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암호화폐와 NFT, 어리석은 이론에 근거한 산물"

빌 게이츠 (사진=테크크런치)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창업자인 빌 게이츠가 암호화폐와 NFT에 대해 쓴소리를 내뱉았다. "어리석은 이론에 근거한 산물"이라는 것이 그의 견해다. 빌 게이츠는 특히 NFT 대표 브랜드인 BAYC에 대해서도 비싼 디지털 이미지에 불과하다며 평가절하했다.

빌 게이츠는 평소 암호화폐에 대해 부정적인 견해를 수차례 밝힌 바 있다. 여기에 최근 공개 석상에서 NFT에 대해서도 비판적인 언급을 하는 등 여전히 암호화폐 비판론자의 입장을 유지하고 있다.

빌 게이츠는 지난 15일(현지시간) 테크크런치가 개최한 강연을 통해 최근 코로나19 이슈와 기아, 기후변화 대응, 그리고 암호화폐 시장에 대해 진단했다. 빌 게이츠는 암호화폐 시장에 대해 "100% 어리석은 이론에 기초한 것"이라면서 "특정 계층에게 더 많은 돈을 지불하기 위한 수단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대체불가토큰(NFT)에 대해서는 더 날카로운 비판을 가했다. 그는 BAYC(Bored Ape Yacht Club) NFT 컬렉션을 언급하면서 "고가의 원숭이 디지털 이미지가 세상을 엄청나게 개선할 것"이라고 비꼬았다.

더불어 빌 게이츠는 자신이 디지털 자산에 익숙하지 않은 구세대라는 점도 인정했다. 그는 "나는 산출물이 있는 농수산물이나 공산품을 생산하는 회사에 투자한다. 전통 자산 투자에 익숙하다"고 말했다. 암호화폐 투자에 대해서는 "관여하지 않는다"고 선을 그었다. 암호화폐 매매를 하지 않는다고 재차 강조했다.

한편,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는 이날 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 회의를 통해 당초 전망대로 0.75%포인트 금리인상을 단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미국 금융시장은 안도감을 보였다. 다우존스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03.70포인트(1.00%) 오른 30,668.53에,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54.51포인트(1.46%) 상승한 3,789.99에, 나스닥 지수는 270.81포인트(2.50%) 급등한 11,099.15에 장을 마쳤다.

관련해 암호화폐 시장도 상승세를 탔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은 전일 대비 3가량 상승했다. 코인마켓캡을 기준으로 16일 오전 8시 비트코인은 전일 대비 3.72% 상승해 2만2558달러를 기록했다. 전날 큰 폭의 하락세를 겪었던 이더리움 역시 전일 대비 3.47% 오른 1226달러를 기록하면서 상승세를 타고 있다.

추현우 기자

goodgl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흔들리는 플라잉카 '조비’의 위상… eVTOL 양산 일정 "문제있다"

미국 실리콘밸리의 전기식 수직이착륙(eVTOL) 항공기 선구자 조비 에이비에이션(이하 조비)이 당초 일정대로 eVTOL기 생산 목표를 달성할 수 없다는 한 헤지펀드의 보고서가 나와 만만찮은 파장을 예고하고 있다. 조비의 국내 제휴사인 SK텔레콤이 2025년부터 시작하겠다는 국내 도시항공교통(UAM)사업 차질이 불가피하게 되기에 주목하게 될 수 밖에 없다

애플 전문가용 맥 프로, M2 익스트립 칩셋 탑재한다

[AI요약] 애플이 최상위 맥 제품을 기존 인텔 기반에서 애플 실리콘 기반으로 전환할 계획이다. 애플은 2019년 이후 맥 프로를 업데이트하지 않은 상태다. 새로운 M2 맥 프로는 최대 48코어 M2 익스트림 칩셋이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10월 국감 시작, 쟁점으로 떠오르는 IT 이슈는?

국정감사의 계절이 돌아왔다. IT 분야 이슈는 올해도 적지 않다. 국내외 IT 업계는 국감을 앞두고 일찌감치 저마다의 방식으로 대응을 준비하고 있다. 국내 IT업계의 경우 지난해 발표한 상생안 이행을 점검하며 몸을 낮추고 있다. 반면 국내 진출한 글로벌 IT기업, 이른바 빅테크들은 ‘인앱결제’ ‘망 이용료’ 관련 강경한 입장을 드러내며 각을 세우고 있다.

테슬라는 왜 휴머노이드 로봇을 만들까?

테슬라 AI 데이 2022 행사의 주인공은 휴머노이드 로봇 옵티머스(Optimus)이었다. 인간처럼 두 발로 균형을 잡으면서 직립보행을 하고 양팔로 각종 작업을 할 수 있는 로봇의 형태를 갖췄다. 테슬라는 옵티머스 로봇을 앞으로 3~5년 내 시판가 2만달러 정도에 일반 판매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