플 아이폰14용 4800만 화소 CIS 칩 물량이 1200만 화소 칩보다 훨씬 많다는 점이다. 이는 웨이퍼 생산능력 수요가 최소 2배 이상 늘어난다는 의미다. 소니 자체 생산능력이 이를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이 분명해 소니의 이런 행보는 불가피해 보인다.

소문에 따르면 올가을 애플 아이폰14는 4개 모델로 나온다. 아이폰14의 보급형 모델인 아이폰14와 아이폰14 맥스, 그리고 아이폰14 프로와 아이폰14 프로 맥스다. 아이폰14 미니는 나오지 않는다. 아이폰 12미니와 아이폰13 미니가 판매 부진을 겪었기 때문이다.

아이폰 14 시리즈의 디스플레이 크기는 6.1~6.7인치 사이다. 따라서 일부 분석가들은 이 시리즈의 판매량이 아이폰 13 시리즈를 앞설 것이라고 믿고 있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JP모건 "비트코인 과소평가돼… 적정가치는 3만8000달러"

최근 하락세에도 불구하고 암호화폐 시장에 대한 투자 여력은 상당 부분 존재하는 것으로 파악된다. JP모건은 암호화폐가 부동산의 대체 자산 중 하나이며, 적정가치가 현재가보다 약 28% 높은 3만8000달러 수준으로 평가했다.

몰로코 “애드테크는 데이터를 정제해 부가가치를 만들어 내는 비즈니스”

애드테크 기업들은 그간 점점 더 수집이 어려워지는 개인정보 데이터 대신 AI 머신러닝 기술을 적용해 각 기업이 확보한 데이터로 최대의 성과를 내는 솔루션을 선보이는가 하면 분산돼 있는 불특정 데이터 정보에서 맥락을 찾아 타깃팅하는 대안을 제시하고 있다. 미국 실리콘밸리에서 스타트업으로 시작해 자체 AI 솔루션을 기반으로 놀라운 성장을 거듭하고 있는 몰로코의 행보는 많은 주목을 받고 있다.

[디지털 헬스케어] 앱으로 진단하고 치료까지…대세는 디지털 치료제

최근 디지털 치료제가 주목받고 있다. 3세대 치료제라고도 불리는 디지털 치료제에는 모바일 앱이나 게임, 가상현실(VR),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IT 기술이 활용된다. 미국에서는 리셋, 엔데버 등이 FDA 승인을 받고 사용되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아직이다. 현재 뉴냅스, 라이프시맨틱스, 웰트, 에임메드, 하이 등 5곳이 확증임상 단계를 밟고 있다.

중국 오미크론 봉쇄에 애플 아이폰14 출시 연기설 '솔솔'

중국 오미크론 확산에 따른 도시 봉쇄로 아이폰14를 생산하는 중국 내 공장까지 타격을 입고 있다. 전체적인 생산일정은 유지하고 있지만, 일부 기종(아이폰14 맥스 등)은 실제로 생산일정 연기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