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N페이코, ‘더벤티’에 클라우드 기반 멤버십 및 오더 서비스 도입

NHN페이코는 커피 프랜차이즈 기업 ‘더벤티’에 ‘페이코 멤버십 클라우드’와 ‘페이코 오더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했다고 22일 밝혔다.

페이코는 국내 최초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한 CRM(Customer Relationship Management, 고객관리)솔루션인 ‘페이코 멤버십’과 배달 및 픽업 솔루션인 ‘페이코 오더’를 통해 프랜차이즈 기업의 온라인 채널 활성화를 지원하고 있다. 온·오프라인 회원 통합 관리 시스템은 물론, 다양한 고객층을 타겟으로 한 마케팅 기능, 자사 앱 내 배달 및 픽업 주문 기능 적용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더벤티는 페이코 CRM 솔루션을 통해 배달 및 픽업 주문 기능까지 탑재한 새로운 자사 멤버십 서비스를 론칭했다.

페이코 솔루션을 통해 구축한 더벤티 멤버십은 매장 단위의 고객 관리 및 마케팅이 가능하도록 구현됐다. 가맹점별 스탬프 적립 기능을 도입해 더벤티 멤버십을 사용하는 고객이 방문하는 지점마다 별도의 스탬프판이 생성된다. 고객이 적립을 완료하면 해당 지점에서 사용 가능한 쿠폰이 자동 발급되는 시스템으로 가맹점주들의 고객 관리 부담을 덜었다. 이에 더해 타겟팅한 회원 데이터를 바탕으로 이벤트 푸시 알림 발송이 가능해 다양한 프로모션 및 마케팅 활동까지 가능해졌다.

비대면 오더 서비스 도입으로 효율적인 지점 운영이 가능해졌다는 점도 주목받고 있다. 더벤티 어플을 통한 온라인 주문 접수를 확대해 아침과 점심 등 소비자가 몰리는 피크 타임에도 지점에서는 음료 제조 업무에만 집중할 수 있게 했다. 고객들 또한 오더 기능을 통해 모바일 쿠폰을 사용하거나 스탬프를 적립할 수 있어 주문 및 결제 편의성까지 확보했다. 향후 더벤티 앱 내 배달 주문 기능과 앱 내 카드를 등록해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는 1초 결제까지 도입할 예정이다.

NHN 페이코 측은 "클라우드 기반 페이코 멤버십 및 오더 서비스는 고객, 가맹점주, 기업 담당자 모두에게 효과적이고 편리한 서비스"라며 "시장의 다양한 니즈를 기반으로 기업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솔루션 상품을 고도화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허우녕 인턴기자

twins6524@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스푼라디오, 9개월 연속 흑자… 3분기 누적 영업이익 전년 대비 230억 증가

스푼라디오가 지난 1월부터 9월까지 9개월간 연속 흑자를 기록했으며 3분기까지 누적 매출 340억원을 달성했다고 5일 밝혔다. 스푼라디오 매출 증가로 영업이익은 2021년 대비 230억원 이상 증가했다

킴스오아시스 온라인몰 전격 오픈... 운영·물류 서비스 '오아시스마켓' 단독 진행한다

오아시스마켓이 이랜드리테일과 협업해 운영하는 ‘킴스오아시스’ 온라인몰을 금일 전격 오픈한다. 새벽배송 전문업체 오아시스마켓이 기존 킴스클럽 온라인몰을 킴스오아시스로 전면 전환하는 킴스오아시스 앱(App)을 5일 본격...

전기·가스요금 줄줄이 인상… 위메프, 절전·방한·절수 상품 판매량으로도 확인

급격한 물가 상승에 이어 전기·가스 등 공공요금마저 오르면서 한 푼이라도 아낄 수 있는 상품이 인기다. 5일 위메프에 따르면 최근 한...

윌로그-포스코인터내셔널,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 POC 사업 업무협약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 기업 윌로그가 포스코인터내셔널과 윌로그의 콜드체인 모니터링 솔루션에 대한 Proof of Concept (POC) 사업에 상호 협력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