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데믹이 초래한 아마존의 위기

코로나19가 종료되며 잘나가던 아마존이 위기에 처해 있습니다.

아마존의 2022년 1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약 60% 감소, 고용인력(160만명)과 물류창고 수는 코로나 전 대비 2배 증가, 아마존 이용자의 구매금액은 급락하고 있으며 주가도 비슷한 길을 걷고 있습니다.

아마존의 위기의 등장인물들을 간략하게 정리했습니다.

아마존의 위기 상황 등장인물

공급망 최적화 기술, SCOT

  • SCOT(Supply Chain Optimization Technologies)은 아마존이 수요와 생산량을 예측하는 것을 도와주는 기술
  • SCOT은 팬데믹 동안 높음, 중간, 낮음이라는 예측값을 제공했는데 높음 예측값을 상회하는 결과가 계속됨
  • 아마존은 SCOT이 제공하는 수요를 과다하게 계산해 인력과 물류창고를 두배로 늘렸으나 팬데믹 종료라는 잘못된 결과를 맞이하게 됨

아마존 1년차 CEO, Andy Jassy

  • 제프 베조스의 후계자. 등장하자 마자 위기 극복에 몰두해야 하는 아마존의 1년차 CEO(2021년 7월 취임)
  • 마이크로 매니지먼트로 사내 반발을 사고 있음
  • AWS라는 아마존 클라우드 컴퓨팅 사업 부문을 구상하고 설립 운영함
  • AWS사업은 2021년 매출 622억달러, 영업이익 185억달러로 아마존 전체 매출의 13%, 전체 영업이익의 75% 정도를 차지함

아마존 물류 책임자 Dave Clark, 퇴사하다

  • 아마존의 물류 운영 책임자로 2022년 4월 퇴사
  • 당시 CEO인 제프 베조스의 승인을 받아 과도한 물류창고, 과다한 추가 인력(80만명) 채용한 책임자
  • 퇴사사유는 1. 지쳐서 2. 제프 베조스 시절은 경영진 보고가 연간 수 차례였지만 새 CEO 취임 후 주간보고로 변화하는 등 마이크로 매니지먼트를 받아야 했다고

본 글의 원문은 여기에서 볼 수 있습니다.

거북이미디어연구소

getough@gmail.com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2023년 이커머스 트렌드 : Under Control

고객 경험과 운영 비용, 그리고 가치사슬을 잘 통제해야 살아남을 겁니다.

'포커스미디어코리아' 재무제표 분석

수도권 아파트에 사는 분들이라면 모를 수가 없는 기업이죠. 엘리베이터에 달려있는 길쭉한 TV밑에는 포커스미디어라고 써있습니다. 설립한 지 불과 5년되었지만 IPO준비 중이며, 연말 혹은 내년초 상장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웹 3.0의 개념과 웹 1.0, 웹 2.0 비교

웹 3.0의 개념과 함께 웹 1.0, 웹 1.0에 대해서 알아봅니다. 웹 1.0, 웹 2.0, 웹 3.0을 구분하는 것이 일종의 마케팅적으로 만든 신조어일 뿐이라는 의견들도 있어서 최신 용어 공부 차원으로 적어봅니다.

컬리가 뷰티와 제니에 빠진 이유

과거 초기 스케일업 과정에서 전지현을 모델로 기용하여 큰 효과를 거둔 컬리 답게 이번에도 신의 한 수라는 평가가 이어지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