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아시스의 IPO는 어떻게 될까?

지난 번 컬리 이야기 이후 2편이 궁금하신 분들이 많으실 것 같아 부랴부랴 오아시스 재무제표와 IPO 이야기를 적어봅니다.

오아시스의 매출액은 3,569억원으로 전기대비 50%성장합니다. 영업이익률은 4.1%에서 1.6%로 떨어지긴 하지만 그래도 이익을 지켜냈다는데 의미가 있어 보입니다.

사실 오아시스 매출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매출액이 섞여 있어서 구분해봐야 합니다. 여러 정황을 봤을 때 작년에는 온오프라인 비중이 절반씩이었는데요. 올해는 온라인 60%, 오프라인 40%의 비중으로 추정됩니다. 그렇게 보면 온라인 성장률은 80%, 오프라인 성장률은 19% 정도입니다.

그렇게 추정할 수 있는 이유는 비용 항목 중 온라인에 특화된 비용인 소모품비(포장)와 운송보관료가 전기 대비 약 78%와 84%가 늘었거든요. 그래서 대충 온라인은 80% 성장했구나 라고 봐도 크게 다르지는 않을 겁니다. 아쉬운 성장률이 아니죠.

오아시스는 마음만 먹으면 성장률을 더 높일 수도 있었을 것입니다. 2021년에 투자받은 금액이 약 750억원인데 쓰지 않았습니다. 21년 유무형 자산 투자 및 퀵커머스 업체 인수대금 등으로 90억 정도 쓰긴 했는데, 영업활동에서 벌어들인 현금 약 147억원으로 '퉁'치고도 남습니다. 즉 7월에 투자받은 돈을 12월까지 고이 모셔두었습니다. 상장에 성공하면 현금은 약 2천억원 이상 쌓이게 될 것입니다.

스타트업 입장에서 보면 오아시스가 답답해 보일 수 있습니다. 투자받고도 대체 돈을 왜 안쓰는 거야 하고 생각할 수도 있는데 투자받은 자금을 2021년에 많이 썼다면 아마 적자로 전환했을 것입니다. 규모를 빠르게 키우면 초기에 비효율이 발생하는 것이 일반적이거든요.

내부사정은 잘 모르겠지만 오아시스는 'under control'을 중요시하는 것 같습니다. 돈이 있어도 우리의 통제 범위를 넘어설 것으로 보이면 일단 keep한다는 느낌을 받습니다. 그 control의 결과가 지금 보이는 영업이익이구요.(제가 남양주 사람인데 이 동네가 새벽배송 커버리지에 포함되는데도 꽤 오래걸렸습니다. 동네 인구수만 10만명이 넘는 수도권 요지인데 말이죠ㅠ)

오아시스의 상장 시나리오는 3가지로 정리해볼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 컬리가 좋은 밸류로 상장하며 이후 몇달간 상승세를 지속한다.
2) 컬리가 상장 직후 주가가 빠르게 떨어진다.
3) 컬리가 상장에 실패하고 무기한 연기한다.

1)은 좋습니다. 그만큼 이커머스 신선식품의 시장이 크고 있다는 뜻이니, 오아시스도 시장 잠재력을 인정받아 좋은 밸류로 같이 갈 수 있죠

2)는 초반에 좋지 않을 수 있습니다. 이커머스 시장 밸류는 조정이 필요하며 '이젠 안속는다'라는 분위기가 생길 수 있으니 말입니다. 하지만 그것이 오아시스의 공모가를 다소 낮출지언정 상장을 못하지는 않을 겁니다. 여긴 영업이익이 있으니 말입니다. 그리고 매 분기마다 꾸준히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준다면 실적의 힘으로 장기 우상향하는 주가그래프가 나올 수 있습니다. 개미에게 좋은 그림이죠.

3)은 호재일 수 있습니다. 컬리가 수익성을 이유로 상장에 실패하거나 연기될 경우 오아시스가 선녀로 보일 것입니다. 그리고 이후 컬리가 자금이 부족해서 흔들리게 될 경우 그 마켓쉐어는 오아시스에게 점차 이전될 수도 있습니다.

결국 1)은 시초가가 높을 것이니 공모주주에게 좋을 것이고 2)와 3)은 장기 우상향 곡선으로 투자자 모두에게 좋을 것입니다. 물론 거기에는 가정이 있습니다. 오아시스가 현재의 속도로 꾸준히 성장할 것이며 그 와중에 수익성을 잃지 않는다는 가정 말입니다. 지금까지 보여준 오아시스의 운영 역량을 감안하면 불가능한 이야기는 아닐 수 있으며 그 역량을 2021년 재무제표로 보여준 것이 아닌가 생각합니다.

물론 미래는 알 수 없으니 제 말 너무 믿지 마세요!

오아시스마켓 2021 손익계산서
오아시스마켓 2021 현금흐름표

이재용

jylee@find-us.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우리 브랜드는 호환 가능한가요?

브랜드 호환..? 이게 무슨 말인가 싶으실 듯한데요. 프린터 토너를 생각해 보면 될 듯합니다. 보통 프린터 토너(또는 잉크)를 교체할 때가 되면...

최근 테크업계의 칼바람과 유망 스타트업의 탄생

흔히 듣는 얘기는 정리해고가 왕성해지면 그 정리해고된 분들이 많은 유망한 스타트업이 창업한다는 스토리입니다. 그런데 정말 그럴까요?

마케터가 꼭 알아야 할 기술 트렌드 공유합니다!

얼마 전, 유튜브 알고리즘에서 추천해 준 영상을 보고 깜짝 놀랐다. 카카오 엔터테인먼트의 아이돌 데뷔 서바이벌 프로그램 '소녀 리버스(RE:VERSE)'의 영상이었다. 오디션...

경쟁 대신 윈윈! 코피티션 성공 가이드

앞으로 기술과 산업이 고도화되고 융합될수록 코피티션 전략은 혁신에 더 중요한 역할을 할 것이다. 그렇다면 성공적인 코피티션을 이끌기 위해 반드시 고려해야 할 것이 무엇이 있을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