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S, ‘마이크로소프트 인스파이어 2022’ 통해 신규 파트너 기술 및 정책 대거 발표

사티아 나델라(Satya Nadella) MS CEO 겸 이사회 의장이 한국시간 20일 열린 연례 파트너 컨퍼런스 ‘마이크로소프트 인스파이어 2022(Microsoft Inspire 2022)’에서 기조연설을 하고 있다. (사진=MS)

마이크로소프트(이하 MS)가 한국시간 20일 연례 파트너 컨퍼런스 ‘마이크로소프트 인스파이어 2022(Microsoft Inspire 2022)’를 온라인으로 개최,  40만개가 넘는 파트너사의 비즈니스 기회 창출을 돕는 기술 및 정책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사티아 나델라(Satya Nadella) CEO 겸 이사회 의장 등 MS 주요 임원진이 연사로 나서, 파트너의 비즈니스 성장, 업무방식 혁신, 보안 유지 관리를 지원하기 위해 설계된 클라우드 기반 솔루션 및 프로그램에 대한 업데이트를 공개했다.

사티아 나델라 MS CEO는 기조연설에서 파트너 생태계가 MS 클라우드를 적극적으로 활용해 위기극복에 나서달라는 말과 함께 “이제는 디지털 혁신을 논하는 것을 넘어 모든 조직에 ‘디지털 숙명(Digital Imperative)’의 메시지를 던져야 할 때”라며 “이는 번창하는 조직과 뒤처지는 조직 간의 차이를 만들고, 인플레이션 경제에서 디플레이션의 힘이 되어 오늘날 우리가 직면한 역풍을 헤쳐나갈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다”라고 강조했다.   

고객 관리 경험의 현대화 지속 강화할 것

이날 MS는 고객 관리 경험을 현대화하는 ‘디지털 컨택센터 플랫폼’을 선보였다. 이는 MS가 올해 초 인수한 인공지능 음성인식 기업 뉘앙스(Nuance)의 솔루션을 포함 다이나믹스365, 파워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등 다양한 자사 제품을 확장 및 협업 가능한 오픈 플랫폼으로 통합한 것으로, 채널에 관계없이 도움이 필요한 사용자에게 원활한 지원 경험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이어 MS는 지난 2020년 10월 애저 스페이스를 출시하고 우주 산업 전반에 걸쳐 의미 있는 파트너십을 구축해왔음을 밝히며, 현재 MS 파트너가 우주탐사 기업, 제조업체, 시스템 통합업체, 데이터 공급업체, ISV, 스타트업 등 생태계 전반을 아우르고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또한 MS는 이를 활용, 우주 파트너 생테계 지원을 위한 애저 스페이스 파트너 커뮤니티를 출범한다고 밝혔다.

커뮤니티에 가입하는 파트너에는 ▲공동 혁신 및 엔지니어링 ▲시장 진출 기회 확장 및 지원 ▲마케팅 지원 ▲제품 오퍼링 인센티브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이를 기반으로 MS와 함께 가장 포괄적이고 혁신적인 오피링을 공급, 우주 기반 기술과 서비스를 발전시킬 수 있다.

이어 MS는 애저 마이그레이션 및 현대화 프로그램(Azure Migration and Modernization Program, AMMP)와 관련해 “인센티브, 모범사례 지침, 도구, 전문가 지원 등을 통해 500개가 넘는 파트너의 마이그레이션 및 현대화를 간소화 및 가속화하고 있다”며 “AMMP에 대한 실질적인 투자와 업데이트를 지속을 통해 마이그레이션 규모를 키우고 있다”고 설명했다.

예컨대 윈도우 서버 및 SQL 서버 마이그레이션에 대한 인센티브는 최대 2.5배 확대, 인센티브를 각 지역에 맞게 할당할 수 있는 권한을 MS 세일즈 조직에 위임해 파트너가 MS의 지역별 플랜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늘리는 방식이다. 또 MS는 업데이트된 애저 WAF(Well-Architected Framework)와 애저 CAF(Cloud Adoption Framework) 모범사례 지침은 물론, ISV가 자체 IP를 통합할 수 있는 옵션을 포함한 애저 마이그레이트(Azure Migrate) 신규 기능도 제공한다.

소버린 클라우드와 하이브리드 업무 실현

각국 정부는 디지털 전환 가속화를 통해 사회·경제적인 성장 기회를 창출하고, 공공 서비스를 강화하는 가운데 자국민의 요구와 이익, 법적 규제 등을 함께 지원하고 있다. 이에 MS는 이러한 상황에 맞춰 정부 영역에 특화된 소버린 클라우드를 공개했다.

소버린 클라우드는 공공부문 고객이 컴플라이언스와 보안 및 정책 요구사항을 충족함과 동시에 MS 클라우드상에 워크로드를 구축, 이를 디지털로 전환할 수 있게 한다. 이를 통해 공공부문 기업은 광범위한 플랫폼 기능, 회복탄력성, 보안, 확장성 등 클라우드가 제공하는 모든 이점을 취하면서, 운영 및 거버넌스 프로세스의 데이터, 레지던시, 투명성 등에 대한 더 효과적인 제어가 가능하다.

이어 MS는 “하이브리드 업무를 실현하고 협업 경험을 워크플로에 적용하는 등 고객이 신규 업무 패턴을 이해할 수 있도록 다양한 파트너와 협업하고 있다”며 “최근 어도비와 협력, 팀즈 채팅방을 나가지 않고도 전자서명이 가능한 팀즈용 어도비 애크로뱃 사인을 제공해 조직의 생산성을 한 단계 향상시킨 것”을 사례로 꼽았다.

한편 MS는 이날 하이브리드 업무 경험을 높이는 팀즈 신규 기능도 발표했다. 엑셀 라이브(Excel Live)는 미팅창에서 실시간 엑셀 공동 작업을 가능하게 하는 것으로, MS는 “화이트보드 툴셋을 기반한 공동주석(Collaborative annotations)을 통해서 미팅 참석자가 공유된 콘텐츠 위에 그림을 그리거나 타이핑을 할 수 있게 했다”고 설명했다.

또 근로자들의 참여, 학습, 웰빙 지식 발견 등을 돕는 직원 경험 플랫폼 마이크로소프트 비바에는 새로운 솔루션이 추가된다. 여기에는 조직 우선순위에 맞는 결과를 이끌어내는 목표 설정 관리 솔루션 비바 골(Vival Goals), 조직의 연결성 및 커뮤니티 구축을 지원하는 비바 인게이지(Viva Engage) 등이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달 영업관리 프로세스를 지원하는 비바 세일즈를 공개하기도 했다.

그 외에도 MS는 출시 1주년을 맞은 클라우드 PC 서비스 윈도우 365에 대해서도 “현대화된 작업환경을 지원하기 위한 변화가 지속된다”며 “최근 관리자가 이전 시점으로 클라우드 PC를 복구하는 PITR(Point-in-Time Restore) 기능, 윈도우 업데이트를 자동화하는 오토패치(Autopatch) 기능 등을 추가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 인스파이어 2022에서 발표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황정호 기자

jhh@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유아이패스, 신규 기능 업데이트 공개

엔터프라이즈용 자동화 소프트웨어 기업 유아이패스(UiPath)가 글로벌 유저 컨퍼런스 포워드5(FORWARD 5)에서 최신 플랫폼 업데이트를 선보였다.

편의점 마감 상품 배달… 라스트오더 '편의점 배달 서비스' 론칭

마감할인상품 거래 서비스 라스트오더는 오는 10월 1일부터 세븐일레븐 편의점 상품 배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NHN페이코 간편 결제 서비스, 다이소도 반했다

NHN PAYCO(이하 NHN페이코)는 균일가 생활용품점 아성다이소가 운영하는 오프라인 매장 다이소와 매장 기반 배송 서비스인 샵(#)다이소에 페이코(PAYCO) 결제 서비스를 적용했다고 30일...

아드리엘 마케팅 솔루션 ‘애드옵스’, 기흥그룹 도입했다

글로벌 애드테크 기업 아드리엘이 할리데이비슨 코리아·맥라렌 서울·애스턴마틴 서울 등 글로벌 모빌리티 브랜드 국내 총괄을 맡고 있는 기흥그룹과 손잡았다. 30일 아드리엘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