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아시스마켓 ‘AI 음성 장보기’ 출시, KT 손잡고 ‘AI 기반 보이스커머스 시대’ 연다

오아시스마켓이 KT와 함께 인공지능(AI) 스피커인 ‘기가지니’를 활용한 음성 장보기 서비스를 시작한다. (이미지=오아시스마켓)

오아시스마켓은 KT와 함께 KT 인공지능(AI) 스피커인 ‘기가지니’를 활용해 집에서 간편하게 신선상품을 주문할 수 있는 AI 기반 ‘오아시스마켓 음성 장보기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달 2일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오아시스마켓 음성 장보기 서비스’는 KT ‘기가지니’로 신선식품을 새벽배송 받을 수 있는 서비스다. “지니야, 오아시스마켓!”이라고 말하면 ‘오아시스마켓 음성 장보기 서비스’가 실행되며, 자동으로 배송지 입력되어 “담아줘” “구매해줘” “결제해줘” 세 단계 음성명령으로 신선식품을 다음날 7시까지 새벽배송을 받을 수 있다.

기가지니에서 배송정보 자동입력, 간편결제 기능을 제공해 간단하게 주문 가능하며, 재구매는 기존 구매 이력이 남아 더 편리하게 주문할 수 있다는 것도 특징이다. 이는 KT의 개인화 AI 기술이 적용된 것이며 향후 고객의 소비패턴을 예측해 구매시점을 미리 음성으로 알려주는 기능, 빅뎅터(BigData)를 활용해 AI 상품 추천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오아시스마켓은 이번 ‘오아시스마켓 음성 장보기 서비스’ 오픈과 함께 보이스커머스 이용고객을 위한 다양한 혜택도 마련됐다. 기가지니 고객만을 위한 ‘오늘의 특가’는 물론 ‘첫구매 혜택’까지 제공될 예정이며, 앞으로도 오아시스마켓은 KT와 함께 기가지니 고객을 위한 맞춤형 혜택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기가지니 고객들은 음성으로 간편하게 ▲삼겹살 ▲우유 ▲두부 ▲콩나물 등 기본 장보기 상품은 물론 ▲주방용품 ▲생활용품 등 다양한 상품 구매를 진행할 수 있다. 오아시스마켓은 서비스를 본격화하면서 상품군을 더욱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최준기 KT AI/BigData사업본부 본부장은 “고객이 가정에서 음성으로 손쉽게 신선상품을 새벽배송으로 주문할 수 있도록 KT 기가지니에서 오아시스마켓과 함께 AI 장보기 서비스를 출시했다”며 “앞으로도 고객이 보다 편리하게 상품을 주문하고 배송받을 수 있도록 AI를 고도화하겠다”고 말했다.

안준형 오아시스마켓 대표이사는 “오아시스마켓만의 새벽배송 노하우 및 유통 테크기업으로 축적된 IT 개발 기술력을 KT 기가지니의 폭넓은 인프라에 적용해 편리하게 말로 주문하는 보이스커머스 시장을 선도할 예정”이라며 “기존 오아시스마켓 및 기가지니 고객들은 ‘오아시스마켓 AI 장보기 서비스’의 편리한 UI를 통해 새로운 온디맨드 보이스 커머스 세계를 경험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오아시스마켓은 앞서 KT의 디지털 콘텐츠 기업인 케이티알파와 합작회사인 '오아시스알파'를 설립을 진행하면서, 라이브커머스 방송 중 바로배송 서비스 출시를 준비하고 있다. 케이티알파는 최근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로 차별화된 콘텐츠 제작 능력을 입증한 바 있으며 바로배송을 위한 라이브커머스 콘텐츠 제작에도 더욱 박차를 가하고 있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이커머스 상장 1호 기업 되는 오아시스…키워드는 ‘온·오프라인 연계 강화’ ‘PB상품’ ‘물류시스템’ ‘전국화’

유기농에 특화된 PB상품화로 경쟁력 확보, PB가공식품 품질 차별화로 승부 독자적인 스마트 물류 시스템 기반… 신선식품 새벽배송 사업 영위 기존 비즈니스...

인공지능 기술로 혁신 거듭하는 보험산업, ‘인슈어테크’ 주목

국내 보험사들이 인슈어테크를 도입해 데이터 수집, 영업 활동, 상품개발에 활용하며 디지털 전환에 속도를 내고 있다. 인슈어테크(InsurTech)는 보험(Insurance)과 기술(Technology)의 합성어로 보험...

토스증권 “미국주식, 이제 아침 10시부터 거래한다”

토스증권은 미국주식 거래 시간으 대폭 확대, 아침 10시부터 미국주식 거래를 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오는 13일부터 시행되는 미국주식거래 확대는 한국시간 오전...

마이크로소프트, 'chatGPT' 기반 대화형 검색엔진 '빙' 공개

마이크로소프트(MS)가 7일(현지시간) 대화형 챗봇 '챗GPT'을 결합한 업그레이드된 검색엔진 '빙(Bing)' 서비스를 선보였다. MS는 이날 미국 워싱턴주 레드먼드에 있는 MS 본사에서 언론 행사를 열고, 인공지능(AI) 기반의 새로운 '빙'을 전격 공개했다.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행사를 알린지 하루 만이다. 이로써 당분간 검색엔진 시장은 구글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양자 대결이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