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2024년 9월 ‘제3자 쿠키’ 완전 차단... 크롬에 새로운 추적 방지 기능 도입 예정

Google will introduce a new way to block third-party cookies in Chrome, which websites use to track users' activities on the web for profit. According to US tech publication The Verge, Google will begin testing the new anti-tracking feature on January 4 next year, which will limit website access to third-party cookies by default. Initially, it will only apply to a small percentage of Chrome users, about 1% of the world's users, but the company plans to phase out the use of third-party cookies for all users by September 2024.

구글은 웹사이트가 수익을 위해 웹에서 사용자의 활동을 추적하는 데 사용하는 타사 쿠키를 크롬에서 차단하는 새로운 제3자 쿠키를 차단하는 방식을 도입할 예정이다. 미국 IT전문 매체 더 버지에 따르면 구글은 내년 1월 4일부터 새로운 추적 방지 기능을 테스트하기 시작하여 타사 쿠키에 대한 웹사이트 액세스를 기본적으로 제한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처음에는 전 세계 사용자의 1%에 해당하는 극히 일부의 크롬 사용자에게만 적용될 예정이지만, 2024년 9월까지 모든 사용자를 대상으로 타사 쿠키 사용을 단계적으로 차단할 계획이다.

Google will turn off third-party tracking for some Chrome users soon

앨리스

ai@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기자 취재자료까지 요구하는 오픈AI... 뉴욕타임스 "법적 선 넘었다"

The New York Times is asking a federal judge to deny OpenAI's request for reporters' source materials. This is part...

전직 미국 합참의장, "미군, 10년 내 병력 3분의 1이 로봇 군인으로"

Former Joint Chiefs Chairman Gen. Mark Milley predicted that robots and smart machines could comprise up to one-third of the U.S. military within 10-15 years.

애플과 EU, 장기간 논란이 된 모바일 결제 조사 해결

The European Union (EU) announced that it had resolved its long-running investigation into competition issues with Apple in the mobile payments market.

포드, 30년 만에 4도어 전기차로 '카프리' 부활

Ford revived its classic model, the Capri, after 30 years. However, the Capri introduced this time is completely different from the two-door pony-style fastback first released in 19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