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니, TSMC에 아이폰14용 4800만화소 카메라 대규모 아웃소싱

소니가 TSMC에 차기 아이폰14 프로용 카메라 센서를 대규모로 아웃소싱한다.

올가을 애플 아이폰14 발표 및 출시까지 아직 반년 이상 남았지만 애플과 반도체위탁생산업체(파운드리)들이 이미 강도 높은 준비에 돌입했다. 대량 공급 제품들의 경우 출시 수개월 전에 생산 능력 증강을 마쳐야 적절한 공급을 할 수 있다.

일본 소니가 세계 최대 파운드리인 대만 TSMC에 아이폰14용 카메라 센서 칩 생산을 맡긴다고 중국 콰이크어지(快科技)가 24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소니는 아이폰14 프로 카메라 업그레이드용 물량에 대응, TSMC의 성숙된 특수 공정에 카메라용 CIS(Contact Image Sensor) 부품을 아웃소싱한다.

소니가 TSMC에 카메라칩 생산을 아웃소싱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며 TSMC가 이를 제조하는 것도 처음이다.

보도에 따르면 TSMC는 난케 팹(Nanke Fab) 14B 공장(40나노 공정)에서 소니가 주문한 4800만 화소(48메가픽셀) 레이어 칩 카메라 센서를 양산한다. 또한 향후에는 28나노미터의 성숙한 특수 공정으로 업그레이드하고 아웃소싱을 확대하게 된다.

소니는 또 이미지신호프로세서(ISP)의 핵심인 로직 레이어 칩도 TSMC의 중커 팹(Zhongke Fab)15A 공장(22나노공정)으로 넘겨 양산할 예정이다.

그러나 카메라 센서 제조 후반 컬러 필터 필름과 마이크로렌즈 공정은 여전히 소니 일본 공장에서 출하된다.

보도는 또 소니가 지난해 11월 알려진 일본 구마모토 현에 있는 TSMC-소니 합작 팹인 JASM을 포기하지 않는다고 전했다.

업계에서는 소니의 이번 결정에 대해 이는 주로 아이폰14용 카메라 수요 충족을 위한 것으로보고 있다. 아이폰 14는 처음으로 4800만 화소의 CIS를 사용하게 된다. 애플이 아이폰 카메라 시스템을 업그레이드한 것은 7년 만이다.

주목할 부분은 애플 아이폰14용 4800만 화소 CIS 칩 물량이 1200만 화소 칩보다 훨씬 많다는 점이다. 이는 웨이퍼 생산능력 수요가 최소 2배 이상 늘어난다는 의미다. 소니 자체 생산능력이 이를 감당하기 어려운 상황이 분명해 소니의 이런 행보는 불가피해 보인다.

소문에 따르면 올가을 애플 아이폰14는 4개 모델로 나온다. 아이폰14의 보급형 모델인 아이폰14와 아이폰14 맥스, 그리고 아이폰14 프로와 아이폰14 프로 맥스다. 아이폰14 미니는 나오지 않는다. 아이폰 12미니와 아이폰13 미니가 판매 부진을 겪었기 때문이다.

아이폰 14 시리즈의 디스플레이 크기는 6.1~6.7인치 사이다. 따라서 일부 분석가들은 이 시리즈의 판매량이 아이폰 13 시리즈를 앞설 것이라고 믿고 있다.

이재구 기자

jkle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중국, 태양광 휴머노이드 우주정거장으로···미국을 긴장시킬 성능

중국은 태양광 동력만으로 작동하는 경량 휴머노이드 로봇인 ‘타이코봇’을 자사의 우주정거장인 ‘톈궁’으로 보낼 준비를 마쳤다. 25kg에 불과한 타이코봇은 지상 우주선 목업 실험에서 다양한 우주선내 활동 효율성을 과시하면서 무거운로보넛2(220kg)를 ISS에 보내 우주 수술을 시험했고 여전히 테스트 중인 미국을 긴장시키기에 충분해 보인다.

KOBA 2024 현장 속으로… 클론보이스, 모션캡쳐, AI 영상 검색 및 편집 기술 돋보여

이날 기술력으로 승부하는 국내 기술 기업들에 대한 관심 역시 적지 않았다. 인공지능(AI) 기술을 활용해 다국어 자막 생성과 더빙을 서비스 ‘레터웍스’를 개발한 스타트업, ‘트위그팜’은 이날 행사 부스에 생성형 AI 기반 클론보이스 더빙 기능을 소개했다. 모션테크놀로지는 이번 전시회에서 지난 3월 미국 샌플란시스코에서 열린 ‘GDC 2024’에 첫 선 보인 ‘YanusSTUDIO’ 등 4개의 체험존을 운영하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씨이랩은 자사 플래그십 서비스 ‘VidiGo(비디고)’ 내 AI 영상 검색 기술을 탑재한 ‘VidiGo Search Engine(비디고 서치엔진)’을 선보여 주목을 받았다.

냉동인간 현실화?···인간 뇌 조직 18개월 간 냉동 후에도 정상 기능한 비결

중국 푸단대 과학자들은 인간의 뇌조직을 무려 18개월 동안 냉동했다가 해동했는데도 여전히 냉동 전과 유사한 세포 모습을 유지하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게다가 그들이 해동한 뇌조직의 뉴런세포는 얼었다가 해동된 후 여전히 정상적으로 신호를 보낼 수 있었다. 이들은 극저온으로 동결된 뇌 조직을 손상시키지 않고 성공적으로 해동시킨 최초의 사람들 중 하나가 됐다.

‘골드 체인에 그래픽 티셔츠’ 마크 저커버그의 새로운 전략에 대하여

저커버그가 40세 생일을 기념에 인스타그램에 올린 사진에는 두꺼운 골드 체인에 의미심장한 슬로건이 새겨진 까만색 그래픽 티셔츠를 착용한 그의 모습이 담겨있다. 공식 석상에서 가격을 추정할수 없을 정도의 비싼 디자이너 옷을 입는 것도 주저함이 없다. 10년이 넘도록 회색 티셔츠에 청바지만 고수했던 마크 저커버그에게 무슨 일이 생긴 것일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