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가 대권 경쟁에서 패배한 것이 미국 기자들의 해고 사유 중 하나다

트럼프가 대권 경쟁에서 패배한 것이 미국 기자들의 해고 사유 중 하나라고 니먼랩이 보도했다.

워싱턴 포스트가 10월 초에 10%의 직원을 해고한다고 밝혀 NPR, LA타임스 등을 따라 미국 언론사에 기자들의 해고 붐이 일고 있다. 니먼랩은 이같은 해고 원인을 다양한 측면에서 분석했다.

첫번째는 현대 미디어 환경이 본질적으로 경쟁적이기 때문에 언론사들이 비용을 투입해 경쟁하고 있으며 사람을 해고하는 것이 재무 상태 개선에 도움이 되기 때문이다.

두번째는 경기 침체로 기업의 광고가 감소하고 있기 때문이다.

세번째는 소셜미디어 플랫폼이 뉴스사이트에 트래픽을 줄이기 있기 때문이다. 메타는 페이스북에서 뉴스의 점유율이 3% 정도라고 밝힌 바 있다.

마지막으로 트럼프가 대권 경쟁에서 패배한 후 뉴스 구독과 웹사이트 트래픽이 감소하고 있다. 2016년부터 2021년까지 트럼프 대통령 집권 기간과 코로나로 인한 팬데믹 기간에 뉴스 소비는 대폭 증가했다. 워싱턴 포스트는 트럼프가 퇴장한 후 3년간 50만명의 구독자를 잃었다.

니먼랩은 트럼프 대통령의 재임기간과 코로나는 미국인들에게 감정적인 분노와 스트레스를 증가시켰으며 이는 뉴스의 소비를 증가시켰다고 보고 있다. 그러나 트럼프가 퇴임하고 팬데믹이 종료되며 미국인들은 정상을 되찾았고 이는 뉴스 소비로 이어지게 되었다는 것이다. (끝)

이 기사는 거북이 미디어 전략 연구소장이 기고했습니다.

거북이미디어연구소

getough@gmail.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오아시스의 11번가 인수, 정말 묘수일까요?

새벽배송 전문기업 오아시스가 11번가 인수를 검토 중이라고 합니다. 이를 들은 업계 관계자들은 대부분 인수 주체가 뒤바뀐 게 아니냐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한때 단일 플랫폼 기준으로는 총 거래액 규모 1위까지 기록했던 11번가를 거래액 1조 원도 안 되는 오아시스가 품는다는 소식은 그만큼 놀라웠습니다.

HR 담당자에게 필요한 시각화 대시보드는 무엇일까?

HR 분야에서는 어떤 시각화 대시보드를 활용할 수 있을까요? HR 담당자가 갖고 있을 법한 고민을 주제로 3가지 대시보드를 구성해 보았습니다. 3가지 대시보드가 각각 왜 필요했는지에 대한 상황과 상황에 적합한 시각화 대시보드는 무엇인지, 또 시각화 대시보드에서 어떤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지 하나씩 설명해 드릴게요!

창작은 AI가 할게, 리더는 뭐할래?

아이디어를 내고, 연출을 하고, 스케치까지... 게다가 윤곽선이나 채색은 중노동에 가깝죠. 이 어려움을 없애, 그림을 잘 그리지 못하거나 다른 직업이 있는 사람도 누구나 콘텐츠를 만들어 공유할 수 있는 플랫폼을 목표로 하게 되었다고 하죠. 그래서 선택한 기술이 바로 AI였다고 합니다.

월요병이 생기는 이유

수면 '빚' 그리고 월요병의 상관관계 얼마 전에 '인간의 수면'이라는 것을 오랜 시간 연구하신 교수님을 만나 인터뷰를 한 적이 있습니다.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