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스뱅크, 먼저 이자 받는 정기예금 4조원 돌파, 1인당 평균 이자 ‘32만원’

토스뱅크는 인터넷전문은행 최초로 선보인 ‘먼저 이자 받는 정기예금’이 출시 170일 만에 예치액 4조 원, 총 이자 630억 원에 도달했다고 13일 밝혔다.

토스뱅크에 따르면 ’먼저 이자 받는 정기예금’은 토스뱅크가 지난 3월 24일 선보인 상품이다. 가입 즉시 이자가 지급되는 상품으로 가입과 동시에 이자를 출금해 생활비로 사용하거나 재투자할 수 있다. 금리는 세전 연 3.5%, 계좌당 가입한도는 최소 100만원에서 최대 10억원이다.

가입일에 빠르고 편리하게 이자를 받아 재투자할 수 있어 소비자의 호응도 이어지고 있다. 실제로 출시 170일 만에 누적 계좌수 20만좌, 예치금 4조원, 총 이자 630억원을 넘어섰다. 고객 1인당 평균 예치액은 2665만원, 고객이 받은 평균 이자는 세후 32만원을 기록했다.

신규 계좌, 예금액 등은 꾸준히 성장세다.

토스뱅크 측은 “신규 계좌는 한 시간에 약 50좌, 예금액은 한 시간에 약 10억 원씩 증가하며 지속적인 성장을 보여주고 있다”며 ”연령대별 분포를 살펴보면 40대가 30.0%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다. 50대 이상 (28.4%), 30대(24.7%), 20대 (15.5%) 등으로 세대별로 고르게 이용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목돈을 안정적으로 맡기고 싶은 고객도 ‘먼저 이자 받는 정기예금’ 상품을 찾고 있다. 고객별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예치금이 5000만원 이상인 고객이 약 14%를 차지했다.

토스뱅크 관계자는 “당행은 먼저 이자 받는 정기예금을 통해 이자를 만기일이 아닌 가입일에 즉시 전달하는 차별화된 경험을 제공하고 있다”며 “점점 많은 소비자들이 해당 상품의 혁신성을 인정해 주고 계신다고 생각한다"고 전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포티투마루, 오라클과 생성 AI 기반 LLM 클라우드 사업 협력

생성형 AI 스타트업 포티투마루(42Maru)가 글로벌 데이터베이스 기업 오라클(Oracle)과 '생성 AI 기반 경량화 LLM 클라우드 사업' 협력을 진행한다고 12일 밝혔다. 이번...

토스뱅크, 금융보안원 ISMS-P 인증 획득

토스뱅크는 금융보안원으로부터 국가공인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ISMS-P) 인증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정보보호 및 개인정보보호 관리체계 인증 (Personal Information &...

의식주컴퍼니, 스마트 무인세탁소 ‘런드리24’ 150호점 돌파

런드리고 운영사 의식주컴퍼니는 스마트 무인세탁소 ‘런드리24’가 론칭 2년 만에 150호점을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의식주컴퍼니에 따르면 런드리24는 코인빨래방과 세탁소가 결합된 무인...

교육 콘텐츠 플랫폼 쏠북, ‘여름방학 특강대전’ 오픈

라이선싱 기반의 교육 콘텐츠 플랫폼 쏠북(SOLVOOK)을 운영하는 북아이피스는 방학 커리큘럼을 준비하는 학원 선생님들을 위해 인기 교재로 영어 특강을 빠르게 준비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