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커머스 전성시대, 식품 온라인 거래액만 32조 8천억 규모

소비자 데이터 플랫폼 기업 오픈서베이가 최근 '온라인 식료품 구매 트렌드’를 발간했다. 이번 조사는 총 1500명, 각 온라인 쇼핑몰 채널 이용자 6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에 따르면 소비자의 81.5%는 온라인으로 식료품을 구매하며, 이들의 온라인 식료품 구매 빈도는 월평균 5.1회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에 따르면 2021년 식품의 온라인 거래액은 32조 8천억 원 규모로, 3년 만에 무려 2.5배에 달하는 높은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번 리포트에는 온라인 식료품 구매율, 온라인 채널별 이용이유와 만족도 높은 품목 등의 연구 결과가 담겨있다.

출처 : 온라인 식료품 구매 트렌드 2022

쿠팡, 마켓컬리가 배송 속도에 가장 높은 만족도를 기록했다. 네이버쇼핑은 주문 및 결제 과정의 편리성이 좋은 평가를 받았으며, 대형마트 기반의 이마트몰은 6.13만원으로 다른 채널에 비해 구매 단가가 높게 나타났다. 한편 마켓컬리는 ‘다른 곳에서 볼 수 없는 제품 구성’이 장점으로 꼽혔다.

출처 : 온라인 식료품 구매 트렌드 2022

간편식과 밀키트의 경우 이용자의 약 30%가 온라인으로 구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밀키트 중에서 인기가 높은 것은 한식으로 조사됐다. 온라인 식료품 구매 채널로는 쿠팡이 37%로 가장 높은 비율을 나타냈으며 그 뒤로 마켓컬리 23%, 이마트몰 6.6% 등을 기록했다.

퀵머커스의 지속 이용율은 50% 수준

이번 조사에서 오픈서베이는 퀵커머스(고객이 상품을 주문하면 1시간이내로 배송하는 즉시배송 서비스)의 전성시대이지만 지속적인 전략이 필요하다는 점을 짚었다.

한편 이번 조사에서 B마트 서비스 지역 거주자 10명 중 4명은 한 번이라도 B마트를 이용해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첫주문 쿠폰/이벤트로 유입되는 경우가 대부분이었고 최초 이용자의 50% 정도만 지속 이용하는 것은 상품 가격과 배송비, 그리고 상품 구성이 한정적인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오픈서베이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소영 기자

ericahue@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체크막스, 심각해지는 ‘SW 공급망 보안 위협’ 3가지 해법 제시

체크막스(Checkmarx)가 오픈소스 환경에서 소프트웨어(SW) 개발 시 발생할 수 있는 보안 위협과,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방안을 제시했다. 정보기술 연구 자문사인 가트너는...

포블게이트, 지속가능한 성장 위해 ESG 경영 속도 낸다

가상자산 거래소 포블게이트는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밝혔다. 먼저, 포블게이트는 가상자산 거래소 최초로 ESG부문을 상장 평가...

카카오 VX, ‘카카오골프예약’ 제휴 골프장 300개 돌파!

카카오 VX의 골프 예약 플랫폼 ‘카카오골프예약’과 제휴를 맺은 골프장 수가 300개를 돌파했다. 2019년 5월에 첫 선을 보인 ‘카카오골프예약’은 빅데이터에 인공지능...

카카오모빌리티, CEO직속 이용자 권익 보호 전담조직 신설하고 ‘ESG 강화’ 나선다

카카오모빌리티가 ESG 강화 행보의 일환으로, 이용자 권익 인식 제고 및 서비스 경쟁력 강화를 위해 ‘이용자 중심 경영’ 선포식을 개최했다고 26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