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창공 대전1기 네이처모빌리티, 초소형전기차 관련 산학연 MOU 체결

(왼쪽부터)초소형전기차 산학연MOU에 참석한 이주상 네이처모빌리티 대표, 장기태 KAIST 친환경스마트자동차연구센터 센터장, 이용탁 JIBS 대표이사, 양영철 JDC 이사장, 강동훈 한라산렌트카 대표가 초소형전기차 ‘쎄보’ 앞에서 기념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네이처모빌리티)

네이처모빌리티는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이하 JDC), 제주방송(이하, JIBS), 한국과학기술원(이하 KAIST), 한라산렌트카와 초소형전기차 서비스 관련 산학연 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관광도시 제주의 경우, 2023년 자동차 등록대수가 70만대 돌파했고, 승용차와 택시 수송분담률이 63.5%로 전국 최고 수준인만큼 교통혼잡이 발생할 수밖에 없어, 이를 해결하기 위해 트램, 자전거 도로, UAM 등 다양한 솔루션을 검토하고 있다.

지난 16일 진행된 MOU에 참여한 5개 기관은 제주 교통문제 해소를 목표로 초소형전기차 관련 인프라, 기술연계, 자문 등의 협력을 진행할 계획이다.

네이처모빌리티는 2018년 설립된 제주 기반 스타트업으로, 글로벌 모빌리티 중개 플랫폼 ‘찜카’를 통해 글로벌 360개 공급사와 제휴하여 렌터카, 항공, 기차, 택시, 카쉐어링 등 7종의 모빌리티 예약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또 지난해부터 전기차 유통업을 시작해 올해 200억원의 매출을 달성했다.

지난해부터는 다수단 교통체계 연계 통합 이동서비스 모델 개발 및 운영을 목표’로 하는 산업통상자원부의 ‘초소형 전기차 산업 및 서비스 육성 실증지원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이주상 네이처모빌리티 대표는 “여러 기관이 참여하는 “이번 MOU를 통해 PoC(Proof of Concept, 개념 검증) 수준에 그치지 않고 실제 현실을 반영한 프로젝트 성과를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자동차, 렌터카 및 카쉐어링 산업 전체에 긍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네이처모빌리티는 IBK기업은행이 운영하는 혁신창업기업 육성 프로그램인 IBK창공에 대전 1기로 선정된 바 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호패, 가트너 보고서에 분산신원인증(DID) 분야 글로벌 대표 기업으로 등재

디지털 신원인증 솔루션 기업 호패는 2024 가트너 분산신원 증명 시장 가이드(2024 Gartner Market Guide for Decentralized Identity) 에서 대표 공급...

[마루에서 만난 사람] 조형래 도르 대표 “틱톡을 넘어서는, 게이머를 위한 글로벌 소셜미디어 서비스를 만들고 있습니다”

'DOR.GG'는 정식 버전이 출시된 지난해 8월 이후 3개월 만에 60만명 이상이 들어와 1억개의 플레이 영상을 만들어 공유하는 성과를 올렸다. 현재는 월 40만명의 유저가 들어와 평균 6000만개의 영상을 만들어 공유하는 지표를 보이고 있다. 게임에는 젬병이지만 지표를 들으니 눈이 번쩍 뜨였다. B2C(개인 고객 대상 비즈니스) 사이드에서 분투하는 많은 스타트업들이 그토록 갈망하는 것이 사용자 확보와 꾸준히 충성도를 보이는 액티브 유저 아니던가? 더구나 시작부터 글로벌 서비스로 제공되고 있는 ‘DOR.GG’는 미국, 일본을 비롯해 해외 유저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다.

더인벤션랩, 엔비디아 인셉션 VC 얼라이언스 멤버 선정

초기 스타트업 투자기관이자 팁스 운영사 더인벤션랩은 엔비디아 인셉션 VC 얼라이언스 (NVIDIA Inception VC Alliance) 멤버로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엔비디아 인셉션...

더벤처스, 버추얼 아바타 모바일 영상편집툴 ‘첼리’에 투자

초기기업 전문 투자사 더벤처스는 버추얼 아바타 모바일 영상편집툴 ‘첼리’를 운영하는 렌지드에 투자했다고 11일 밝혔다. ‘첼리(Chelly)’는 버추얼 아바타 전용 모바일 영상편집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