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모빌리티, ‘NEMO 2023’에서 ‘모빌리티 특화 생성형 AI 기술’ 적용한 플랫폼 공개

카카오모빌리티는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에서 ‘NEXT MOBILITY: NEMO 2023(이하 NEMO 2023)’을 열고, ‘모빌리티 특화 생성형 AI 기술’을 적용한 플랫폼 비전을 발표한다고 8일 밝혔다.

이날 개최된 ‘NEMO 2023’에서 카카오모빌리티는 인공지능(AI)이 주도할 미래에 대응하기 위한 플랫폼 기업들의 AI 기반 기술과 서비스 비전을 공유하며 이를 통한 미래 모빌리티 영역의 패러다임 변화를 전망했다.

이와 관련 카카오모빌리티 측은 “우리나라는 다양한 영역의 플랫폼들이 풍성한 생태계를 형성하고 기술 및 플랫폼의 세계적 경쟁력을 보유한 시장을 형성하고 있어, 미국과 중국에 이어 자국 플랫폼이 산업을 주도하는 등 이른바 ‘플랫폼 주권’을 확보한 몇 안되는 나라”라며 “최근 국내 산업계도 AI 기술이 급속도로 발전함에 따라 ‘생성형 AI 기술’을 중심으로 재편될 미래를 준비해야 하는 전환기를 맞이했다”고 강조했다.

카카오모빌리티는 2015년 ‘카카오 T’ 출시 이후, 이동 서비스의 디지털전환(DX)을 통해 정보 비대칭으로 분절돼 있던 모빌리티 시장을 혁신 산업으로 진화시켜 왔다. 그동안 이뤄 온 자율주행, 빅데이터 등 AI 기반 기술 고도화에 이어, AI 대전환시대를 맞아 ‘AI 기반 플랫폼 생태계’를 조성해 미래 시대에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카카오모빌리티는 NEMO 2023에서 ‘우리의 세상을 이해하는 AI’라는 기술 목표를 공유하며 경로배정(Routing)∙운송관리시스템(TMS) 등의 모빌리티 엔진부터 자율주행∙로봇∙디지털트윈에 이르기까지 이미 보유하고 있는 모빌리티 AI 기술들을 플랫폼과 결합할 계획을 밝혔다.

이를 통해 2024년 상반기까지 ‘모빌리티에 특화된 생성형 AI 엔진’을 구축하고 신규 엔진을 활용해 현재 운영 중인 AI 기반의 각 서비스들을 한차원 높은 수준으로 고도화하는 동시에 글로벌 모빌리티 및 물류∙배송 AI 플러그인을 구현하겠다는 것이 카카오모빌리티의 계획이다.

또한 카카오모빌리티는 국내∙외 여객, 물류, 서비스의 이동까지 아우르는 모빌리티 AI 기술 생태계를 구축함으로써  플랫폼에 접목된 모빌리티 특화 생성형 AI 기술로 국내 모빌리티 산업의 세계화를 이끌겠다는 포부와 비전도 발표했다.

이번 NEMO 2023에는 유승일 최고기술책임자(CTO)를 필두로 카카오모빌리티의 주요 개발자 및 서비스 리더들이 참여해 글로벌, 여객 및 물류, 로보틱스 등의 영역에서 AI 기술로 달라질 국내 모빌리티 플랫폼 서비스와 생태계의 미래를 소개했다.

이와 함께 올리버 레츠버그(Oliver Ratzesberger) 구글 AI 및 데이터 제품 담당 부사장, 김일두 카카오브레인 대표이사 등 글로벌 기술 리더들이 참석해 AI 기술 혁신을 통한 일상 패러다임의 변화를 전망했다.

또한 그랩(Grab), LG전자, 스튜디오 갈릴레이, 한국교통연구원 등도 참여, 민∙관∙학의 다양한 관점에서 AI기술과 데이터에 담긴 가치를 재조명하고 모빌리티 기술 융합 및 산업의 변화 양상을 분석했다.

한편 NEMO 2023 행사장에는 '이동 빅데이터 - 미래 모빌리티 서비스 - AI기술 간의 연계성'을 시각화 한 ‘AI 랩(AI LAB)' 테마관을 마련해 ▲측위와 센서 퓨전 기술이 접목된  ‘모바일 맵핑 시스템(MMS)’ 모듈로 지상과 상공에서 디지털 트윈을 생성하는 ‘아르고스(ARGOS) 시리즈’ ▲도심항공교통의 이동체인 ‘UAM 기체 목업’ ▲카카오모빌리티 고정밀지도(HD map) 구축 기술 통해 협력중인 ‘LG전자 통합자율주행 로봇' 등을 전시했다.

이 외에도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형상화한 ‘모빌리티 아틀라스’  ▲자율주행, UAM, 로봇 등 미래 모빌리티 기술 운영 모습을 담은 스크린 영상 등도 함께 공개됐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포티투마루, 오라클과 생성 AI 기반 LLM 클라우드 사업 협력

생성형 AI 스타트업 포티투마루(42Maru)가 글로벌 데이터베이스 기업 오라클(Oracle)과 '생성 AI 기반 경량화 LLM 클라우드 사업' 협력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호패, 가트너 보고서에 분산신원인증(DID) 분야 글로벌 대표 기업으로 등재

디지털 신원인증 솔루션 기업 호패는 2024 가트너 분산신원 증명 시장 가이드(2024 Gartner Market Guide for Decentralized Identity) 에서 대표 공급...

무하유, 수도권 주요 특목고에 'GPT킬러' 공급

자연어 이해 실용 AI 기업 무하유는 여러 특목고에 GPT킬러를 공급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GPT킬러를 공급한 특목고는 고양국제고등학교, 미추홀외국어고등학교, 서울과학고등학교, 인천과학예술영재학교,...

엘리스그룹, 초∙중등 국어 AI 디지털교과서 프로토타입 개발

AI 교육 솔루션 기업 엘리스그룹은 한국교육학술정보원(KERIS)의 ‘AI 디지털교과서 서비스 모델 및 프로토타입 개발 연구’ 사업의 초등∙중등 국어 과목 개발사로 선정됐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