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침없는 네이버 인증서, 1년 만에 10배 성장...'편리한 게 최고'

플랫폼과 결합한 인증 서비스가 거침없이 성장하고 있다. 특히 네이버의 경우, '네이버 인증서' 가입자 2000만명을 달성하며 이용자층을 확대하고 있다.

네이버 인증서, 1년 만에 가입자수 10배 늘어

네이버에 26일 네이버 인증서 가입자가 이번 달 기준 2000만명을 넘겼다고 밝혔다. 2020년 10월 가입자 수인 약 170만명과 비교해 약 10배 이상 늘었다. 네이버 앱 서비스 가입자를 중심으로 각종 인증에 활용할 수 있도록 한 전략이 성공한 것이다. 네이버 인증서는 스마트폰에서 본인 인증과 서명을 제공해 자동차세, 재산세, 주민세, 면허세 등 각종 세금은 물론 자격증 인증도 가능하다.

네이버는 한국산업인력공단, 대한상공회의소 등 총 552종의 국가·민간 자격증을 인증서와 연결시켜 별도의 서류 없이 자격 인증을 할 수 있다. 인증서 이용자는 이를 통해 사람인, 잡코리아 등 취업 사이트와 연동도 가능하다.

대학생 사용자에게도 활용성을 높인 게 주요했다. 네이버는 대학교 포털 서비스에 네이버 인증서 적용해, 비대면 수업 출석 등 스마트 캠퍼스 기술로 쓸 수 있도록 했다. 네이버 인증서는 경희사이버대, 세종사이버대, 고려사이버대 등에 강의 수강이나 시험 응시에 활용되고 있다.

출처: 네이버

넓은 사용자 층을 기반으로 민간 전자서명인 간편인증 서비스로 시작한다. 간편인증 서비스는 지난 2020년 12월 전자서명법 개정안 시행에 따라 이전의 공인인증서 제도가 폐지됨에 따라 시작됐다.

간편인증 시범 사업자로 카카오,통신3사 패스(PASS), 한국정보인증(삼성PASS), KB국민은행, NHN페이코 등 5개사를 선정됐다. 여기에 지난 22일 네이버와 신한은행이 추가됐다.

이제 네이버 인증서를 통해 국민건강보험공단과 서울시 인터넷납부시스템(ETAX)이 가능해졌으며, 향후 행정서비스통합포털 '정부24'와 지방세 신고·납부시스템 '위택스', 국세청의 '홈택스', 경찰청 '범죄경력회보서 발급시스템', 보건복지부의 복지포털사이트인 '복지로' 등 30개 주요 공공 웹사이트에도 활용처가 늘어날 예정이다. 네이버 측 올 연말까지 55개로 확대된다고 밝혔다.

현재 간편인증 시장 1위는 통신3사가 운영하는 패스(PASS)로, 3500만명을 가입자를 보유하고 있고 카카오 인증서 사용자는 2400만명이다.

석대건 기자

daegeon@tech42.co.kr
기자의 다른 기사보기
저작권자 © Tech42 - Tech Journalism by AI 테크42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 기사

자산형성이 힘든 가난한 젊은 세대

지금의 젊은 세대는 가난한 세대라는 말을 많이 듣습니다. 안타깝지만, 사실 장기적인 자산 형성의 관점에서는 그 말이 맞습니다. 부동산을 비롯한 모든 것의 가치가, 소득 수준보다 훨씬 빠른 속도로 상승해 왔기 때문입니다.

역사를 움직이는 힘은? 진보는 ‘민초들’,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들’꼽아

먼저 인류 역사를 움직이는 원동력 관련 질문의 응답을 정치 성향에 따라 교차 분석한 결과 진보, 보수 간 차이가 두드러진 요인은 ‘절대다수 민초들의 응집된 힘’과 ‘극소수 지도자들의 용기와 결단’이었다. 진보는 ‘민초들의 응집된 힘’에 보수보다 더 큰 비중(12.1%p 차이)을 둔 반면, 보수는 ‘극소수 지도자의 용기와 결단’에 진보보다 더 큰 비중(8.6%p 차이)을 두는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비앤비 1분기 한국인 결제 122% 증가, ‘억눌렸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 중’

아직 코로나 여파가 기세를 떨치고 있지만 우리나라 사람들의 여행 욕구는 이미 폭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숙박 공유업체 에어비엔비의 지난...

샤오미, 가성비 돋보이는 '레드미노트 11' 국내 선봬

레드미노트 11 시리즈 및 버즈 3T 프로, 워치 S1 출시레드미노트 11 29만원대, 4월 6일부터 예약 판매 샤오미(小米)가 5일 성능과 가격...