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1천억 규모 블록체인 R&D 사업 착수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6일 오전 부산광역시 사하구 부산블록체인규제자유특구를 방문해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천억 규모의 블록체인 기술개발(R&D) 사업에 나선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임혜숙 장관이 16일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에서 5년간 총 1133억원을 투자하는 '데이터 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사업'을 본격 착수한다고 밝혔다.

16일 과기정통부에 따르면 임혜숙 장관은 이날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에서 열린 '데이터 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사업' 설명회에 참석했다.

설명회에서는 블록체인 기술 및 발전전망(인호 고려대 교수), 블록체인 지역확산 및 자유특구 연계방안(김호원 부산대 교수)에 대한 기조강연과 함께, 블록체인 기술 고도화 전략에 대한 전문가 토론, 사업수행기관들의 연구내용 소개 등이 진행됐다.

임 장관은 또 중소벤처기업부의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사업을 수행 중인 비피앤솔루션을 방문해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물류 플랫폼 서비스 실증현장을 살펴보고 부산 블록체인 규제자유특구 추진현황 소개와 함께,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임혜숙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이 16일 오전 부산광역시 사하구 부산블록체인규제자유특구를 방문, 블록체인 기반 스마트 물류 플랫폼 서비스 등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실증사업은 신선제품을 배송하기 위한 콜드체인 기술에서 실시간 온도 및 이력 데이터의 위변조가 가능한 문제를 해소하고자 콜드체인 기술에 사물인터넷(IoT), 블록체인 등 기술을 융합한 첨단 물류 환경 구축을 목표로 한다.

임 장관은 "국내 최대 항만을 보유한 부산은 다양한 블록체인 서비스가 등장할 수 있는 최적의 장소"며 "국민들께서 블록체인의 효용을 쉽게 체감할 수 있는 성공사례를 발굴하기 위해 산학연관 모두의 힘을 모아야 할 때"라고 말했다.

김광우 기자

kimnoba@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당근마켓 ‘불법거래 STOP’, 중고거래 가이드라인 2.0 발표

당근마켓이 그간 지속적으로 문제가 제기된 불법 거래를 근절하고 중고거래 이용자 보호와 안전을 강화하는 새로운 운영 정책(가이드 라인)을 발표했다. 17일 당근마켓에...

토스, 37개 포지션 100여명 ‘기술인력 대거 채용’

오는 10월 토스뱅크 출범을 앞두고 있는 모바일 금융 서비스 토스가 17일 사업 확장에 따른 대규모 인력 채용을 밝혔다. 채용 대상은...

LG전자 창원 사업장,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전환

LG전자가 글로벌 생활가전 사업의 핵심 생산기지인 창원사업장을 지능형 자율공장 체제로 본격 전환한다. LG전자는 경남 창원시에 있는 LG스마트파크(경상남도 창원시 성산구 성산패총로...

네이버클라우드 "연매출의 80% 투자, 아태지역 톱3 목표"

네이버클라우드가 일본을 포함한 아시아태평양 클라우드 시장에서 아마존웹서비스(AWS), 마이크로소프트에 이어 톱3 업체로 발돋움하겠다는 목표를 내걸었다. 이를 위해 2023년까지 연 매출 80%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