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호화폐 은행의 파산과 그 의미

암호화폐 테라의 사업목표 실패라는 글 이후로 암호화폐와 NFT 관련해 부정적인 글만 적는 것 같습니다만 요즘은 최소한의 정보들이 필요한 것으로 보입니다.

이미지 출처 : 픽사베이

암호화폐 은행의 파산 개요

2017년 Alex Mashinsky는 Celsius라는 암호화폐 은행을 설립해서 250억달러의 암호화폐 자산 규모까지 올라갔지만 최근 40억달러로 감소했으며 7월엔 파산신청을 했음

Celsius에 암호화폐를 예치했으나 돈이 묶인 고객은 50만명 정도임

암호화폐 은행 Celsius의 장점

우리(암호화폐 은행)의 슬로건은 여러분이 은행에 예금하지 않는 것이다.
우리는 중개자 역할을 하는 은행이 필요업게 만들 것이다.

암호화폐 은행 Celsuius의 창업자 Alex Mashinsky

  • 암호화폐를 예치하면 연 17% 정도의 높은 이자를 지급함. 일반은행은 높아야 1%의 이자율
    ==> 일반적으로 비상식적인 이자율이지만 급속하게 성장하는 암호화폐 산업군에 속했다는 점에서 문제제기하기는 어려웠음
  • 높은 이자율을 지급할 수 있었던 비결
    ==> 고객의 예치 자금을 더 높은 이자를 지급하는 기관에 예치하고 암호화폐 은행이 다른 은행과 달리 이익을 소비자와 공유했기 때문이라고 밝힘
  • 은행보다 빠른 대출 지급 절차와 암호화폐를 담보물로 한 1%대의 대출 이자율
    ==> 암호화폐 은행은 대출 신청 후 4시간만에 대출됨. 전통적인 은행에서 대출 받는다면 영업일로 수일이 걸림. 이 자금으로 암호화폐를 사려면 또 7일이 소요됨

암호화폐 은행 Celsius의 문제점

가치가 상승하던 암호화폐에 의존하는 사업모델. 따라서 암호화폐 가치가 하락할 때는 사상누각처럼 무너져내림. 상승하던 암호화폐 가치가 무너지자 고객들이 뱅크런을 시작하게 됨

파산할 경우의 법적인 절차가 없어 고객 보호가 어려움
==> 전통적인 은행이나 주식거래계좌는 높은 규제를 받지만 암호화폐는 그렇지 않음. 전통적인 은행이 파산한다면 은행 자산과 고객의 계좌는 별도로 분리돼 관리됨. 이것은 법률로 규정됨. 하지만 암화화폐는 너무 빠른 시간동안에 성장해왔기 때문에 규제기관과 국회가 이를 따라갈 만한 규제를 만들어내지 못했음.

결론 및 교훈

6월 12일 셀시어스는 계좌를 동결했고 한달 뒤엔 파산신청을 냈음

그동안 투자자들은 암호화폐에 투자해왔지만 이제는 플랫폼이 실패할 수 있다는 위험을 깨달아야 함. 따라서 암호화폐에 투자할 때는 이 플랫폼이 내일이라도 망할 수 있는지를 고민해야 하는 시기가 됐음

2022년 7월 26일자 The Journal 팟캐스트를 요약했습니다

본 글의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거북이미디어연구소

getough@gmail.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모바일 시대의 디지털 디톡스

라이트폰은 미니멀리즘을 추구합니다. 스마트폰이 가진 Smart 한 부분을 벗어던졌지만 '휴대폰'이라는 기본적인 기능을 하면서 심플하고 또 콤팩트합니다. 적당히 Smart 한 기능도 있습니다.

SSG닷컴의 물류 포기는 시작부터 예견된 일이었습니다

SSG 다운! 더 싸울 수 없습니다 신세계그룹이 CJ그룹과 손잡고 전방위적인 협업을 추구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무엇보다 이번 협업의 핵심은 물류인데요. 특히...

애플 인텔리전스 속 애플의 인공지능 전략, 싹 정리해 드립니다

업계에서는 이번 애플 인텔리전스 공개를 두고, 애플 특유의 안전성과 합리성을 갖춘 온디바이스 AI 서비스가 성공적으로 구현되었다는 평가를 내리고 있다.

성심당 대전역점 '수수료 논란' 어디서 왔나 Oh Ay

진짜 문제의 본질적인 원인은 사실 따로 있습니다 수수료 논란의 주요 쟁점은 성심당 대전역점의 재계약을 둘러싼 수수료 논란이 장기화되고 있습니다. 가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