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가 만드는 디지털 세계

지난 글 <스타벅스 NFT로 미래를 상상하다 <https://brunch.co.kr/@jejung/119> 에서 스타벅스가 NFT의 세계로 뛰어들고 있다고 전했었습니다. 이번 5월 스타벅스 최고 마케팅 책임자인 브래디 브루어(Brady Brewer)는 화요일 회사 실적 발표에서 블록체인 기반 기술을 사용하여 디지털 커뮤니티를 만들고 독점적인 혜택에 대한 액세스를 제공할 계획을 밝혔습니다.

스타벅스는 집과 직장 사이의 공간인 "Third Place" 개념을 디지털 세계로 확장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전하며 스타벅스가 협업, 경험 및 공유 소유권으로 정의되는 커뮤니티를 시작으로 커피를 중심으로 한 새로운 글로벌 디지털 커뮤니티를 만들고 있다고 합니다.

"Third Place"는 집과 직장 사이의 물리적인 용어로 자주 설명되지만 그 본질은 항상 그것이 제공하는 연결감과 소속감입니다. 스타벅스는 오프라인에서 그들만의 문화를 구축한 것과 같이 디지털 세계에도 동일하게 적용하려합니다. 스타벅스 다음과 같은 질문을 던졌습니다.

스타벅스 커뮤니티에 연결한다는 것이 의미하는 바에 대한 새로운 모델을 만들 수 있다면 어떨까요?

우리가 궁극적으로 파트너, 커뮤니티 및 비즈니스에 혜택을 주는 성장적인 비즈니스를 매장에 인접하게 만들 수 있다면 어떨까요?

지속 가능성에 대한 우리의 약속을 지원하는 기술을 사용하여 그렇게 할 수 있다면 어떨까요?

스타벅스는 NFT 가 제공하는 독특한 경험, 커뮤니티 구축, 스토리텔링 및 고객 참여를 위한 확장된 공유 소유권 모델을 만들 수 있는 광범위한 잠재력을 가지고 있다고 믿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스타벅스는 그간 일구어 놓은 모바일 결제, 모바일 주문 및 Wi-Fi 사용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디지털 커뮤니티와 디지털 영역에서 경험에 생명을 불어넣는 기타 재미있는 방법을 강구하며 있다면서 커피 아트와 스토리텔링을 기반으로 올해 말 첫 NFT 컬렉션, 멤버십 및 커뮤니티를 시작할 계획을 밝혔습니다.

지난 4월 스타벅스 오픈 포럼에서 NFT를 언급한 이후 한 달 만에 NFT컬렉션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스타벅스가 생각보다 빠르게 NFT 세계로 진입하고 있습니다. 현재 NFT 거래량이 감소하며 거품론이 재점화되는 시점에 스타벅스의 이러한 움직임이 부정적인 의견을 해소해줄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됩니다.

[참고]

https://stories.starbucks.com/stories/2022/starbucks-creating-the-digital-third-place

https://www.geekwire.com/2022/starbucks-will-sell-nfts-that-enable-exclusive-experiences-and-perks-for-customers/

본 기사의 원문은 이곳에서 보실 수 있습니다.

NFT 아트 연구가

9237124@gmail.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브랜딩보다 제품과 조직 문화 개선이 우선입니다

실제 유저가 말하는 커리어리와 퍼블리에 대한 단상. 이번에 비평할 대상은 바로 '퍼블리'라는 조직과 이들이 만드는 서비스인 '커리어리'와 '퍼블리 멤버십'이다.

포켓몬 빵과 NFT 연관성

생각보다 포켓몬 빵과 NFT 프로젝트는 유사한 점이 많다. 사람들이 구매하는 이유를 입에 담지 않는 마케팅 방식, 처음에는 동등하게 희귀한 이미지를 얻을 수 있다는 랜덤함, 그 희귀함이 가치를 만들어 수익까지 만들어 낸다는 점 등 생각보다 NFT 프로젝트와 포켓몬 빵은 비슷한 점을 많이 가지고 있다.

호환마마보다 무서운 인플레이션이 옵니다

아마존이 준 충격이 가시기도 전에, 이번에는 월마트와 타깃마저 올해 1분기 '어닝쇼크'를 기록하며 무너졌습니다. 아마존의 부진 원인은 리오프닝 시대로 전환되면서, 성장성이 떨어진 것이었는데요. 그렇다면 오프라인 기반의 리테일 기업인 월마트와 타깃의 실적은 뭐가 문제였을까요?

지구의 마지막 경고, 그 많던 꿀벌은 어디로 갔을까?

꿀벌들의 미래에 농업의 미래가 달려있고, 인간의 미래 또한 함께 할 것으로 예측된다. 꿀벌의 실종은 지구가 인간에게 하는 마지막 경고로 받아들여야 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