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커머스 활황에 네이버-카카오, 물류 로보틱스 스타트업 '플로틱'에 나란히 투자

물류창고용 자동화 로봇 서비스를 개발하는 플로틱이 네이버와 카카오로부터 투자를 받았다. 이 회사는 24일 카카오벤처스, 네이버D2SF, 신한캐피탈로부터 공동으로 시드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플로틱은 로봇의 자율주행 이동기술과 다중 로봇 관제 소프트웨어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이다. 로봇 하드웨어와 이를 관제하는 소프트웨어를 함께 대여해주는 '서비스형 로봇'(RaaS, Robot as a Service) 형태 시스템을 운영한다. 기존 물류 창고에서 사용하고 있는 창고관리시스템(WMS)과 연동이 가능하도록 프로그램을 개발 하고 있다.

이 회사는 물류 창고 내 이동을 자동화하는 로봇 솔루션을 개발 중이다. 이를 통해 비용과 시간 절감 효과가 상당하다. 플로틱은 물류 창고의 설계, 구조 변경 없이도 도입이 가능한 솔루션을 개발하고 있다.

이머커스(전자상거래) 시장에 적극적으로 뛰어들고 있는 네이버와 카카오 등이 적극적인 투자를 하는 것으로 보인다. 이커머스 시장이 폭발적으로 성장하면서 늘어난 물동량을 처리할 수 있는 로봇 자동화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기 때문이다.

이찬 플로틱 대표는 카이스트에서 기계공학을 전공했고, 네이버랩스의 로보틱스 인턴 출신이다. 배달의민족 등에서도 경험을 쌓았다.

양상환 네이버 D2SF 리더는 "최근 우수한 기술 인재들이 창업에 더욱 적극적으로 뛰어드는 분위기로, 캠퍼스 기술창업팀들은 새로운 방식으로 산업을 바라보고 성장 속도 또한 매우 빠르다"며 "신규 투자한 두 팀 역시 빠른 속도로 기술 고도화와 제품화를 진행 중으로 이들이 앞으로 시장에서 만들어낼 변화가 더욱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김효정 기자

hjkim@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IBM,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위한 '파워 E1080' 서버 출시

IBM이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에 최적화한 '파워 E1080' 서버 등을 15일 출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품은 최신 칩인 파워10 프로세서가 탑재됐다. 컨테이너...

1GB 동영상 10초만에 '업로드'…삼성전자 5G 최고기록

삼성전자가 5G 업로드 속도에서 세계 최고 기록을 세웠다. 15일 삼성전자는 최근 미국 텍사스주 플라노에서 이동통신업체 버라이즌, 무선 통신 기술 기업...

'발주 메일' 위장해 포털 계정탈취 시도 피싱공격 주의

기업 및 기관의 4분기 예산집행이 시작되는 가운데, 구매 발주로 위장한 피싱 공격이 발견됐다. 안랩은 최근 구매 발주 내용을 위장해 포털...

삼성SDS, '홈IoT 사업' 직방에 매각 추진

삼성SDS가 자사의 홈 IoT(사물인터넷) 사업을 부동산 플랫폼 업체 직방에 매각한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SDS는 이 같은 내용에 대해 임직원 대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