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점 짧고 강렬해지는 '숏폼' 콘텐츠 전쟁

스마트폰 콘텐트의 주요 소비층으로 부상할 MZ세대가 선호하는 콘텐트이기 때문이다. 동영상은 전체 무선 트래픽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60%에 달할 정도로 데이터 사용량이 많은 콘텐츠입니다.

이밖에 MZ세대의 경제활동과 진출이 늘어나면서 소비시장에서의 중요성도 커지고 있는데요. 요새는 장문의 텍스트 중심보다는 간편하게 의사표현이 가능한 이모티콘, 움짤 밈으로 의사소통하는 MZ세대는 이런 짧고 간결한 메시로 소통하는 것을 선호하고 있습니다.

디지털 마케팅 기업인 CJ계열 메조미디어가 발표한 ‘숏폼 트렌드’에 따르면 10대의 절반 이상(56%)은 10분 이하의 짦은 동영상을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숏폼의 원조라고 할 수 있는 ‘틱톡’에 따르면 10대 이용자 비중이 전체의 43%를 차지한다고 합니다.

출처 : 2021 숏폼 콘텐츠 트렌드 보고서, 메조미디어

출처 : 유튜브

유튜브 1인 독주체제에 '틱톡' 혜성 같은 등장 !

다들 아시다시피, 틱톡은 중국에서 만들어진 세로형 숏폼 플랫폼입니다. 틱톡 #해시태그챌린지 가 굉장히 유명하며 힙합가수 지코 #아무노래 챌린지 부터 다양한 뮤지션부터 구글 #구찌모델 챌린지 까지 콘텐츠 쪽으로 이슈를 굉장히 만들어냇 핫한 숏폼 플랫폼입니다.

다르 한편으로는 지나치게 많은 광고와 개인 정보 유출과 중국정부의 감시로 인해 인식은 상당히 안 좋은 편 숏폼콘텐츠 15초 미만의 영상 밈이 전세계로 유행되면서 이런 리스크를 떠안고도 많은 글로벌 젊은 세대들이 해당 플랫폼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 틱톡은 월 10억명이 쓰는 세계적인 플랫폼이되었습니다. 이에 유튜브를 이용하던 많은 사람들이 틱톡으로 이동하였습니다.

영상 독주 체제의 유튜브가 틱톡으로 인한 위기 의식을 느끼고 앱 내에서 숏츠(Shorts) 라는 숏폼 카테고리를 만들어 틱톡에 대항하고 있습니다. 현재는 유튜브 숏츠라는 콘텐츠 항목에서 편집해서 1차 가공을 하기보다는 틱톡이나 스냅챗 같은 타플랫폼의 편집영상을 유튜브 숏츠에 다시 업로드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었으나, 최근에는 유튜브 숏츠에서 다양한 밈이나 음악 저작권등을 무기로 다양하게 틱톡의 점유율을 가져오는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틱톡독주를 막으려는 인스타그램의 견제 ! 릴스(Reels) 출시 버튼 메인 UI 까지 바꾸는 강수!

2021년 2월 2일, 온라인 사진 공유 및 사회 관계망 서비스 인스타그램(Instagram)이 숏폼(Short-form) 영상 콘텐츠인 릴스(Reels) 서비스를 선보였습니다. 릴스는 15~30초의 짧은 동영상을 공유하는 서비스입니다.

릴스는 2월 2일부터 인스타그램 프로필 탭 하단 메인버튼 탭 버튼을 통해 배치되었으며, 사전에 촬영된 영상을 불러와 제작하거나, 다양한 크리에이티브 도구를 활용해 실시간으로 영상을 제작할 수 있는 서비스를 출시했습니다.


현재 영상 콘텐츠 소비 습관의 가장 큰 특징 중 하나는 ‘ 짧은 러닝타임’이라는 점에서 숏폼 콘텐츠가 최근 관심을 받고 있으며 이에 맞춰 기업들이 숏폼 플랫폼 역시 활발히 선보이고 있습니다.

중국의 틱톡이 촉발시킨 ‘숏폼(Short-form) 동영상’ 시장에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 인스타 등이 잇따라 유사한 서비스를 출시 및 그에 맞게 대응하고 있는데요.

인스타그램과 유튜브도 빠르게 숏폼의 형태 서비스를 출시하면서 15~30초의 숏폼 전쟁과 그에 따른 음악의 저작권을 사들이는 등 다양한 시도를 보이고 있습니다. 선두주자인 틱톡보다 다소 늦은 감이 있지만, SNS 최강자로서 숏폼 강자인 틱톡의 아성을 유튜브와 인스타가 다시 뺏어올수 있을지 유저 입장에서 계속해서 흥미진진하게 지켜볼 예정입니다.

본 글의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장창

tech42@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제가 죽으면 가상자산은 어떻게 되나요?

만약 엄청난 암호화폐를 소유하고 있는 억만장자가 가상지갑에 접근할 수 있는 개인 키를 남기지 않고 갑자기 죽게 된다면 어떻게 될까?

디자이너가 ㅇㅇ도 해야 되나요?

주니어 UI/UX디자이너인데, 웹 코딩을 배워야 할까요? 마케팅 팀이랑 같이 일하는 디자이너인데, 마케팅 기획도 하는 게 맞을까요?

이더리움의 한계, 머지 업그레이드가 해결책 될까?

이더리움이 작업증명에서 지분증명 알고리즘 방식으로 전환을 시행하는 머지 업그레이가 지난 9월 15일 성공적으로 마무리됐다. 이로써 이더리움은 그간의 한계를 넘어서 새로운 가능성을 확장하는 단계를 맞이하게 됐다.

계향쓰? - 2022년 대한민국 파워 유튜버 1위

들에게 아직은 생소한 이름이지만, 게임을 좋아하는 10대들에게는 열렬한 지지를 받고 있는 파워 유튜버 ‘계향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