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 기록 앱 ‘하루콩’ 글로벌 누적 다운로드 400만 돌파

개인 맞춤형 심리·정신건강 서비스를 제공하는 블루시그넘은 자사의 하루 기록 앱 ‘하루콩‘의 글로벌 다운로드 수가 최근 누적 400만건을 돌파했다고 3일 밝혔다.

하루콩은 매일매일의 감정을 이모티콘을 선택하고 간단히 메모하는 방식으로 기록하는 앱으로, 2021년 3월 서비스를 시작한 이후 지난 9월 글로벌 누적 300만 다운로드에 이어 불과 3개월여 만에 400만 다운로드를 돌파하는 성과를 올렸다.  

하루콩의 인기는 지난달 구글 플레이 선정 ‘올해의 자기계발앱 우수상’ 수상, 애플의 한국 앱스토어 선정 ‘2023년을 위한 앱 23선’ 선정을 통해 드러난 바 있다.

블루시그넘에 따르면 현재 176개국에서 서비스 되고 있는 하루콩은 전체 이용자의 80% 이상이 해외에서 발생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누적된 데이터 수만 3000만건 이상이다.

윤정현 블루시그넘 대표는 “우울한 감정을 갖고 힘들어 하시는 분들께 마음 편하게 추천할 수 있는 서비스가 되어 가는 것 같아 보람을 느낀다”며 “400만 다운로드를 달성하게 해준 이용자분들께 깊이 감사드리며, 앞으로의 블루시그넘의 행보에도 깊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블루시그넘은 오는 5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되는 CES 2023 참가해 하루콩을 기반으로 한 새로운 AI 기반의 심리 치료 서비스 앱 ‘라이트 아일랜드’를 전세계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카카오, ‘카카오테크 캠퍼스’ 2기 인재 육성 나선다

“실시간 피드백과 코드 리뷰를 통해 더 나은 코드를 작성하기 위한 고민으로 성장할 수 있었고, 실제 현업과 비슷한 환경에서 다른 조원들의...

세일포인트, ‘아이덴티티 보안 클라우드 제품군 확장’ ‘고객 지원 서비스 패키지’ 출시

엔터프라이즈 아이덴티티 보안 기업 세일포인트 테크놀로지는 고객의 아이덴티티 보안 프로그램 구축 과정에서의 선택의 폭을 넓히고, 아이덴티티 보안 환경 구축을  성공적으로...

레인보우로보틱스-셰플러 그룹-KETI, ‘AI-이동형 양팔로봇 공동 개발 MOU’ 체결

로봇 플랫폼 전문기업 레인보우로보틱스는 글로벌 모션 테크놀로지 기업 셰플러 그룹,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과 공동으로 ‘AI-이동형 양팔로봇 개발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2일...

이젠 챗GPT가 세제혜택에서 지원금까지 챙긴다

세무법인 혜움이 인공지능 기술을 세무 신고 과정에 접목한 새로운 서비스를 선보인다. 혜움랩스와 연세대학교 이수홍 교수팀이 공동으로 개발한 'Tax Curation' 기술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