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즐데이터, 프로세스 마이닝 관련 특허 2건 취득

퍼즐데이터의 특허 기술이 적용된 프로세스 인텔리전스 플랫폼 '프로디스커버리'. (이미지=퍼즐데이터)

프로세스 마이닝 전문기업 퍼즐데이터가 14일 ‘프로세스 마이닝 결과를 출력하는 방법 및 장치’와 ‘표준 프로세스를 기반으로 한 사용자 프로세스 분석 장치 및 방법’ 기술을 개발해 2건의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지난 7일 완료된 첫 번째 특허 ‘프로세스 마이닝 결과를 출력하는 방법 및 장치’는 기존 시스템의 이벤트 로그로부터 작업 시간, 작업자 등의 다양한 업무 정보와 결합하여 프로세스 맵을 자동으로 생성하여 그려주는 방법이다.

두 번째 특허 ‘표준 프로세스를 기반으로 한 사용자 프로세스 분석 장치 및 방법’은 데이터 기반의 표준 프로세스 준수 여부 확인 등 업무 감사와 관련된 기술로 디지털 전환을 위해 기업내 프로세스 표준화 및 개선, 자동화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기술이다.

해당 특허 기술은 퍼즐데이터의 프로세스 인텔리전스 플랫폼 '프로디스커버리(ProDiscovery)'에 적용돼 있다. '프로디스커버리' 비즈니스 프로세스를 탐색하고 모델링하는 도구로서 발견한 프로세스 모델을 분석해 예측/최적화하고 개선된 프로세스가 잘 적용되는지 모니터링해 프로세스 혁신 순환 사이클을 만들어주는 프로세스 인텔리전스 플랫폼이다.

퍼즐데이터에 따르면 프로디스커버리는 이미 금융 · 제조 · 공공 · 유통 · 병원 · 온라인 등 각 분야 유수의 기업들이 도입해 ‘기존 업무 프로세스 분석 시간 단축으로 인한 인건비 절감’ ‘자동화 가능한 프로세스 발견 및 업무 자동화 스크립트 생성 연계’ ‘상시 업무 모니터링 및 이상 조치 자동화를 통한 관리 비용 절감’ 등의 성과를 얻고 있다.

김영일 퍼즐데이터 대표이사는 “최근 취득한 2건의 특허를 통해 프로세스 마이닝 결과 출력과 사용자 프로세스 분석에 대한 프로디스커버리의 기술력을 인정받았다”며 “국내 대표 프로세스 마이닝 기업으로서 자부심을 가지고 꾸준한 연구 개발을 지속하여 국가 기술 경쟁력을 높이는 글로벌 TOP3 기업이 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퍼즐데이터는 세계적인 시장조사 기관인 가트너(Gartner)가 선정하는 프로세스 마이닝 대표 기업에 2018년부터 2021년까지 4년 연속 선정된 바 있다. 아시아에서는 퍼즐데이터가 유일하게 선정됐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서울테크노파크, 'AI융합을 통한 도심제조의 디지털 전환' 온라인 교육생 모집

선도형 스마트공장 구축지원 사업 주관기관인 서울테크노파크는 약 200여개 중소, 중견 제조기업에 스마트공장을 보급한 경험을 바탕으로 제조기업이 AI를 적용할 때 도움이...

한국평가정보, 개인사업자 ‘신용등급 즉시조회’ 서비스 오픈

전업 개인사업자 신용평가사(CB, Credit Bureau) 한국평가정보(KCS, Korea Credit Service)는 개인사업자의 신용등급 확인서 발급 전 신용등급을 미리 확인할 수 있는 ‘신용등급...

리멤버, 프리미엄 채용공고 서비스 출시

프로페셔널 네트워크 서비스 '리멤버' 운영사 드라마앤컴퍼니는 상위 30% 경력직 핵심인재를 위한 프리미엄 채용공고 서비스를 오픈했다고 22일 밝혔다. 드라마앤컴퍼니에 따르면 버의...

무하유, 중앙대학교에 챗GPT로 쓴 자소서 잡아내는 ’GPT킬러’ 공급

자연어 이해 실용 AI 기업 무하유는 중앙대학교에 ‘GPT킬러’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GPT킬러는 지난해 무하유가 선보인 디텍트(Detect) GPT 솔루션으로, 자기소개서를 검토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